2019.09.23 (월)

  • 흐림동두천 16.7℃
  • 구름조금강릉 16.5℃
  • 맑음서울 17.4℃
  • 흐림대전 15.5℃
  • 구름많음대구 18.4℃
  • 울산 17.1℃
  • 구름많음광주 17.3℃
  • 부산 18.1℃
  • 구름조금고창 17.1℃
  • 흐림제주 20.0℃
  • 구름조금강화 18.2℃
  • 맑음보은 15.6℃
  • 맑음금산 15.2℃
  • 맑음강진군 18.2℃
  • 구름많음경주시 17.7℃
  • 흐림거제 19.1℃
기상청 제공

황교안, 청와대 앞에서 '삭발 투쟁'…"조국 스스로 내려와라"

문 대통령, 삭발 황 대표에 "염려·걱정" 메시지 전달 민주당, 황 대표 향해 "보여 주기식 퍼포먼스를 중단하라" 요구

황교안, 청와대 앞에서 '삭발 투쟁'…"조국 스스로 내려와라"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6일 조국 법무부 장관 파면을 촉구하며 삭발했다. 황 대표는 이날 오후 5시 서울 종로구 청운동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문재인 정권의 헌정 유린 중단과 조국 파면을 촉구하는 삭발식을 진행했다.당 대표의 삭발은 황 대표가 역대 처음이다. 황 대표는 삭발을 마친 직후 "비통한 마음으로 이 자리에 섰다"며 "문재인 정권의 헌정유린과 조국의 사법유린을 더이상 묵과할 수 없는 지경"이라며 주장했다. 황 대표는 그러면서 "범죄자 조국은 자신과 가족의 비리를 덮기 위해 사법농단을 서슴치 않았다"며 "저는 제1야당의 대표와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문재인 대통령과 이 정권에 항거하기 위해 이 자리에 섰다"고 말했다. 황 대표는 이어 "국민여러분께 약속드린다"며 "저의 투쟁을 결탄코 물러서지 않을 것"이라며 장기 투쟁을 예고했다. 황 대표는 또 "문재인 대통령에게 경고한다"며 "국민의 뜻을 더 이상 거스르지 말라"고 경고했다. 황 대표는 마지막으로 "조국에게 마지막 통첩을 보낸다"며 "스스로 그 자리에서 내려와서 검찰의 수사를 받으라"고 규탄했다. 한편, 황 대표의 삭발식에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황 대표의 '조국 사퇴 촉구' 삭발과 관련해 '염려와 걱정'을 전하고 재고를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강기정 정무수석이 황교안 대표를 만나 대통령의 염려와 걱정에 대한 말씀을 전달했다"며 "삭발에 대해서는 재고를 요청드린다는 의견도 전달했다"고 밝혔다. 다만 황 대표는 "조국 장관을 파면해야 한다"고 주장했고, 강 수석은 "잘 전달하겠다"고 답하고 헤어졌다. 추석 연휴 조 장관 파면을 촉구하는 1인 시위를 벌인 황 대표는 이날 삭발투쟁으로 투쟁력 강화를 도모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황 대표를 향해 보여 주기식 퍼포먼스를 중단하라고 요구했다. 이재정 대변인은 국회 브리핑을 통해 "지금 제1야당 대표가 해야 할 것은 삭발이 아니라 '일'"이라며 국회에서 국민의 민생 해결에 함께 나서 줄 것을 요구했다. 이 대변인은 "지금은 장외투쟁과 단식, 삭발로 분열과 혼란을 일으킬 것이 아니라 민생과 경제를 챙겨야 할 시점이다"라며 "어느 때보다 여야 간 초당적 협력과 노력이 절실하다"고한국당과 황 대표에게 장외투쟁을 중단하고 국회로 돌아올 것을 촉구했다. 황 대표의 전격적인 삭발투쟁은 당의 투쟁력을 끌어올리고 당 안팎에서 제기되고 있는 리더십 의문론에 정면대응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자유한국당과 황 대표는 이날 삭발식을 마친 후 "자정까지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농성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i24@daum.net


배너
현대자동차, 전기버스에 원격 관제 시스템 적용 (서울=미래일보) 유정인 기자=현대자동차는 전기버스의 배터리 충전 현황, 실시간 차량 위치 조회, 차량 운행 정보 등 차량과 관련된 다양한 빅데이터 분석 및 관리가 가능한 전기버스 전용 원격 관제 시스템을 개발하고 2019년부터 적용한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이번 원격 관제 시스템 적용으로 실시간 전기버스 관제를 통한 효율적인 배차 및 경로 등 체계적인 전기버스 관리 시스템을 마련하고 차량 고장 안내, 법규 위반 예방 등 실시간 안전 운전 유도를 통한 성숙한 운전 문화를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차가 KT와 커넥티드카 플랫폼 기술 협업을 통해 개발한 이번 원격 관제 시스템은 전기버스 전용 전기차 관제, 위치 관제, 디지털 운행 기록계 관제 등 다양한 기능을 마련한 것이 특징이다. 전기버스 전용으로 마련된 ‘전기차 관제’는 전기버스의 배터리 충전 현황, 배터리 상태, 주행 가능 거리 등 전기버스의 주요 기능을 관제 시스템에 연동해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한 효율적인 차량 운영을 할 수 있도록 했으며 차고지에서 통합적으로 차량 관리가 가능하도록 차량 별 종합된 정보를 제공한다. ‘위치 관제’는 유·무선 통신망으로 획득한 위치 정보를 기반으로 실시간 차



이룸아이 출판사, 초등교과 개념 꽉 잡는 어린이 백과사전 ‘GUESS 나라 백과’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어린이 도서 전문 출판사 이룸아이가 초등교과 개념 잡는 ‘GUESS’를 출간했다. GUESS는 ‘알고 있는 것’으로 ‘알지 못하는 것’을 상상해 알아가는 창조적 사고다. 스스로 탐구하고 생각하는 힘이 자라도록 돕는 학습법을 GUESS 시리즈에 도입하였다. 주어진 정보를 관찰하여 무엇일지 유추하고, 개념지도를 그리며 새로운 것을 창조해내는 학습법이다. GUESS는 다변화 정보사회에서 이해의 폭을 넓히는 데 필수 사고능력으로, 단순히 지식을 습득하기보다 스스로 탐구하도록 돕는 생각의 도구다. 뉴턴이 사과가 떨어지는 것을 보고 만류 인력의 법칙을 발견해내는 사고 과정의 유추를 적용한 것이다. GUESS 시리즈는 ‘유추’라는 생각의 도구를 활용하여 초등 교과 개념 상식을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기획 구성되었다. GUESS 시리즈 첫 권인 나라 백과는 세계 곳곳에 있는 40개 나라의 다양한 문화와 재미있는 이야기가 펼쳐진다. 어느 나라일까? 주어진 정보를 기초로 관찰하며 퀴즈를 풀다 보면 마치 그 나라에 다녀온 것처럼 상식이 풍부해진다. 나라 백과는 각 나라의 모습을 귀여운 캐릭터와 함께 한 컷의 그림에 담았고 대표할만한 세 가지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리뷰


與, 한국당 '화성연쇄살인 조국 물타기' 주장…"제 정신이냐" 질타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자유한국당이 20일 화성연쇄살인사건 유력 용의자 공개에 대해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 촉구 시국선언을 덮기 위한 일이 아니냐고 주장한 것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은 "화성연쇄살인사건 유력 용의자 공개가 '조국 장관 물타기'라니, 제 정신인가"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이해식 민주당 대변은 이날 오후 국회 정론관 현안 브리핑을 통해 "자유한국당 이채익 의원이 어제 화성 연쇄살인사건의 유력 용의자를 경찰이 공개한 것에 대해 '조국 법무부장관 관련 의혹을 덮기 위한 발표일 수 있다'고 주장했다"며 "자유한국당의 금도를 넘어선 정치공세에 말문이 막힌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변인은 "화성 연쇄살인사건은 10명의 무고한 여성들이 상상할 수조차 없는 끔찍하고 참혹한 방법으로 연쇄 살해돼 국민을 공분에 떨게 했으나 살인마는 잡히지 않았다"며 "유가족은 지금도 천추의 한을 안고 가시지 않는 아픈 기억 속에 살고 있다. 사건을 담당했던 수사 경찰이 트라우마와 유가족에 대한 죄책감에 시달리다 세상을 떠나는 일도 있었다"고 말했다. 이 대변은 이어 "아직도 관련 수사 경찰들이 분노로 치를 떨고 있을 정도로 최악의 미제사건으로 남아있는 이 사건에 대한


배너
이재명 "아프리카돼지열병 강력하게 최고 단계로 대응해야” (수원=미래일보) 이연종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7일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방지를 위한 ‘초기대응’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감염 위험이 급박하다는 가정 하에 ‘최대강도’의 대응조치를 취할 것을 주문했다. 이재명 지사는 이날 오전 경기도청 재난상황실에서 열린 ‘아프리카 돼지열병 발생 관련 긴급 시군부단체장 영상회의’에서 “가장 중요한 건 초기대응”이라고 전제한 뒤 “과하다 싶을 정도로 강력하게 최고 단계로 대응할 필요가 있다”라며 “실질적인 감염의 위험이 급박하다는 가정 하에 최대강도의 대응조치를 가장 신속하게 집행해달라”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시군 중에는 축사가 없는 곳도 있고, 소규모일수도 있다. 최소 규모일지라도 원칙에 따라 아주 강력하고 신속하게 대응해야 한다”며 “축산 종사자들이 ‘뭐 이정도 가지고는 문제가 없겠지’하면서 매뉴얼에 벗어나는 행동을 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 조금이라도 이상이 있으면 즉각 신고할 수 있도록 조치해달라”고 당부했다. 특히 이 지사는 ‘현장 대응’과 ‘적극 행정’의 중요성에 대해서도 반복, 강조했다. 이 지사는 “도에서도 대책기구를 만들어 대응하겠지만 각 시군 현장에서 예찰, 방지, 검사, 대응을 실시해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