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0 (목)

  • 구름많음동두천 25.4℃
  • 구름조금강릉 31.7℃
  • 구름많음서울 27.2℃
  • 구름많음대전 28.3℃
  • 구름많음대구 31.9℃
  • 연무울산 27.6℃
  • 흐림광주 28.2℃
  • 연무부산 26.3℃
  • 구름많음고창 25.7℃
  • 흐림제주 23.7℃
  • 구름많음강화 23.8℃
  • 구름조금보은 27.8℃
  • 구름조금금산 27.5℃
  • 구름많음강진군 28.9℃
  • 구름조금경주시 32.0℃
  • 구름많음거제 28.4℃
기상청 제공

사회

스타북스, 기시미 이치로 ‘아들러의 심리 육아’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스타북스는 아들러 심리학을 가장 잘 이해하고 가장 쉽게 설명할 수 있는 작가 기시미 이치로가 육아 때문에 자기 시간을 빼앗긴 솔직한 심정과 아이들을 자전거로 통학시키면서 함께 배우고 경험했던 육아를 위한 심리학책을 출간했다. 이 책은 베스트셀러 ‘미움 받을 용기’의 저자 기시미 이치로가 본인의 육아 경험을 살려 교육이라는 주제로 아들러 심리학을 풀어 쓴 책이다. 아이는 어떤 부모를 만나고 어떤 환경에 놓이고 어떤 교육을 받느냐에 따라 인생이 좌우된다. 부모 또한 마찬가지다. 아이라는 세계를 만나면서 이전과는 전혀 다른 인생을 살아간다. 부모 자식 관계는 부모가 아이를 키우는 일방적 양육 관계가 아니라 부모 또한 아이를 통해 변화하는 상호 관계이다. 상하 관계가 아닌 어느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는 대등한 관계이다. 아들러 심리학에서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것은 ‘현재’이다. 저자는 과거의 성공이나 실패에 연연하지 말고 아이가 현재에 충실할 수 있게 하라고 주장한다. 또한 사랑이 없는 육아는 위험하지만 사랑만 갖고도 성공적인 육아에 도달할 수 없음을 지적한다. 그리하여 부모와 아이가 각자 삶을 주체적으로 살아갈 수 있는 지침을 구체적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응원 캠페인 전개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대회를 20여 일 앞두고 릴레이 응원 영상을 통해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성공 개최를 기원하는 메시지가 확산되고 있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조직위원장 이용섭, 이하 ‘조직위’)에 따르면, 19일 이낙연 국무총리를 시작으로 조직위 페이스북(공식계정)을 통해 국내 저명인사들의 수영대회 성공 개최 기원 릴레이 영상 메시지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릴레이 영상은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해 조직위원장인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홍보대사 박태환, 안세현 선수, 국악인 오정해, 한류스타 성훈 등이 참여한다. 또, 세계적인 축구선수 기성용을 비롯해 배우 박신혜, 가수 송가인 등도 메시지를 통해 수영대회 성공 개최를 기원한다. 이번 수영대회의 홍보대사이기도 한 이낙연 총리는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꼭 성공하리라 믿는다”며 “많은 국민께서 올 여름 광주에서 펼쳐지는 세계수영축제를 만끽하며 즐겨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총리의 바톤을 이어 받은 기성용 선수도 영상 메시지를 통해 “이번 수영대회를 위해 열심히 훈련한 선수들이 좋은 결과 얻을 수 있도록 응원하겠다”며 “국민들도 대회에 관심 가져주셔서 선수들이 잘 할 수


포토리뷰


마리안느․마가렛, 노벨상 추천 서명 100만 눈앞 (무안=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간호사 마리안느와 마가렛의 노벨평화상 추천 서명자 100만 명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다. 19일 전라남도에 따르면 ‘마리안느·마가렛 노벨평화상 범국민 추천위(위원장 김황식 전 국무총리)’와 (사)마리안느·마가렛(이사장 김연준 신부)은 40여 년간 소록도에서 한센인을 돌본 두 분 간호사를 노벨평화상 후보로 추천하기 위해 1백만인 서명운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 2017년 11월부터 추진된 ‘마리안느와마가렛 노벨평화상 1백만인 서명운동’에는 정관계, 학계, 재계, 복지의료, 봉사계 인사 등으로 구성된 추진위원을 중심으로 이뤄지고 있다. 대한간호협회(회장 신경림)도 일생을 한센인을 위한 봉사와 헌신으로 살아온 두 간호사의 교훈적 삶을 재조명하며 서명운동에 적극 동참해왔다. 그 결과 19일 현재까지 91만 5천470명이 서명에 참여해 6월 말 목표 달성이 가능할 전망이다. 전라남도와 마리안느·마가렛 노벨평화상 범국민 추천위에서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국내외 홍보활동을 펼치고, 나이팅게일 탄생 200주년이 되는 2020년 노벨평화상 추천서를 제출할 계획이다. 이런 가운데 오는 27일부터 5일간 싱가포르에서 세계간호협의회 주최로 열리는 세

JP 의정활동 기록물·도서 일체 국회도서관에 '기증'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김종필 전 국무총리의 정치인생을 담은 의정활동 기록물과 도서 일체가 국회도서관에 영구 보존된다. 또한 디지털화 작업을 거쳐 국민 모두가 볼 수 있는 콘텐츠로도 제공된다. 국회도서관은 19일 오전 국회도서관에서 오는 23일 김 전 총리의 1주기를 앞두고 장녀 김예리 여사와 기증협약 서명식을 체결하고, 김 전 총리가 남긴 도서 및 기록물 일체를 기증받기로 했다. 김예리 여사는 “아버지가 평생동안 모아온 책과 정치활동 기록물이 국회도서관에 영구적으로 보존됨으로써 보다 많은 사람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기증키로 했다”고 말했다. 이번 기증기록물은 김영삼, 김대중 전 대통령과 함께 3김(金)으로 불리며 한국 현대사의 주역으로 평가되는 운정(雲庭) 김종필의 정치 역정을 고스란히 담고 있으며, 지금까지 학계나 언론 등에 공개된 적이 없는 자료들도 상당수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다. 우리나라 헌정사 최다선인 9선 국회의원 출신으로 평소 ‘일야일권(一夜一卷)’의 독서론을 가졌던 김 전 총리가 옛 청구동 자택 서재에 보관해오던 책은 300여 박스 분량 약 7,000여권에 이르며, 운정재단을 중심으로 관리돼 오던 각종 기록물과 사진, 비디오 등도 수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