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3 (수)

  • 흐림동두천 11.5℃
  • 구름많음강릉 14.2℃
  • 흐림서울 14.7℃
  • 흐림대전 14.5℃
  • 흐림대구 12.7℃
  • 흐림울산 16.4℃
  • 흐림광주 16.6℃
  • 흐림부산 17.3℃
  • 흐림고창 14.5℃
  • 흐림제주 19.7℃
  • 흐림강화 13.3℃
  • 흐림보은 10.4℃
  • 흐림금산 10.3℃
  • 흐림강진군 15.6℃
  • 흐림경주시 13.5℃
  • 흐림거제 17.3℃
기상청 제공

경제/산업

전체기사 보기

오리엔트스타로직스-필리핀 HMR그룹-기반유통 MOU 체결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오린엔트스타로직스은 19일 필리핀 HMR그룹과 기반유통과 상호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엄태만 오리엔트스타로직스 사장, 위렌 카르만 HMR그룹 부사장, 변상국 기반유통 대표는 이날 오후 오리엔트스타로직그 서울 합정동 본사에서 해상항공 운송 등 모든 물류서비스 제공을 골자로 하는 MOU를 체결했다. 이에 따라 3사는 ▲한국발 필리핀향 물품 수출 ▲미국발 부산환적 필리핀향 물품 수출 ▲중국발 및 기타 3국간발 필리핀향 물품 수출에 협력하게 된다. 화물혼재 전문기업으로 출발해 외국해운사대리범등으로 사업다각화를 보이고 있는 오리엔트스타로직스는 HMR그룹과 기반유통 간 가전제품 및 잡화 무역 통상에 대해 최적의 비용과 안전한 해상항공 운송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HMR그룹은 필리핀시장에서 필수소비재부터 전자제품 등 고가의 제품까지 다양한 상품군을 유통하는 등 해외무역과 유통에 강점을 가지고 있다. 오리엔트스타로직스사는 올해 창립 15주년을 맞은 국제물류기업으로 관세청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AEO), 국토교통부 우수물류기업으로 각각 선정되는 등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 오리엔트스타로직스사는 미주, 일본 중국, 동남아 지역 해상 콘



좋은땅출판사, 배뱅이굿 모티브로 한 창작 단편소설 ‘배뱅’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좋은땅출판사가 서도소리 '배뱅이굿'을 모티브로 한 정다음의 단편소설 ‘배뱅’을 출간했다. ‘배뱅’은 국가무형문화재 제29호 서도소리의 한 종류 ‘배뱅이굿’을 모티브로 하여 개작된 창작 단편소설이다. 단편소설과 함께 ‘배뱅이굿’의 원문과 젊은 전통 예술인의 생각을 엿볼 수 있는 독특한 해설이 실려 있다. 저자인 정다음은“전통은 전통대로, 예술은 예술대로, 시대는 시대처럼 음악을 표현하는 방법은 없는 것일까? 듣는 이 없는, 찾는 이 없는 텅 빈 공연장에서 계속해서 노래를 반복해야 하는 것일까. 그것은 나의 오랜 고민이었다. 너무나도 견고한 대중문화 앞에 좌절하고 만 옛날 음악 가수의 번민이다. …… 각각의 재능을 인정하지 않고, 다양성을 무시하고, 누구나가 그랬듯이, 앞으로도 그러한 사람을 만들어 가는 것이 변화된 시대에서는 착오라고 생각하는 것이다”라고 집필 동기를 말했다. 저자는 어렸을 때부터 소리를 시작해 책임의 무게를 알지 못하고 소리를 업으로 선택하게 됐다. 20년이라는 시간 동안 소리를 사랑하여 기쁘기도 했지만 슬프기도, 소리가 버겁게 느껴지기도 했다. 저자는 빠르게 변하는 대중문화 속에서 전통음악 가수로서 자유로워지


포토리뷰



與野, 文 대통령 예산안 시정연설 극명한 '온도차'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여야는 문재인 대통령의 시정연설을 두고 "2년간 노력 성과 나타나기 시작" "독선적 국정 운영 고집 " 등 극명한 온도차를 보였다.더불어민주당은 문 대통령의 시정연설에 대한 야당의 초당적 협력을 촉구했다. 이재정 대변인은 국회 정론관에서 논평을 통해 "내년도 예산은 우리경제의 ‘혁신의 힘’ ‘포용의 힘’ ‘공정의 힘’ '평화의 힘’을 키우는 예산"이라며 "경제 혁신분야를 위한 마중물 역할로 경제의 자생력을 높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대변인은 "함께 잘 사는 나라를 위한 문재인 정부의 지난 2년 반 동안의 노력의 성과가 이제 나타나기 시작했다"며 "혁신적이고, 공정하고, 평화적인 경제로 ‘함께 잘 사는 나라’는 지금 우리가 만들어가고 있다"고 긍정적인 평가를 했다. 그러면서 "남은 2년 반을 어떻게 준비하느냐에 따라 달려있기도 하다"고 덧붙였다. 이재정 대변인은 "(야당은) 당리당략과 정쟁으로 대한민국 국민을 배신하는 국회가 되려는가"라면서 "우리 경제의 새로운 성장과 국민경제의 안정을 위해 야당은 초당적으로 협력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반면 자유한국당은 대통령이 여전히 민심을 무시하고 독선적인 국정 운영을 고집하고 있다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