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금)

  • 맑음동두천 1.1℃
  • 맑음강릉 5.5℃
  • 맑음서울 2.0℃
  • 맑음대전 4.2℃
  • 맑음대구 7.3℃
  • 구름조금울산 8.1℃
  • 구름많음광주 6.4℃
  • 맑음부산 9.2℃
  • 구름많음고창 5.7℃
  • 구름많음제주 10.6℃
  • 맑음강화 1.9℃
  • 맑음보은 2.4℃
  • 구름조금금산 4.2℃
  • 구름많음강진군 7.5℃
  • 맑음경주시 7.9℃
  • 구름조금거제 9.2℃
기상청 제공

[포토] (사)한국산림문학회, 충남 보령서 '한국산림문학헌장비' 제막식 및 '산림문학인의 날' 선포식 개최

URL복사
(충남 보령=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사)한국산림문학회(이사장 김선길)은 18일 오전 충남 보령시 미산면 봉성리 부엉새바위에서 최병암 산림청장, 김동일 보령시장, 정낙춘 충청남도 농림축산국장, 김선길 (사)한국산림문학회 이사장, 김윤숭 (사)한국시조문학진흥회 이사장, 김민정 (사)한국문인협회 시조분과 회장, 김유제 (사)한국문인협회 문학기념물조성위원장, 이서연 (사)한국산림문학회 상임이사를 비롯하여 20여 명의 협회 회원 및 임원, 마을 주민 등 9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국산림문학헌장비' 제막식 및 '산림문학인의 날' 선포식을 개최했다.

보령 오석(烏石)으로 제작된 '한국산림문학헌장비'는 김유제 한국문인협회 문학기념물조성위원장(시인)이 한(사)국산림문학회에 기증 의사를 밝힘에 따라 세워지게 됐다.

i24@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박정 의원, "이중섭, 박수근, 김환기의 작품을 일상생활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2023년부터 국가보존가치가 큰 미술품, 문화재 등을 정부에게 세금으로 납부할 수 있게 된다. 2일,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박정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파주시을)이 대표발의한 '상속세 및 증여세법' 개정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그동안 물납제도 도입의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다. 최근 2~3조원대에 달할 것으로 추정되는 이건희 컬렉션이 국내에 드러나자 이를 국가가 소장하여 더 많은 국민이 접할 수 있게 예술품 물납제도 도입에 대한 요구가 더 강해졌다. 미술품 물납제도는 이미 여러 선진국에서 시행되고 있다. 프랑스는 상속과정에서 미술품의 분산 또는 국외 유출을 방지하기 위해 물납제도를 세계 최초로 도입했고, 단순 정부 예산으로는 구입하기 힘든 미술품을 확보한 대표적 사례가 국립 피카소 미술관이다. 그 결과 피카소 미술관에는 매년 약 60만 명에서 70만 명 이상의 관광객이 방문한다. 영국과 일본도 미술품 물납제도를 도입하여 자국민들에게 물납을 장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각에서는 미술품 물납제가 고소득자의 감세를 유도하며 작품에 대한 정확한 감정 평가가 어렵다는 우려도 있다. 그러나 개정법에서는 물납 대상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