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5 (수)

  • 흐림동두천 2.2℃
  • 맑음강릉 11.4℃
  • 맑음서울 5.8℃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9.6℃
  • 맑음울산 10.2℃
  • 맑음광주 10.3℃
  • 맑음부산 12.1℃
  • 맑음고창 9.7℃
  • 맑음제주 13.8℃
  • 구름조금강화 6.3℃
  • 맑음보은 5.8℃
  • 맑음금산 6.5℃
  • 맑음강진군 11.8℃
  • 구름조금경주시 9.6℃
  • 맑음거제 11.4℃
기상청 제공

제34회 '詩의 날' 기념식…"우울증에 빠진 詩가 새로운 날개를 활짝 편다"

1일(일)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서울 양천구 대한민국예술인센터 3층 아뜨리움홀에서 개최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포스트 코로나 사태로 인한 혼란으로 슬픔의 자화상을 겪고 우울증에 빠진 시(詩)가 새로운 날개를 활짝 편다.

사단법인 한국현대시인협회(이사장 김규화) 사무국은 지난 26일 "사단법인 한국시인협회(이사장 나태주)와 공동 주최로 다음 달 1일(일)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제34회 '시(詩)의 날' 기념행사가 서울 양천구 목동로 대한민국예술인센터 3층 아뜨리움홀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시(詩)는 삶과 꿈을 가꾸는 언어(言語)의 집이다. 우리는 시로써 저마다의 가슴을 노래로 채워 막힘에는 열림을, 어둠에는 빛을, 끊어짐에는 이어짐을 있게 하는 슬기를 얻는다. 우리 겨레가 밝고 깨끗한 삶을 이어 올 수 있었던 것은 일찍부터 그러한 시심(詩心)을 끊임없이 일구어 왔기 때문이다.'

지난 1987년 제정된 '시의 날' 선언문 중 일부다.

'시의 날' 기념식은 1908년 11월 1일 신체시(新體詩)를 쓴 육당 최남선이 '少年' 지에 '海에게서 少年에게'를 발표한 날을 기념하여 1987년 한국일보사에 모여 한국현대시인협회와 한국시인협회가 공동으로 제정, 홀수 해에는 한국시인협회가 짝수 해에는 한국현대시인협회가 주최해 매년 11월 1일 개최되어 왔다.

따라서 금년은 한국현대시인협회와 한국시인협회가 공동 주최하고 한국현대시인협회가 주관하여 국제PEN한국본부(이사장 손해일)와 한국문인협회(이사장 이광복) 후원으로 진행된다.

제34회를 맞는 이번 '시의 날' 행사에는 김용재 한국현대시인협회 명예 이사장의 개회선언과 함께 나태주 한국시인협회 이사장의 선언문 낭독, 김규화 한국현대시인협회 이사장의 개회사 및 내빈 소개, 함동선 한국현대시인협회 평의회장의 환영사, 이광복 한국문인협회 이사장과 손해일 국제PEN한국본부 이사장의 축사, 이근배 대한민국예술원 회장의 격려사, 양왕용 한국현대시인협회 부이사장의 기념강연 '포스트코르나 시대의 우리 시', 김산 한국시인협회 사무국장과 위상진 한국현대시인협회 부이사장, 이오장 한국현대시인협회 부이사장, 문설 한국시인협회 사무간사가 각각 자작시를 낭송하고, 끝으로 가람 이진숙 시인의 대금연주로 '시의 날' 기념 축제를 마무리한다.

김규화 한국현대시인협회 이사장은 '시의 날' 초대 인사말을 통해 "코로나 사태로 인한 혼란으로 사회 전체가 위축되고 있다"며 "그러나 시는 사람이 지녀야 할 최후의 정서적 보루로써 늘 기억해야 할 일이라고 본다"고 말했다.

김 이사장은 이어 "시의 힘으로 이 어려움을 극복하고자 지금까지 이르게 된 '시의 날' 행사를 간소하게나 개최하오니 참석하시어 자리를 빛내주시면 고맙겠다"고 밝혔다.

김 이사장은 그러면서 "올해 제34회 '시의 날'을 맞아 시인들이 펼치는 잔치는 시인과 독자의 거리를 좁히고, 시의 향기가 온 누리에 퍼지도록 여러 문학단체가 함께 손잡는 감동의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시의 날' 선언문 전문이다.

시(詩)는 삶과 꿈을 가꾸는 언어(言語)의 집이다. 우리는 시로써 저마다의 가슴을 노래로 채워 막힘에는 열림을, 어둠에는 빛을, 끊어짐에는 이어짐을 있게 하는 슬기를 얻는다. 우리 겨레가 밝고 깨끗한 삶을 이어 올 수 있었던 것은 일찍부터 그러한 시심(詩心)을 끊임없이 일구어 왔기 때문이다.

이 땅에 사는 우리는 이에 시의 무한한 뜻과 그 아름다움을 기리기 위하여 新詩 110年을 맞는 해, 육당 최남선(六堂 崔南善)의 '海에게서 少年에게'가 1908년 '少年' 誌에 처음 발표된 날, 십일월 초하루를 '詩의 날'로 정한다.

i24@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항공안전기술원, '항공기용 복합재료 인증소재 적용 산업활성화를 위한 워크샵' 개최 (서울=미래일보) 장다빈 기자 = 항공안전기술원(원장 김연명)은 지난 17일 오전 경상대학교 기계공학부에서 '항공기용 복합재료 인증소재 산업 활성화를 위한 워크샵'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국토교통부 및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수행 중인 '민수헬기인증기술개발사업'의 국내 최초로 수행되고 있는 '항공기용 복합재료 국산 소재 시범인증 및 체계구축' 사업의 일환이다. 이날 워크샵은 높아가는 해외 수출규제와 국내 항공기용 복합소재수출 방법 및 항공 인증소재의 항공부분품 적용을 위해 경남지역 항공관련 산,학,연,관의 관계자들의 참석으로 진행됐다. 이날 경상대학교 기계공학부 최진호 학과장은 "이번 워크샵을 통해 복합재 관련 최신 기술을 파악하고, 산·학·연·관이 함께 모여 국산 복합소재 인증소재 활성화 방안에 대한 심도있는 논의를 진행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고 말했다. 김연명 항공안전기술원 원장은 "이번 워크샵은 2020년 계획한 정기적 '복합소재 인증세미나'를 COVID-19로 인해 제한적 워크샵으로 전환했지만, 보다 폭넓은 항공인증 정보전달과 항공산업 활성화를 위한 항공 관련 업체와의 상호 지속적인 연구개발로 찾아가는 대국민 서비스가 되도

정치

더보기
강은미 의원, "윤호중 법사위원장·국회의원 전체 친전 전달…"중대재해법 통과 촉구 호소" (서울=미래일보) 임말희 기자 = 강은미 정의당 원내대표는 24일, 21대 국회의원 전원에게 정의당 1호 법안이자, 강은미 의원 대표발의 법안인 '중대재해에 대한 기업 및 책임자 처벌 등에 관한 법률안'의 정기국회 내 통과를 촉구하며 윤호중 법사위원장을 찾아 친전을 전했다. 강 원내대표는 "한국산업안전공단 자료에 의하면 작년 한 해만 우리 국민 2,020명이 떨어지고, 끼이고, 부딪히고, 깔려서, 업무상 질병으로 사망했고, 109,242명이 재해로 부상을 입었다"며 이는 "우리나라 인구 10만 명당 산업재해 사망 숫자는 32.9명으로 OECD 국가 1위"라고 지적했다. 강 원내대표는 이어 "이들은 비록 죽지 않아도 심각한 장애로 평생 노동력을 상실하게 된다"고 안타까워 하면서 "우리도 이제는 산재공화국이라는 오명을 씻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강 원내대표는 국회의원 전원에게 보내는 친전에 직접 이름을 쓰고, 윤호중 법사위원장(더불어민주당)에게 친전 전달 및 향후 일정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윤호중 위원장은 강 원내대표가 제출한 취지와 내용에 충분히 공감하며 오는 12월 2일 공청회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논의를 시작하자며 친전을 맞이했다. zmfltm29@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