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1 (일)

  • 흐림동두천 13.3℃
  • 구름많음강릉 13.7℃
  • 흐림서울 16.2℃
  • 흐림대전 16.7℃
  • 구름많음대구 15.6℃
  • 구름조금울산 15.2℃
  • 구름많음광주 17.4℃
  • 구름많음부산 16.2℃
  • 구름많음고창 15.0℃
  • 구름조금제주 19.6℃
  • 흐림강화 13.5℃
  • 흐림보은 13.8℃
  • 흐림금산 15.9℃
  • 구름많음강진군 16.0℃
  • 구름조금경주시 12.8℃
  • 구름많음거제 14.5℃
기상청 제공

광주시, 정무수석보좌관에 이남재 씨 임명

URL복사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광주광역시는 신임 정무수석보좌관에 이남재(53세)씨를 임명한다고 26일 밝혔다.

신임 이남재 정무수석보좌관은 더불어민주당 전략기획위 부위원장 출신으로, 서강대학교에서 정치외교학을 전공하고 광주전남 상생발전위원회 자문위원, 참여자치21 운영위원, 전남대 5·18연구소 연구위원, 전라남도 정책특별보좌관 등을 역임했다. 최근에는 ‘광주CBS 라디오 CBS매거진’, ‘KBC 광주방송 시사터치 따따부따’ 등 시사평론 방송인으로 활동했다.

광주시 관계자는 “신임 정무수석보좌관은 다양한 정무활동 경험을 통한 전문성과 도전적이고 창의적인 시각을 겸비하고 있어 광주시정에 대한 정책제안 및 시정보좌 역할을 수행할 적임자로 판단했다”고 밝혔다.

특히, 정당, 시민단체 등에서의 다양한 정무적 경험과 지역현안 시사평론 활동을 바탕으로 국회 및 시의회, 언론, 시민사회단체 등과 상시적 소통·협력 강화는 물론 광주시정 전반에 대한 대시민 소통 강화에도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정무수석보좌관은 중앙정부와 지방정부간 가교 역할을 수행하고, 시의회와 시민사회, 언론과의 소통창구 역할을 하면서 시장을 보좌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임기는 1년이고 업무능력과 성과에 따라 지방자치단체장의 임기 만료일 범위 내에서 1년 단위로 연장이 가능하다.

chu7142@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부산 사상구의 유명호텔 임차인들…"소유주 일가 갑질로 수십억 원 피해" 호소 (부산=미래일보) '인터넷언론인연대' 취재본부, 장건섭 기자 = 부산 사상에 위치하고 있는 한 호텔 소유주 일가의 갑질로 임차인들이 심각한 피해를 입고 있다는 호소가 나왔다. 호텔 대표이사 회장의 처남이 임차인들을 속여 임대차계약을 체결하였으며 이 때문에 자신들의 전 재산을 날릴 위기에 처해 있다는 호소다. 부산 사상구에 위치한 유명호텔인 P호텔 피해 임차인들은 7일 성명서를 통해 이 호텔 대표이사 회장과 처남의 갑질 문제를 지적하면서 "처음부터 호텔을 재 개업하겠다는 것은 명백한 거짓말이었다"면서 "매각하려는 호텔 시설을 임대차 계약 한 것은 명백한 범죄행위"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임차인들은 성명서에서 "P호텔 나이트클럽에 관한 임대차 계약을 체결하기 전 2018년 초순경부터 대표이사의 처남 B씨를 만났다"면서 "그는 임차인들에게 부산 부산진구 전포동 황령산 인근에 호텔 허가를 받아 새로 개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고 주장했다. 임차인들은 이어 "사상구에 있는 P호텔 역시 약 50억 원을 투자하여 시설 및 부대업장을 리모델링한 후 재 개업할 것이라 말하면서 '사우나부터 시작하여 재 오픈할 것'이라고 밝혔다"고 설명했다. 임차인들은 또 "실제 사우나 입구에 붙

정치

더보기
김영수 민주당 전국청년위원장 후보 "기호 4번 김영수, '사즉생 생즉사'의 각오로 임할 것"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김영수 더불어민주당 전국청년위원장 후보(기호 4번)는 6일 오전 민주당 공식 유튜브 채널 '씀'에서 라이브로 진행된 합동의 마지막 연설자로 나서 '사즉생 생즉사(死卽生 生卽死)의 각오'라는 정견발표를 통해 대미를 장식했다. 김 후보는 이날 정견발표를 통해 "더불어민주당의 청년들이 위기에 처했을 때 청년 김영수는 어디에서 무엇을 하고 있었느냐는 질문에 꼭 대답할 수 있어야 한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시의원은 시민을 위해, 도의원은 도민을 위해, 국회의원은 대한민국 국민을 위해 조례 제정 및 입법 행정감사, 지역현안 문제해결 등 임기 내 총력을 다 하여도 해결하기 어려운 부분이 많이 있다"며 "전국청년위원장이라는 자리는 31만의 청년 당원들을 대변해야 하는 자리로, 청년당원들이 어려움을 겪는지 살펴야 하고 청년동지들이 내는 당비의 가치를 증명해야 되는 책무가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김 후보는 이어 "앞으로 있을 보궐선거와 대통령선거, 지방선거까지 충실히 제 역할을 다할 사람이어야 한다"며 "임기동안 모든 부분에 걸쳐 전념할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후보는 이와 함께 "민주화 시대의 청년 선배 들이 앞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