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5 (목)

  • 흐림동두천 6.6℃
  • 흐림강릉 5.7℃
  • 서울 7.5℃
  • 대전 11.4℃
  • 안개대구 10.6℃
  • 맑음울산 15.7℃
  • 박무광주 11.5℃
  • 구름많음부산 15.5℃
  • 흐림고창 6.0℃
  • 흐림제주 15.8℃
  • 흐림강화 3.3℃
  • 흐림보은 9.7℃
  • 흐림금산 11.3℃
  • 흐림강진군 12.8℃
  • 맑음경주시 13.2℃
  • 맑음거제 14.4℃
기상청 제공

사회

베트남 하노이폴리텍대학, 인제대학교와 편·입학 유치 등 세부 협약 체결

편·입학 유치 지원 등 보다 세부적인 사항에 합의
응오 반 쓰 총장, "보건의료계열이 강점인 인제대의 많은 학술적 지원이 필요"
전민현 총장 "편·입학 설명회에 참여하는 등 다양한 방식으로 협력할 것"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베트남 하노이폴리텍대학(이사장 부이 광팅, Bui Quang Thinh)이 인제대학교(총장 전민현)와 세부 협약을 체결했다.

하노이폴리텍대학(Hanoi Polytechnic College)은 지난 25일, 26일 베트남 현지를 직접 방문한 전민현 인제대학교 총장과 지난해 7월 기본적인 협약을 체결한 인제대학교와 이번에는 편·입학 유치 지원 등 보다 세부적인 사항에 합의했다.

이날 세부 협약 체결식에는 인제대학교에서 전민현 총장과 허경혜 대외국제처장, 이영철 경영전략실 과장, 윤임수 한국어문화교육원 계장 등이 참석했고, 하노이폴리텍대학에서는 부이 광팅 이사장, 레티 구인안(Le Thi Quynh Anh) 부이사장, 응오 반 쓰(Ngo Van Su) 총장, 레땅환(Le Dang Hoan) 수석 고문, 당 응우옌 투이 즈엉(Ms. Dang Nguyen Thuy Duong) 한국어학부장, 즈엉 꾸어 휘(Dương Quốc Huyy) 한국어과 교수 등이 참석했다,
 

응오 반 쓰(Ngo Van Su) 하노이폴리텍대학 총장은 협정 체결식에서 "우리 대학의 우수한 학생들을 선발해 인제대학교에 유학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응오 반 쓰 총장은 이어 "현재 의료 관련 학과 중심의 대학을 추가로 개교하는 것을 준비하고 있다"며 "보건의료계열이 강점인 인제대학교의 많은 학술적 지원이 필요하다"며 상호 협력을 강조했다.

전민현 인제대학교 총장도 "베트남 학생들의 수요가 많은 인제대학교 학과 교수님들이 편·입학 설명회에 참여하는 등 다양한 방식으로 협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베트남 학생들의 학업 능력 고취를 위한 노력뿐만 아니라 취업 지원과 창업 지원, 그리고 산업체와의 협력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해 학생들이 더 나은 미래를 꿈꾸고 그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인제대학교는 현재 한국어를 배우는 외국인 학생만 311명으로 2년 전 대비 2배 이상 증가했고, 국가도 8개국에서 17개국으로 늘었다.

인제대학교 관계자들은 이번 베트남 방문에서 현지 베트남 우수 유학원 관계자 20여 명과 함께하는 인제대학교 유학 박람회도 참석했다.

허경혜 대외국제처장은 박람회에서 "현지 유학 관계자들의 학생 관리 및 선발의 애로사항을 잘 새겨듣겠다"며 "인제대학교에서는 유학생들이 더욱 안전하고 즐거운 생활할 수 있도록 여러모로 면밀하게 살피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제대학교는 지난 해 7월 13일 오전 김해 캠퍼스 교내 인당관 14층 회의실에서 베트남 하노이폴리텍대학과 학술교류 및 연수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었다.

이날 업무협약 체결식에는 전민현 인제대학교 총장과 부이 광팅 하노이폴리텍대학 이사장, 레티 구인안(Le Thi Quynh Anh) 부이사장, 레땅환(Le Dang Hoan) 수석 고문, 당 응우옌 투이 즈엉(Ms. Dang Nguyen Thuy Duong) 한국어학부장, 보 투옹 카(Vo Tuong Kha) 베트남 스포츠 병원 원장, 루옹 투언 칸(Luong Tuan Khanh) 박마이 병원 재활센터장 등 양 대학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i24@daum.net
배너
[아시안컵] 승부차기 스코어 4-2로 사우디 제압...3일 호주와 8강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축구 국가대표팀이 사우디아라비아를 극적으로 꺾고 아시안컵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이 이끄는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이 31일 카타르 알 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AFC 아시안컵 16강에서 승부차기 끝에 사우디아라비아를 꺾고 8강에 올랐다. 0-1로 끌려가던 한국은 후반 종료 직전 조규성의 득점으로 균형을 맞춘 후 연장전에서 승부를 가리지 못했고, 승부차기 스코어 4-2로 사우디를 따돌렸다. 이로써 한국은 오는 3일 오전 12시 30분 카타르 알 와크라 알자누브 스타디움에서 호주와 8강전을 치른다. 한국은 이날 사우디를 상대로 깜짝 '스리백' 카드를 꺼내들었다. 김영권, 김민재, 정승현이 중앙 수비를 맡았다. 대신 조별리그에서 줄곧 선발로 나섰던 조규성이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했고, 손흥민이 그 자리를 대신했다. 사우디의 강한 압박 수비에 고전하던 한국은 전반 중반 손흥민의 슈팅으로 분위기를 바꿨다. 전반 26분 김태환이 후방에서 손흥민에게 한 번에 긴 패스를 투입했다. 이를 절묘한 트래핑으로 받아낸 손흥민이 상대 수비 한 명을 앞에 두고 오른발 슛을 시도했지만 이는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


배너
배너

포토리뷰


배너

사회

더보기
‘나눔으로 희망을 잇는 사람들’…희망브리지, 특별한 나눔 '희망어스' 캠페인 추진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회장 송필호)는 재난 피해 이웃과 재난 위기 가정을 지원하는 신규 기부 캠페인인 '희망어스'를 전개한다고 5일 밝혔다. 희망어스는 나눔으로 '희망을 잇는 사람'을 상징하는 기부 캠페인으로 희망스토어, 희망패밀리, 희망컴퍼니로 구성되어 있다. ▲희망스토어는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들이 월 약정액 2만 원 이상 ▲희망패밀리는 각 가정에서 월 약정액 3만 원 이상 ▲희망컴퍼니는 소기업 등에서 월 약정액 20만 원 이상을 후원하면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다. 희망어스 캠페인을 통해 후원한 기부금은 연말정산 시 개인 및 사업자는 소득금액의 30% 범위 내, 법인은 10% 범위 내 세액공제가 가능하다. 희망어스 캠페인 사이트 (www.hopeus.kr) 에서 누구나 가입할 수 있으며, 캠페인에 참여하면 나무명패, 후원증서 등 각종 키트도 받을 수 있다. 송필호 희망브리지 회장은 "우리 주변의 재난 피해 이웃을 돕는 희망어스 캠페인에 많은 관심과 동참을 부탁드린다"라며 "희망브리지는 기부자의 소중한 뜻이 잘 전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재난 구호모금 전문기관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1961

정치

더보기
이재명 대표 "현행 준연동제 유지 결정"...통합형비례정당도 준비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오는 4월 총선 비례대표 제도를 현행인 준연동형으로 유지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위성정당 창당에 대응하기 위해 준연동제의 취지를 살리는 통합형비례정당을 준비하겠다고도 밝혔다. 이재명 대표는 5일 오전 광주를 방문해 광주 북구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이와 같이 선거제 개편 입장을 발표했다. 이 대표는 "준연동제는 불완전하지만 소중한 한걸음"이라며, "과거 회귀가 아닌, 준연동제 안에서 승리의 길을 찾겠다"고 밝혔다. 준연동제의 가장 큰 문제로 꼽히는 '위성정당'과 관련해서는, "정권심판과 역사의 전진에 동의하는 모든 세력과 함께 위성정당 반칙에 대응하면서 준연동제의 취지를 살리는 통합형비례정당을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국민의힘이 요구하는 병립형 비례를 채택하되, 권역별 비례에 이중등록을 허용하는 등의 방안을 추진했지만 여당이 소수정당 보호와 이중등록을 끝내 반대했다"며 "준연동형 비례대표제를 유지하지만, 반칙이 가능하도록 불완전한 입법을 한 것을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어 "같이 칼을 들 수는 없지만 방패라도 들어야 하는 불가피함을 조금이나마 이해하여 주시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