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5 (토)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0.8℃
  • 구름많음서울 22.4℃
  • 대전 21.1℃
  • 대구 20.3℃
  • 박무울산 20.6℃
  • 광주 20.3℃
  • 흐림부산 20.4℃
  • 구름조금고창 20.7℃
  • 제주 21.7℃
  • 흐림강화 23.1℃
  • 흐림보은 19.8℃
  • 구름많음금산 20.2℃
  • 구름많음강진군 20.6℃
  • 흐림경주시 20.6℃
  • 구름많음거제 20.6℃
기상청 제공

[인사]광주광역시교육청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광주광역시교육청(교육감 장휘국)이 1월7일 자로 지방부이사관 2명에 대한 승진인사를 단행했다.

이번 승진인사는 지난 1월1일 자로 직무대리 발령이 났던 4급 2명에 대한 3급 승진 인사다. 시교육청 홍양춘 행정국장 직무대리가 행정국장으로 임명됐으며, 최두섭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장 직무대리도 기념회관장으로 제자리 승진 임용됐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우리 아이들이 저마다의 꿈과 소질을 키우는 미래교육을 실현하기 위해 업무실적과 직무역량 등을 고려해 승진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신임 홍양춘 행정국장은 1961년생으로 1987년 완도군교육청에서 공직을 시작했다. 2013년 동부교육지원청 평생사회협력과장, 2018년 공보담당관, 2019년 총무과장 등 광주교육 주요 직책을 두루 역임했다.

최두섭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장은 1961년생으로 1985년 고흥군교육청에서 공직을 시작했다. 2010년 행정예산과 사학지원 담당, 2017년 광주광역시의회 교육전문위원, 2019년 행정예산과장을 역임했다.

chu7142@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윤석열 검찰총장 부인 김건희 씨, '사기와 사문서위조행사 혐의'로 검찰에 고발당해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시민단체인 '사법정의바로세우기시민행동(공동대표 김한메, 이하 시민행동)'이 23일 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48) 씨를 '사기와 사문서위조행사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김한메 시민행동 대표는 이날 오전 고발장을 접수하기 전 서울 중앙지검 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김건희 씨와 김 씨의 어머니 최 모 씨의 그동안 행태를 비판했다. 김 대표는 현재 의정부지법에서 재판 중인 윤 총장 장모 최 씨의 300억 원 대 잔고증명 위조사건에 대해 "잔고증명을 위조한 사람은 김건희 씨가 운영하는 회사의 간부"라며 "자신의 회사 간부가 한 일을 어떻게 김건희 씨가 모를 수가 있느냐? 이건 어머니가 시킨 것이 아니라 대표인 김 씨가 시킨 것일 수 있으므로 조국 전 장관 부인의 표창장 위조 수사 강도로 강력하고도 철저한 수사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자신을 "'사법정의 바로세우기 시민행동'의 공동대표로서 검찰사법 개혁 분야의 여러 현안과 관련하여 활발하게 활동해 오고 있다"고 소개한 김 대표는 이날 특히 검찰의 편파수사를 거론했다. 김 대표는 "윤 총장 취임 후 검찰은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법무부 장관으로 지명된 뒤 그의 부인인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