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1 (목)

  • 흐림동두천 -0.7℃
  • 맑음강릉 6.6℃
  • 흐림서울 2.9℃
  • 흐림대전 0.2℃
  • 맑음대구 -2.8℃
  • 맑음울산 1.3℃
  • 흐림광주 4.9℃
  • 맑음부산 4.8℃
  • 흐림고창 7.5℃
  • 맑음제주 7.8℃
  • 흐림강화 2.5℃
  • 흐림보은 -2.3℃
  • 흐림금산 -1.0℃
  • 흐림강진군 -0.4℃
  • 구름조금경주시 -4.1℃
  • 맑음거제 0.4℃
기상청 제공

사회

국민연대 및 월남참전전국요공자총연맹 등, 대규모 국가보훈처 규탄대회 열어

고엽제전우회·월남참전중앙회에 국민혈세 지급...보훈처장과 관계자 고소·고발

URL복사
(세종시=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국민운동전국연합146NGO(이하 국민연대, 의장 서영수)를 비롯한 월남참전전국유공자총연맹(회장 박통), 월남참전전국유공자총연맹 전국미망인위원회(위원장 류연옥) 등 시민사회단체 회원 1천여 명이 6일 정부세종청사 국가보훈처 앞에서 국가보훈처를 규탄하는 대규모 집회를 열었다.

단체 회원들은 "국가보훈처가 고엽제전우회와 월남참전중앙회에 예산을 지원해 국민혈세를 배임했다”며 “대검찰청에 국가보훈처장과 관계자를 고소·고발한다"고 밝혔다.

서영수 국민연대 의장 등 단체 회원들은 이날 국가보훈처 규탄 집회 성명서를 통해 "국가보훈처는 국민혈세 수천억을 편취하고 각종 이권개입과 관제 대모 및 월남참전전의 진실을 왜곡하고 참전전우들을 태극기부대로 둔갑시켜 정치 도구화로 전락시킨 월남참전중앙회와 고엽제환우전우회 등 2개 공법단체 자처 불법단체에게 32억씩 예산을 지원하여 범죄단체에게 철퇴를 가하지는 못할망정 범법을 공적화 하여 국민혈세를 배임하여 국가기관으로서 그 의무를 직무유기 배임하였다"며 "2개 단체 지도부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 위반 등으로 20명이 구속 기소되어 장기징역형이 확정돼 수감 중에도 추가 범죄혐의가 드러나 지속적 수사 중으로 피의자들은 소속법인을 이용한 범죄행위를 자행함으로써 범죄조직단체의 혐의로 법인은 마땅히 해산 되어야할 대상인데도 국가보훈처는 엄청난 국가예산을 지원하여 법치논리에 반하는 행위를 자행하였다"고 밝혔다.

단체는 이어 "현재 "국가보훈처 내에 전 박승춘 보훈처장이 자행한 국가사업 승인 등의 범죄동조가 만연하였던 당시 각종 이권사업 승인 심사에 관여하여 수천억 원의 국민혈세 도적질을 가능 하게 하였던 심사의원직의 국자보훈처 직원들이 주요직에 승진 되는 등 금번 범죄조직 단체인 월남참전중앙회와 고엽제환우중앙회 등에게 예산이 지급될 수 있도록 심의하여 지급되게 한 것은 국가보훈처의 본래의 기능을 훼손케 하는 중대 범법 행위를 자행한 것"이라며 "문재인 정권의 적패청산과 개혁의지는 있는가를 되묻지 않을 수 없는 금번 사건은 도저히 묵과 할 수 없는 중대 직무유기를 동반한 범죄조직 양성 건으로 문재인 정권의 개혁구호는 소멸된 것으로 정의하고 국민의 이름과 국민의 명령으로 대검찰청에 국가보훈처장을 비롯한 혐의자 전원을 고소고발 할 것을 천명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단체는 그러면서 "국가보훈처의 개혁요구와 불법 범죄집단 해산을 위해 수만 군중을 동원하여 청와대 청원 3회와 내각에 수차례 청원 하였고, 청와대와 국무총리실로부터 지적을 앞세운 근절권고에도 상부의 명령이 먹히지 않는 국가보훈처는 무소불위 성역 인지를 확인하는 국민저항운동으로 근절 할 것을 천명한다"며 "개혁단체로서 중도 유공자단체인 ‘월남참전전국유공자총연맹’의 교섭권 요구를 회피하는 국가보훈처는 이미 존재의 가치를 상실한 퇴출 기관으로서 시대적 소명에 부합한 국가보훈처의 새로운 탄생을 반드시 만들어 낼 것을 결기하며 사즉생위 각오로 쟁취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i24@daum.net
배너
낙원악기상가, 새해맞이 '반려악기 구매 지원 이벤트' 진행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세계 최대 악기상점 집결지 낙원악기상가가 신축년을 맞아 '반려악기 도전 이벤트'를 진행한다. 새해 결심으로 '악기 배우기'에 도전하는 이들을 위해 악기 구매 쿠폰을 지원하는 깜짝 이벤트다. 오는 25일까지 우리들의 낙원상가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21년 버킷리스트! 나의 스트레스를 날려줄 반려악기는?' 영상을 시청한 후, 배우고 싶은 반려악기와 함께 그 이유를 댓글로 작성하면 참여가 완료된다. 영상은 직장인이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 새해맞이 '드럼' 배우기에 도전하는 내용이 담겨 있으며 낙원악기상가 상인이 직접 드럼의 모든 것을 알려준다. 드럼 악보 보는 법, 드럼 스틱 고르는 법 등 드럼 초보자를 위한 유용한 정보가 담겼다. 응모자 중 5명을 추첨해 반려악기를 구매할 수 있는 악기 상품권을 증정할 예정이다. 당첨자는 27일 낙원악기상가 공식 유튜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우리들의 낙원상가는 "악기 구매가 부담스러웠던 분들도 몸과 마음을 치유해주는 악기 연주에 도전해볼 수 있도록 반려악기 구매를 지원하는 이벤트를 기획했다"며 "새해를 맞아 많은 분이 자기만의 반려악기를 찾아 풍요로운 2021년을 보내시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편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순천 청암대, 서형원 총장 급여지급 미 이행 등 교육부 감사 시급 (순천=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수년째 학내분규로 몸살을 앓고 있는 전남 순천에 소재한 청암대학교가 '최근 학교법인 청암학원(이하, 청암학원) 이사회의 갈등으로 인해 2명의 이사장과 총장이 동시에 존재하는 등' 법인·학사 운영의 파행을 넘어 법적 공방으로까지 비화되고 있는 가운데 서형원 총장이 지난해 복직한 복직교수들의 급여를 이유도 없이 미뤄왔던 사실이 새롭게 밝혀져 파문을 낳고 있다. 19일 청암학원 관계자에 따르면 "청암대 복직교수들은 지난해 6월 29일 이사회 의결을 통해 복직이 됐고, 그 후 강의는 계속 해왔으나 서형원 총장이 이유도 없이 재임용 제청을 미루는가 하면, 급여도 지급하지 않았다"며 "심지어는 복직교수가 총장실에 직접 찾아가 재임용 제청을 해줄 것을 요청 했음에도 묵살 당했다"고 전했다. 청암학원 관계자는 이어 "이와 관련 서 총장은 변호사에게 물어봐야 한다"며 "한시적 계약서(신규임용)에 사인을 하지 않았다는 등 말도 안 되는 핑계로 미루기만 했고, 이사회 의결사항을 무시한 채 교수 TFT(티에프팀)을 구성해 복직 문제를 다시 논의하는 등 교육부와 이사회의 복직 결정을 정면으로 무시하는 형태를 보이는 등으로 그간 법적인 문제로 힘들었

정치

더보기
김두관 의원, 변창흠 신임 국토부장관 만나 '웅상선' 적극 건의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의원(국회 기획재정위원회, 경남 양산시을)이 지난 19일 국회의원 회관 사무실에서 변창흠 신임 국토부 장관을 만나, 동남권 순환철도(부산~양산~울산) 건설사업을 '제4차 광역교통 시행계획'(2021~2025)과 철도 운영 효율화를 위한 중장기 계획인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2021∼2030)에 조속히 반영해 줄 것을 강력하게 요청했다고 20일 밝혔다. 동남권 순환철도는 '동남권 메가시티' 건설을 위한 초광역 교통인프라 구축의 핵심사업으로, 김 의원은 양산시(을)에 출마한 이후 김현미 전 국토부장관을 수차례 만나 해당 노선을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해줄 것을 꾸준히 건의해왔다. 이번 변창흠 신임 국토부 장관과의 면담 역시 양산시 최대 숙원사업 해결을 위한 김 의원의 요구로 이루어졌다. 김 의원은 "동남권 순환철도가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되면 울산과 부산으로 출퇴근하며 생활권을 공유하는 주민들의 편의가 증대되는 것은 물론 부‧울‧경 지역경제 활성화의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김 의원은 지난 13일, 최기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장을 만나 동 사업의 필요성을 논의하고 제4차 국가철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