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5 (토)

  • 흐림동두천 22.6℃
  • 흐림강릉 20.7℃
  • 흐림서울 23.5℃
  • 흐림대전 21.6℃
  • 대구 20.6℃
  • 흐림울산 21.6℃
  • 구름많음광주 21.1℃
  • 부산 20.7℃
  • 구름많음고창 21.1℃
  • 흐림제주 21.7℃
  • 흐림강화 22.8℃
  • 흐림보은 20.3℃
  • 흐림금산 20.8℃
  • 구름조금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20.8℃
  • 구름많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기업탐방] 필리핀 부동산투자 자문서비스업체, 글로벌 엘케이

한국인의 사업 성공을 위한 부동산 상담과 창업 지원

(서울-미래일보) 정정환 기자 = 김형곤 글로벌 엘케이(LK) 대표는 "성공적인 투자를 위해서는 무엇보다 공신력이 있는 업체 선정이 중요하며 현지 사정에 밝은 전문 컨설팅업체에 적극 문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국내 부동산시장에 정책 규제가 잇따르면서 해외 부동산 투자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그 중에서도 필리핀은 한국에서 불과 4시간 남짓 되는 가까운 거리와 영어문화권, 뜨거운 한류 열기 등 다양한 조건으로 인해 투자자들에게 매력적인 투자처로 주목받고 있다.

그러나 필리핀 부동산에 투자를 하고 싶어도 어디서부터 어떻게 진행해야 할지 막막하기만 하다. 이에 필리핀 투자 전문가들은 “필리핀 부동산 투자가 일반인에게는 어려울 수 있지만 공신력 있는 전문 업체를 통해서 진행한다면 그리 어려운 일이 아니다”라고 입을 모은다.

필리핀 전문 부동산 컨설팅 업체를 찾았다

필리핀 투자 컨설팅 전문 회사인 글로벌 엘케이는 필리핀 부동산 투자자문 서비스를 본격 시행하고 있다. 글로벌 엘케이는 필리핀 보니파시오 글로벌시티에 본사를 둔 필리핀 투자 전문 컨설팅회사로 한국인의 비즈니스 진출을 위한 상담과 창업을 비롯해 이에 수반되는 법률 서비스와 인테리어 설계, 그리고 시공 서비스까지 제공하고 있다.

또한 글로벌 엘케이는 다년간의 필리핀 투자 컨설팅 노하우로 개인 투자자가 한정된 정보와 시간 제약으로 현지 사정을 잘 알지 못하더라도 안전하게 투자할 수 있도록 취득 목적에 따른 부동산 매매 제안, 적정 매도, 매수 전략은 물론 현지 부동산 법규, 조세법과 같은 법률 서비스까지 토탈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형곤 대표는 “필리핀 부동산 투자를 결정했다면 투자자로서 명심해야 할 것들이 있다”면서 “기본적인 용어를 공부하고 서둘러 진행하지 않으며 무엇보다 에이전시가 공신력 있는 업체인지를 꼼꼼하게 따져봐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대표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필리핀 현지와 한국에서 투자 컨설팅 회사를 운영하는 동안 기본적인 용어조차 모르면서 컨설팅 직원의 말만 듣고 ‘묻지 마 투자’를 진행해 투자 자금을 모두 날린 수많은 사례들을 보았다면서 이를 안타까워했다.

컨설팅을 받다 보면 주택 토지 지분에 대한 사용권리를 마치 소유권인 것처럼 설명하거나 보장 수익률을 부풀릴 수 있다. 하지만 이러한 내용들은 전문가가 아니라면 정확하게 파악하기가 쉽지 않고 투자 과정에서 전적으로 자금을 맡겨야 하기 때문에 업체의 신뢰도는 성공적인 투자를 위해 중요하다. 공신력 있는 업체와 진행해야 하는 이유가 바로 여기 있다.

현지 정보에 어두운 개인 투자자에게 유용해야 한다

한국이 아닌 해외의 부동산에 투자를 한다는 것이 개인이 하기에는 조금 어렵고 복잡해 보일 수 있다. 특히 필리핀과 같이 외국인에게 부동산 소유권이 제한되는 국가에서는 더욱 어렵고 위험하다고 느낄 수 있다. 하지만 신뢰할 수 있는 업체를 통해 진행한다면 좋은 투자의 기회가 될 수 있다는 점에서 꼼꼼하게 체크하며 접근해야 하겠다.

김형곤 대표는 “오를 대로 오른 국내 부동산 대신 필리핀과 같은 해외 부동산에 눈을 돌리는 사람들이 늘고 있지만 해외 부동산 투자의 특성상 개인 투자자는 안전성과 정확한 정보 부족으로 현지 업자의 말만 믿고 섣불리 해외 부동산 투자에 나섰다가 낭패를 보는 경우가 적지 않다”며 “특히 필리핀의 경우 외국인의 토지에 관한 완전한 소유권을 가지지 못하고 토지 지적도가 제대로 정비돼 있지 않아 반드시 공신력 있는 전문 기관을 통해 부동산 투자를 진행해야 사고를 방지할 수 있다”고 재차 당부했다.

실제 서울 청담동에 사는 K 모씨(52)는 노후 자금을 위해 필리핀에 투자를 고민하던 중 한 중개업자의 권유에 따라 현지인 명의를 빌려 아파트를 구입했다. 그러나 현지인과 중개업자가 연락을 끊고 잠적하는 바람에 투자금을 모두 날릴 위기에 처했다.

명실상부 필리핀 부동산 투자 전문 대표 업체 중 하나인 글로벌 엘케이는 다년간의 풍부한 노하우로 개인 투자자가 한정된 정보와 시간 제약으로 현지 사정을 잘 알지 못하더라도 안전을 신뢰할 수 있는 투자가 가능하도록 도움을 주고 있다.

내용을 꼼꼼히 파악해 안전하게 투자해야 한다

글로벌 엘케이의 필리핀 부동산 자문 서비스는 국내 거주인이 필리핀 부동산을 취득하거나 투자하는 경우 ‘취득 목적에 따른 부동산 개발 및 매매 제안’ ‘물건 분석을 통한 적정 매도/매수 전략 제안’ ’투자 수익성 분석‘ ’현지 부동산 법규, 조세법 서비스‘ ’보유 부동산 임대 운영 관리 등 토탈 부동산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한다.

최근 정부의 새로운 정책 발표로 국내 부동산은 관망세에 접어들면서 필리핀 등 해외 부동산 취득 붐은 당분간 지속될 전망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예상하고 있다,

김 대표는 “필리핀 부동산 투자는 여러 가지 위험성이 있으나 수익률 등을 따져보면 매력적인 투자가치가 있으므로 투자를 결정했다면 무조건 높은 수익률을 제시하는 업체보다 공신력이 있는 업체를 통해서 전체적인 내용을 꼼꼼히 살펴야 안전이 강조된 투자로 이어질 수 있다”고 덧붙였다.

jhj0077@hanmail.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윤석열 검찰총장 부인 김건희 씨, '사기와 사문서위조행사 혐의'로 검찰에 고발당해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시민단체인 '사법정의바로세우기시민행동(공동대표 김한메, 이하 시민행동)'이 23일 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48) 씨를 '사기와 사문서위조행사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김한메 시민행동 대표는 이날 오전 고발장을 접수하기 전 서울 중앙지검 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김건희 씨와 김 씨의 어머니 최 모 씨의 그동안 행태를 비판했다. 김 대표는 현재 의정부지법에서 재판 중인 윤 총장 장모 최 씨의 300억 원 대 잔고증명 위조사건에 대해 "잔고증명을 위조한 사람은 김건희 씨가 운영하는 회사의 간부"라며 "자신의 회사 간부가 한 일을 어떻게 김건희 씨가 모를 수가 있느냐? 이건 어머니가 시킨 것이 아니라 대표인 김 씨가 시킨 것일 수 있으므로 조국 전 장관 부인의 표창장 위조 수사 강도로 강력하고도 철저한 수사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자신을 "'사법정의 바로세우기 시민행동'의 공동대표로서 검찰사법 개혁 분야의 여러 현안과 관련하여 활발하게 활동해 오고 있다"고 소개한 김 대표는 이날 특히 검찰의 편파수사를 거론했다. 김 대표는 "윤 총장 취임 후 검찰은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법무부 장관으로 지명된 뒤 그의 부인인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