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9 (수)

  • 구름많음동두천 -8.7℃
  • 구름조금강릉 -3.5℃
  • 맑음서울 -6.4℃
  • 맑음대전 -7.6℃
  • 맑음대구 -7.1℃
  • 맑음울산 -3.8℃
  • 맑음광주 -4.1℃
  • 맑음부산 -0.8℃
  • 맑음고창 -5.7℃
  • 구름조금제주 1.5℃
  • 구름많음강화 -8.4℃
  • 맑음보은 -11.3℃
  • 맑음금산 -10.7℃
  • 맑음강진군 -6.5℃
  • 맑음경주시 -7.9℃
  • 맑음거제 -3.8℃
기상청 제공

[詩가 있는 아침] 이난희 시인의 '미장원에서'

초심일관의 한결같은 의지를 노래

URL복사
미장원에서

- 이난희 시인

나는 늘 긴 머리가 좋은데
미장원 원장님 말씀
요즈음 유행하는 머리로
세상을 바꿀까요?

아니에요
아무리 세상이 바뀌어도
내 마음은 바뀔 수가 없어요.

유행과는 아랑곳없이
한결같은 머리 유형
종전 마음 그대로

그 동안에
쓸 때 없이 자란 세월의 잡초
머리 끝자락만 잘라 주세요.

감상과 평/강성일 시인
미장원의 미용사는 손님들에게 머리를 유행에 따르라고 권유를 한다. 새로운 형태로 머리를 변형시키고 싶은 마음은 일반적인 경향이다. 그러나 이 글에서는 유행과는 무관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 글에서는 마음을 머리로 시각화하여 세상이 아무리 바뀌고 형태가 변해도 내 마음만은 변할 수 없다는 초심일관의 한결같은 의지를 노래하고 있다.

허욕과 과욕, 허세 등을 부리지 않겠다는 전통적인 안분지족의 삶의 유지와 순수한 마음을 지향하고 있다. 1연에서 미용사가 머리 유행이 변화하고 있어 그 유행 머리를 따르겠냐는 질문을 묘사하고 있고 2연에서 세상은 변해도 내 마음은 변할 수 없다는 초심일관의 의지를 밝히고 있다. 3연에서 초심일관의 유지를 강조하고 있고 4연에서 세월의 잡초라는 시어를 등장시켜 초심 유지의 장애 요인인 과욕, 허세, 허욕 등의 불필요한 장애 요인을 제거하고 싶은 마음을 전개하고 있다.

이난희(난초) 시인
청주대학교 국문학과 및 동대학원 사회복지학과 졸업. 충북아동보호전문기관(권리 교육 강사). 한국작가협회 시 부문 등단 및 문학앤문학 신인문학상 수상(2018). 시집 '행복학교', '꽃잎 봄의 가슴에 피다' 출간. 현재 충북시인협회 이사, 상당문학회 사무국장.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