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8 (월)

  • 구름많음동두천 -1.4℃
  • 구름많음강릉 2.5℃
  • 구름조금서울 -0.4℃
  • 구름많음대전 3.3℃
  • 구름조금대구 3.6℃
  • 구름조금울산 5.5℃
  • 구름많음광주 5.6℃
  • 부산 2.9℃
  • 구름많음고창 5.6℃
  • 구름많음제주 9.2℃
  • 구름조금강화 0.3℃
  • 흐림보은 2.2℃
  • 흐림금산 3.4℃
  • 구름많음강진군 6.8℃
  • 구름많음경주시 4.0℃
  • 구름많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국악소녀 김다현 MBN '보이스트롯' 완벽한 무대 선보여

언니 김도현과 아버지 김봉곤 훈장에게 판소리를 배우고 자라
신세대 국악스타로 국악계 아이돌로 떠올라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최현숙 기자 = 청학동 김봉곤 훈장의 딸로 알려진 국악자매 스타 김다현(12)이 MBN 예능 프로그램 '보이스트롯'에 참가해 완벽한 무대를 선보이며 국악계의 떠오르는 샛별로 주목을 받고 있다.

MBN의 '보이스트롯'은 대한민국 최고의 스타들이 펼치는 트로트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지난 10일 첫 방송을 시작했으며 24일 오후 1라운드 경연이 계속해서 진행 되었다.

점수차는 심사위원 1인당 1~3크라운까지 선택해 총 15크라운을 만점으로 11크라운을 획득하면 1라운드를 통과할 수 있다.

김다현은 24일 방영된 '보이스트롯'에서 다채로운 퍼포먼스를 곁들인 김용임의 '사랑님'을 열창해 믿기지 않는 나이의 가창력으로 완벽한 무대를 선보였으며, 무대 중간의 김다현의 아버지인 청학동 김봉곤 훈장이 등장해 눈길을 끌며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폭발적인 무대를 끝낸 김다현은 이날 14크라운을 기록해 1라운드를 통과했고 함께 출연했던 스타들도 다현양이 선보인 감동의 무대에 모두 놀라는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김다현의 무대가 끝난 뒤 심사석의 가수 진성은 "원초적으로 인간의 목소리가 얼마나 아름다운지 이 소녀를 보면서 느낀다"며 "천상의 목소리다. 훌륭한 무대를 본 것만으로 감개무량하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가수 혜은이는 "너무 예뻐서 콱 깨물어 주고 싶다"며 "타고 난 재원이다"라고 말했다.

가수 남진 또한 "판소리를 전공하지만 앞으로 대중가요를 했으면 좋겠다"며 "아름다운 목소리로 최고의 스타가 되길 바란다"며 심사석의 모두가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김다현은 언니 김도현과 아버지인 김봉곤 훈장에게 판소리를 배우고 자랐으며, 4~5세 때 판소리와 민요 등에 입문하여 다양한 우리의 국악을 익히고 있는 국악계의 아이돌 스타로 불려지고 있다.

대중가요, 동요, 트롯트, 민요, 판소리 등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이를 모두 소화시켜 그들만의 색다른 음악을 표출해 내고 있는 신세대 소리꾼이다.

또한 우리나라 최고의 소리꾼으로 잘 알려진 김영임 명창의 제자로 사사를 받아 우리의 것을 익히고 국악 전통을 지켜나가는 신세대 국악 스타로 앞으로가 기대되는 유망주다.

김다현은 2018년 김봉곤 훈장과 '청학동 국악자매 福 자선콘서트 전국투어'(서울, 인천, 부산, 광주, 일산, 청주) 공연을 펼치기도 했으며, 전국 국악 경연대회에서 수상한 이력이 있다.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SBS '영재발굴단'에 출연한 경험이 있으며, 시청자들의 최대 인기 프로그램인 KBS 제2TV '불후의 명곡' 설 특집 방송에서 우승(2019, 2월 2일)을 차지하며 트로피를 손에 쥐기도 했다.

현재 김다현은 '사랑과 우정사이'를 부른 가수 류찬(현 파인아트컴퍼니 대표)에게 보컬을 배우고 익히며 다양한 음악 분야에 경험을 쌓아 점차 폭을 넓혀 가고 있다.

MBN 보이스트롯은 매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방영된다.

gktkfkd04tkah@hanmail.net
배너
설립 15주년 맞이한 국제 출판 논문교정 서비스 '이나고 , "성공적인 글로벌 여정 시작할 것"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학술 커뮤니케이션 및 연구원들의 연구결과가 성공적으로 논문 게재될 수 있도록 논문 출판 서비스 분야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해온 '이나고'가 지난 2020년 12월 20일 설립 15주년을 맞았다. '이나고'는 과학계에서 언어 장벽을 뛰어넘는 세계와 과학 소통에 이바지한다는 비전 아래 2005년에 설립됐다. 차별화된 논문 출판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혁신적인 자세와 끊임없는 노력으로 언어 솔루션 분야에서 글로벌 리더로 성장했으며 연구원, 출판사, 유수의 대학, 우수한 500개 이상의 기업을 비롯한 법인 기업 등 전 세계 다양한 개인 및 조직이 선호하는 파트너로 자리매김했다. '이나고'는 일본 연구계를 돕는 소규모 팀으로 시작해 논문 출판 서비스, 영문교정, 학술 번역 서비스 그리고 학술 논문 교정 AI 툴 트링카 등 많은 브랜드를 새롭게 탄생시켜 성공으로 이끌며 성장해 왔다. 혁신과 완벽한 영문 논문 교정 서비스 품질로 연구 공동체 내에서 인정받으며 저명한 출판사와 파트너십을 구축, 전 세계 10개국으로 지사를 넓혀 학술논문 출판 서비스 제공하고 있다. 그 외 논문 품질을 AI 기술로 확인할 수 있게 개발된 플랫폼 AuthorOne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이용우 의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실형선고 안타까워"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이용우 더불어민주당 의원(고양시정)은 18일 열린 국정농단사건 파기환송심에서 이재용(53)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해 실형이 선고되고 법정구속된 데 대해 안타까운 마음이라고 밝혔다. 이 의원은 "우리나라는 그동안 세계가 부러워하는 한강의 기적을 달성한 나라이면서도 한편으로는 정경유착에 따른 부정부패로 인해 부의 양극화가 심각한 나라라는 지적도 제기되어 왔다"며 "그러나 2016년 겨울 연인원 1천만 명이 넘는 인원이 참여한 촛불혁명을 통해 경영권승계작업을 위해 권력의 요구에 적극적으로 순응하여 뇌물을 제공한 이재용 부회장과 비선실세인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의 요구에 따라 국정을 농단한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사법적 판단이 마무리단계에 접어들어 오늘 드디어 파기환송심 선고가 내려졌다"고 진단했다.. 이 의원은 이어 "그동안 파기환송심을 담당한 서울고등법원 항소심 재판부(재판장 정준영)에서는 준법감시위원회의 설치를 통해 실효성있게 국정농단사건의 재발을 방지할 수 있다면 양형에 반영할 수 있다고 하여 혹시 집행유예를 선고하기 위한 모양새를 갖추기 위한 것이 아닌가 하는 추측을 자아냈다"며 "그러나 결국 국민적 여론에 따라 이재용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