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4 (화)

  • 구름많음동두천 25.7℃
  • 흐림강릉 24.3℃
  • 흐림서울 27.9℃
  • 흐림대전 26.4℃
  • 구름조금대구 29.9℃
  • 구름많음울산 28.8℃
  • 구름많음광주 29.0℃
  • 구름조금부산 27.0℃
  • 구름많음고창 29.1℃
  • 구름많음제주 29.0℃
  • 구름많음강화 25.6℃
  • 흐림보은 23.2℃
  • 흐림금산 28.3℃
  • 흐림강진군 28.8℃
  • 맑음경주시 28.7℃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편의점 샛별이' 볼수록 따뜻하고 유쾌하다, 김유정-지창욱 가족들 케미

(서울=미래일보) 김동은 기자=  ‘편의점 샛별이’ 볼수록 유쾌하고 따뜻한 드라마다.

SBS 금토드라마 '편의점 샛별이'는 생활밀착형 공간 편의점을 무대로 펼쳐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편의점 샛별이’는 예능 뺨치는 재미로 빵빵 터지는 웃음을 선사하는 것은 물론,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사람들 간의 정, 따스한 감성을 녹여내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끌어당기고 있다.

이러한 ‘편의점 샛별이’의 이야기 속에서 최대현(지창욱 분)의 가족들은 정감 넘치는 캐릭터들로 활약을 펼치고 있다. 집안의 실질적인 가장 엄마 공분희(김선영 분)와 아내에게 꼼짝 못하는 살림꾼 아빠 최용필(이병준 분), 철없는 누나 최대순(김지현 분)까지. 어딘가에 살고 있을 듯 친근한 가족의 모습으로, 또 시트콤을 보는 듯한 요절복통 가족의 모습으로 ‘편의점 샛별이’의 재미와 감동을 책임지고 있다.

특히 엄마 공분희와 정샛별(김유정 분)의 ‘친모녀’보다 더 모녀 같은 케미는 훈훈한 시청 포인트다. 극중 정샛별은 점장 최대현을 좋아해 편의점 알바를 시작했지만, 이를 통해 만난 최대현의 엄마 공분희와 훈훈한 케미를 만들며 안방극장의 흐뭇한 미소를 짓게 하고 있다. 아들 최대현의 등짝을 후려치고 남편 최용필을 휘어잡는 공분희지만, 정샛별에게만큼은 “우리 샛별이”, “업어줘도 모자랄 복덩이”로 부르며 무한 애정을 주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지난 5일 방송된 ‘편의점 샛별이’ 6회에서는 공분희가 맹장 수술을 받은 정샛별의 머리를 감겨주는 모습이 그려져 눈길을 모았다. 정샛별은 엄마 같은 공분희의 손길에 “누가 머리 감겨준 거 얼마 만인지 기억이 안 나요. 저 어렸을 때부터 다 혼자 했거든요”라고 말하며 눈물을 글썽였다. “어떻게 이렇게 예쁘게 컸냐”며 정샛별을 대견하게 바라보는 공분희의 투샷은 안방극장에 뭉클한 감동을 전했다.

앞서 ‘편의점 샛별이’는 정샛별을 향한 오해를 풀어가는 최대현의 모습이 담기며 좌충우돌 에피소드를 펼쳐냈다. 이 과정에서 여러 사람들의 선입견 속에 상처받은 정샛별의 사연이 드러나 시청자들의 가슴을 찡하게 울렸다. 고등학교를 졸업하지 못하고, 부모님이 없다는 이유로 정샛별은 많은 상처를 품고 살고 있었던 것이었다.

이러한 정샛별과 최대현, 나아가 최대현의 가족들까지 연결된 관계들은 앞으로 ‘편의점 샛별이’의 이야기를 더욱 유쾌하고 따뜻하게 만들어나갈 예정. 본격적으로 가족 케미를 발산하는 이들의 모습이 향후 전개를 향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이에 시청자들은 “’편의점 샛별이’ 보며 웃다가 울다가 한다”, “샛별이와 대현이 엄마 장면에서 뭉클했다”, “보면 볼수록 정감 가는 드라마”, “샛별이와 대현이 가족 케미도 너무 좋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6회까지 방송된 ‘편의점 샛별이’는 가구 시청률, 남녀 시청자수에서 현재 방영 중인 모든 미니시리즈 드라마 경쟁작들을 누르고 1위를 기록 중이다. 지난 4일부터 5일까지 방영된 ‘편의점 샛별이’ 5,6회의 평균 시청자수는 82만 9천명을 기록하며 지난 한 주간(6월 29일~7월 5일) 방송된 전 채널 미니시리즈 드라마 중 시청자수 1위를 차지했다. SBS 금토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7회는 7월 10일 금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joseph64@naver.com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속보] 이만희 신천지 총회장 구속…방역 방해·횡령 등 혐의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정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활동을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는 이만희(89)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이하 신천지) 총회장이 1일 새벽 구속됐다. 이명철 수원지법 영장전담판사는 전날 감염병예방법 위반,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위반(횡령) 등의 혐의를 받는 이 총회장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진행한 뒤 "범죄사실에 대하여 일부 다툼의 여지가 있으나, 일정 부분 혐의가 소명됐다"고 영장 발부 사유를 밝혔다. 이 판사는 이어 "수사 과정에서 조직적으로 증거를 인멸한 정황이 발견되며, 종교단체 내 피의자의 지위 등에 비춰볼 때 향후 추가적인 증거인멸의 염려를 배제하기 어렵다"며 "비록 고령에 지병이 있지만 수감생활이 현저히 곤란할 정도라고 보이지는 않는다"고 영장 발부 사유를 설명했다. 이에 앞서 검찰은 이 총회장에 대해 감염병예방법 위반,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 특경법 위반(횡령), 업무방해 등 혐의를 적용해 지난 28일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이 총회장은 신천지를 중심으로 코로나19가 확산하던 지난 2월 신천지 간부들과 공모해 방역당국에 신도 명단과 집회 장소를 축소해 보고, 정부의 방역

정치

더보기
권인숙 의원 "랜덤채팅앱 인증만으로 청소년 성착취 차단 불가"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권인숙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3일 국회에서 열린 국회 여성가족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기술적 조치를 취하지 않는 랜덤채팅앱을 청소년유해매체물로 지정하는 것만으로는 청소년 성착취를 차단하는 데 한계가 있다"면서 "채팅사이트 역시 기술적 조치가 없으면 유해매체물로 지정해야 하고, 청소년이 접근가능한 각종 우회로를 차단하는 조치가 이뤄져야 한다"고 지적했다. 5월 13일에 여성가족부는 안전한 채팅을 위한 기술적 조치로 △실명 인증 또는 휴대전화 인증, △대화 저장, △신고 기능 중 하나라도 없는 랜덤채팅앱을 청소년유해매체물로 지정하는 고시안을 행정예고했다. 그러나 이 고시안에는 '가가라이브'를 비롯한 대표적인 채팅사이트는 제외되었다. 여성가족부의 <2016년 성매매 실태조사>에 의하면 조건만남 경험 청소년 중 14%가 조건만남의 주요 경로 1순위로 채팅사이트를 꼽았다. 권 의원은 이날 "채팅사이트 역시 청소년 안전 조치를 취하지 않았을 시 청소년유해매체물로 지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2020년 청소년매체환경보호센터에서 실시한 랜덤채팅앱 전수조사에 따르면 랜덤채팅앱 운영기간은 1년 미만이 68%, 2년 미만이 93%에 달한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