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월)

  • 맑음동두천 3.8℃
  • 맑음강릉 7.0℃
  • 맑음서울 5.9℃
  • 맑음대전 5.3℃
  • 맑음대구 7.5℃
  • 맑음울산 6.3℃
  • 맑음광주 4.4℃
  • 맑음부산 8.2℃
  • 맑음고창 1.4℃
  • 구름조금제주 8.6℃
  • 맑음강화 3.7℃
  • 맑음보은 0.3℃
  • 맑음금산 1.2℃
  • 맑음강진군 4.0℃
  • 맑음경주시 3.3℃
  • 맑음거제 6.0℃
기상청 제공

영등포시대신문 "구민에게 더 다가가는 지역신문 될 것"

창간 4주년 기념식 개최…'초심 잃지 않겠다' 다짐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9월 1일로 창간 4주년을 맞은 '곁에 있어 좋은 신문' 영등포시대 신문이 '구민에게 한 발 더 다가가는 지역신문이 돼겠다"는 각오를 새롭게 다졌다.

영등포시대(회장 이보은, 대표 박강열)는 지난 8월 30일 서울 영등포 유스스퀘어 청소년문화의집에서 창간 4주년 기념식을 통해 '초심을 잃지 않겠다'는 다짐을 했다.

개그맨 이동윤의 사회로 진행된 기념식에는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윤준용 구의회 의장, 강명구‧박용찬 자유한국당 영등포 갑/을 당협위원장, 정재민 정의당 영등포지역위원장, 김민석 민주당 일본경제침략대책위원회 부위원장, 김정태 서울시의원, 권영식 영등포구의회 부의장, 김길자 운영위원장, 김재진 행정위원장, 정선희‧이규선‧오현숙‧유승용 구의원, 마숙란 전 구의원과 영등포시대 정기구독자 등 90여명이 참석했다.

특히 이날 기념식에는 사단법인 국회기자단(이사장 이정우, 가칭)과 더좋은정책연구원(원장 김을규) 임원들이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이보은 회장은 “영등포시대는 ‘공익목적을 가진 사실 보도는 언론의 사명'임을 천명하고, 곧고 옳은 길을 걷기 위해 최선을 다해 왔다”라고 말했다.

이보은 회장은 “그러나 부족한 점 또한 많았다"면서 “앞으로도 초심을 잃지 않고 부족한 부분을 채워가며 주민의, 주민에 의한, 주민을 위한 신문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박강열 대표는 고양신문 이영아 대표와 진행한 '지역신문에서 희망 찾기 토크쇼'에서 채현일 구청장과 윤준용 구의회 의장에게 “영등포시대에 보도되는 비판적 기사를 볼 때 어떤 느낌인가”라는 질문을 던져 “건전한 비판은 필요하다고 본다”는 답변을 끌어냈다. 그러나 채현일 구청장과 윤준용 구의회 의장은 이구동성으로 '공정한 보도'를 요청했다.

박용찬 한국당 영등포을 당협위원장은 박강열 대표가 "현실적으로 현역의원인 민주당 국회의원의 보도가 많을 수 밖에 없다. 이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영등포시대가 지역 내 소식을 조금 더 많이 실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바른지역언론연대 회장인 이영아 대표는 30여 년간 언론에 종사하면서 쌓아온 노하우로 '지역의 따뜻한 소식을 1면에 과감하게 싣는 등'의 내용을 전달하고 채현일 구청장을 향해 “건전한 언론이 지역 발전에 활력소가 된다”며 “영등포구에서도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행사후 2일 오후 만난 박강열 대표는 “영등포시대 창간 4주년 기념식이 끝난 뒤 이와 관련한 이런저런 가짜 뉴스가 돌고 있다. 그 내용을 페이스북에 올렸다”면서 “이것도 관심과 성원으로 받아드리겠다”고 말했다.

redkims64@daum.net

배너
문피아, 총상금 3억4000만원 ‘제6회 대한민국 웹소설 공모대전’ 개최
(서울=미래일보) 윤정인 기자= 웹소설 연재 플랫폼 문피아가 사단법인 한국대중문학작가협회와 오는 5월 11일부터 ‘제6회 대한민국 웹소설 공모대전’을 공동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제6회 대한민국 웹소설 공모대전’은 6월 19일까지 40일간 진행되며 기성 작가는 물론, 웹소설 작가를 꿈꾸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판타지, 현대물, 로맨스 등 장르 구분 없이 접수할 수 있으며 중복 응모가 가능하다. 문피아 홈페이지에서 1회당 3000자 이상 최소 30회, 15만 자 이상 연재하면 작품이 접수된다. 올해로 6회를 맞이한 ‘대한민국 웹소설 공모대전’은 매년 참신한 작품과 스타 작가를 탄생시키며 웹소설 작가 데뷔의 등용문으로 자리 잡았다. 2015년 첫선을 보인 본 공모전은 역대 대상 수상 작가 대부분이 유료 작품 연재 경험이 없는 신인 작가일 정도로 신인들의 독특한 발상과 미래의 발전 가능성에 대해 열려 있는 공모전이다. 문피아 공모전은 40일 동안 작품을 연재하는 방식이다. 따라서 독자들은 실시간으로 출품 작품을 확인하고 읽을 수 있다. 독자들의 조회수로 본선 진출 작품을 정하기 때문에 공정하고 투명한 공모전으로 평가받고 있다. 본심에서는 전문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