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28 (화)

  • 맑음동두천 4.4℃
  • 맑음강릉 10.0℃
  • 맑음서울 8.2℃
  • 맑음대전 5.8℃
  • 맑음대구 6.5℃
  • 맑음울산 7.3℃
  • 박무광주 7.4℃
  • 맑음부산 9.7℃
  • 흐림고창 3.0℃
  • 맑음제주 11.0℃
  • 흐림강화 9.9℃
  • 맑음보은 1.4℃
  • 맑음금산 1.9℃
  • 맑음강진군 4.2℃
  • 구름조금경주시 5.1℃
  • 맑음거제 7.3℃
기상청 제공

렛츠북, 김경래·유동한 공저 ‘특허와 사람’ 출간

LG에서 30년간 근무한 특허 전문가가 전하는 ‘특허의 일생’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렛츠북은 김경래·유동한 공저 ‘특허와 사람’을 출간했다고 30일 밝혔다.

‘좋은 특허란 무엇이며, 어떻게 다룰 것인가? 저자의 풍부한 경험과 참신한 시각을 가득 담아 다양한 사례와 비유로 답한다. 특허를 전혀 모르는 일반인부터 특허 전문가까지 누구나 특허를 제대로 알 수 있는 가장 쉬운 길을 소개한다. 특허가 무엇인지 궁금한 분들이라면 이 책을 꼭 한번 읽어보기를 추천한다.

이정환 리인터내셔널 특허법률사무소 상임고문은 “저자가 드디어 특허에 생명을 불어넣었다. 저자는 기업에서 특허를 관리하는 일이 마치 ‘아이를 어떻게 훌륭한 사람으로 성장시킬 수 있을까?’라는 고민과 닮아있다고 말한다. 또 저자는 훌륭한 관점의 전환을 통해 특허업계 종사자들에게 새로운 도전을 자극하는 좋은 글들을 듬뿍 담아냈다. 저자는 아이를 사랑하듯, 특허도 사랑하는 이들이 많아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심영택 한국뉴욕주립대학교 교수는 “이 저서를 통하여 발명가는 법 규정과 기술적 용어에 가려진 특허 인생의 본질을 터득할 수 있고, 특허 전문가는 짙은 화장과 화려한 의상 속에 숨어 있던 특허의 알몸뚱이를 다시금 발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정원기 한국 및 일본 변리사는 “마치 시원한 사이다를 한잔 마신 기분이다. 나름 전문가인 나도 책을 읽으며 많은 부분에서 무릎을 쳤다. 특허업계 종사자라면 대부분 느끼는 문제들을 적절한 예를 들어가며 이토록 쉽게 풀어서 쓴 책은 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이경호 미국 특허 변호사는 “이런 참신한 책은 처음 접해보며 충격 그 자체이다. 저자의 창의적인 Insight를 담은 주옥같은 문구들은 특허 입문자부터 나 같은 특허장이 까지 모두의 마음과 두뇌를 자극할 것이다. 반드시 정독하여 특허와 사람에 대한 Tip을 얻고 일과 인생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sakaijang@gmail.com

배너
북랩, 인생 2막 프랜차이즈 가맹점 창업 성공기 담은 ‘빨간모자 아저씨의 거침없는 도전’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퇴직 후의 자영업 창업이 5060세대의 가장 큰 은퇴 리스크로 지목된 가운데, 피자 프랜차이즈 가맹점 창업에 도전해 크게 성공한 한 은퇴자의 창업 도전기가 책으로 출간됐다. 북랩은 퇴직 후 자영업에 뛰어들어 2년 만에 4배에 가까운 매출 성장을 이뤄낸 신재규 씨의 프랜차이즈 가맹점 창업과 성공 전략을 담은 ‘빨간모자 아저씨의 거침없는 도전’을 출간했다. 이 책에서 저자는 직접 발로 매장을 운영한 경험을 생생하게 전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그는 무엇보다 배달 대행, 홍보 업체 등에 의존하지 않고 매장을 자기 힘으로 꾸려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한다. 매장을 운영한 23개월 동안 저자가 직접 배달한 것만 약 7500건에 달하며 이는 전체 배달 건수의 44%에 해당하는 수치다. 아파트, 상가 등 직접 찾아가서 돌린 홍보 전단은 10만 장에 달한다. 이런 노력을 통해 홍보와 배달에 들어가는 비용을 절감할 수 있었고 가맹점 대표가 발로 뛰니 서비스의 질도 상승해 자연스레 매출도 올라갔다. 이 책은 퇴직 준비 과정에서부터 창업 가이드, 매장 운영 전략, 홍보 전략, 상가 매도에 이르기까지 창업의 전 과정을 6단계로 나눠 다루고 있다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민주당-시민당 합당 절차 다음달 15일까지 마무리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비례정당 더불어시민당과의 합당 절차를 오는 5월 15일까지 마무리한다. 강훈식 수석대변인은 27일 국회 소통관에서 현안 브리핑을 통해 "민주당은 국민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다음달 15일까지 합장 절차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강 수석대변인은 "당헌 제6조(당원의 권리와 의무), 제113조(합당과 해산 및 청산) 및 정당법 제19조(합당)에 의거, 중앙위원회를 전국대의원대회가 지정하는 수임기관으로 하고, 권리당원 전원을 대상으로 합당에 대한 토론 및 투표를 시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최고위원회의에서 시민당과 합당절차를 위해 중앙위원회 소집 및 명부 확정, 안건처리 방식, 합당결의 및 합당수임회의기관 지정 안건을 당무위원회로 부의했으며 당무위원회에서 의결했다"고 전했다. 강 수석대변인은 "5월 1일부터 8일까지 권리당원 토론 및 투표를 실시키로 했다"며 "5월 12일 중앙위원회를 통해 합당 결의 및 합당수임기관을 지정키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5월 15일까지 합당수임기관회의를 통해 합당을 의결하고 선관위 합당신고로 절차를 마무리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강훈식 수석대변인은 브리핑 후 다음달 7일 치러지는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