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7 (수)

  • -동두천 23.8℃
  • -강릉 31.5℃
  • 연무서울 25.5℃
  • 구름조금대전 29.1℃
  • 구름조금대구 30.7℃
  • 구름조금울산 27.9℃
  • 흐림광주 27.4℃
  • 흐림부산 24.9℃
  • -고창 27.2℃
  • 흐림제주 28.2℃
  • -강화 21.8℃
  • -보은 29.5℃
  • -금산 30.3℃
  • -강진군 25.1℃
  • -경주시 29.8℃
  • -거제 24.3℃
기상청 제공

포토

'박장대소'하는 김성태·김관영 野 원내대표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교섭단체 여야 4당 원내대표들이 2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귀빈식당에서 원구성 협상을 위한 회동을 갖는 가운데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와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가 손을 잡고 반갑게 인사를 나누며 '박장대소' 하고 있다.

i24@daum.net
시공사, 국내 최초 마블 코믹스 배리언트 커버판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 시공사가 국내 최초의 마블 코믹스 ‘배리언트 커버’를 초판 한정으로 선보인다. ‘배리언트 커버’란 개성 있는 아티스트들의 그림을 표지로 사용한 특별한 에디션으로, 각각 다른 화풍의 그림들을 표지로 만들어 마니아들의 수집욕을 자극한다. 국내 아티스트가 마블 코믹스와 협업해 우리나라 유일의 ‘배리언트 커버’를 만든 것은 이번이 최초이다. 국내 최초 배리언트 커버의 주인공이 된 ’스파이더맨/데드풀 VOL. 0: 이건 팀업이 아니야’는 각기 두터운 팬층을 거느린 마블의 슈퍼히어로, 스파이더맨과 데드풀이 함께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선물 같은 작품이다. 특히 입담이라면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는 두 캐릭터가 만나 끊임없이 쏟아 내는 언어유희의 홍수는 다른 시리즈에서 좀처럼 볼 수 없는 장관이다. 특히 디즈니가 21세기 폭스를 인수하며, 두 캐릭터의 판권 문제에 대해 대중적 관심이 집중된 시점이기에 더욱 의미 있는 팀업이기도 하다. 국내 최초의 마블 코믹스 배리언트 커버를 작업한 우나영 작가는 흑요석이라는 필명으로 더 잘 알려진 일러스트레이터다. 서울 도심을 배경으로 궁궐 추녀마루 위에 마치 한 조각 잡상인양 자리 잡은 스파이더맨과 그를 놀리


포토리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