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3 (수)

  • 흐림동두천 25.3℃
  • 흐림강릉 30.3℃
  • 서울 26.2℃
  • 흐림대전 29.1℃
  • 구름많음대구 31.1℃
  • 구름조금울산 30.7℃
  • 구름조금광주 29.8℃
  • 구름많음부산 28.7℃
  • 구름조금고창 29.8℃
  • 구름조금제주 31.4℃
  • 흐림강화 26.8℃
  • 흐림보은 27.8℃
  • 구름많음금산 29.0℃
  • 흐림강진군 27.3℃
  • 구름많음경주시 31.6℃
  • 구름많음거제 26.5℃
기상청 제공

과학/IT

디지털 농업 인재, ICT멘토링으로 키운다

한국정보산업연합회와 농촌진흥청 디지털농업추진단 지난 28일에 업무 협약 체결
디지털 농업 전문 인재 양성과 선진 농업 구현을 위한 협력 약속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기존 사업 영역을 초월해 경쟁력 있는 디지털 농업 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민·관 협력의 첫걸음이 시작됐다.

한국정보산업연합회와 농촌진흥청 디지털농업추진단이 지난 6월 28일에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디지털 농업 전문 인재 양성과 선진 농업 구현을 위한 협력을 약속했다.

2004년부터 ICT멘토링 사업을 통해 실무 역량을 갖춘 인재 양성에 힘써 온 한국정보산업연합회는 전(全)산업의 디지털 전환에 따른 ICT 인재 수요 확대에 부응한 산업별 특화 ICT멘토링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이미 해양수산부, 울산항만공사와 함께 스마트해상물류 ICT멘토링 사업을 진행 중인 한국정보산업연합회는 농촌진흥청과의 업무 협력을 통해 우리나라 디지털 농업 성장과 발전에 기반이 될 인재 양성에도 나서기로 했다.

올해 개청 60주년을 맞은 농촌진흥청은 디지털 농업 발전을 위해서는 농업 현장의 영농 및 창농 인재뿐만 아니라 농업-ICT융합인재 양성이 필요하며 이를 위해 민·관의 적극적이고 유연한 협력이 선행해야 한다는 데 뜻을 같이했다.

한국정보산업연합회 문정현 상무는 "농업은 현재 GDP의 2%에 불과하지만 ICT와 접목된다면 앞으로 놀랍게 성장할 것"이라며 "젊은 IT 인재들이 국가 기간산업인 농업에서 기회를 찾고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다각적인 지원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해상 물류와 농업에 그치지 않고 ICT 인재 수요가 있는 산업 분야를 계속 발굴해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i24@daum.net
배너
경남아동문학회, '제33회 경남아동문학상'에 공현혜·이다감 작가 선정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경남아동문학회는 지난 1일 제33회 경남아동문학상에 공현혜 시인과 이다감 동화작가를, 제13회 남명특별문학상에 김복근 시인을 각각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제33회 경남아동문학상에 선정된 공현혜 시인은 동시 '길고양이에게 이기는 법'이, 이다감 동화작가는 장편동화 '우리들의 별빛여행'이 선정됐다. 조현술 심사위원장은 "공현혜 작가의 '길고양이에게 이기는 법'은 할머니, 엄마, 오빠와 고양이 관계가 교차하는 이미지에서 묻어나는 동심의 향기를 높이 평가했으며, 이다감 동화작가의 '우리들의 별빛여행'은 소박하게 요약된 인간의 보편적 진실을 담은 생활 속 현실 세계에서 자신을 찾아가는 여정을 담고 있는 수작이다"라고 말했다. 공현혜 시인은 경남 통영에서 출생, 2010년 서정문학으로 등단했으며 경북작가상, 경주예술인상, 한국서정문학대상 등을 수상했다. 작품으로는 '세상 읽어주기', '애벌레의 꿈', '폭풍 속으로' 등이 있으며, 경주문인협회, 경북문인협회, 통영문인협회, 한국불교아동문학회, 한국문인협회, 한국현대시인협회, 국제PEN한국본부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이다감(본명 이경순) 동화작가는 경남 진해에서 출생, 진주교대를 졸업
황희 문체부장관, 베이징서 '스포츠 외교' 행보 박차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에 대한민국 정부대표로 참석해 한국선수단을 격려하고 스포츠 외교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문체부에 따르면 황 장관은 지난 5일 개최국인 중국의 거우중원 국가체육총국 국장(체육장관)을 만나 베이징 올림픽이 세계적 감염병 유행으로 고통 받고 있는 세계인들에게 위로와 기쁨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거우중원 국장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한국의 동계스포츠가 많이 발전하고 있다"고 말하면서 한국 선수단의 선전을 기원했다. 이 자리에서 황 장관은 "평창, 도쿄, 베이징으로 한,중,일 3국으로 이어지는 연속 올림픽이 동북아 평화, 번영의 계기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번 면담에서 양국은 2024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의 성공적인 대회를 위한 양국 간 협력 필요성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더불어 올해 항저우하계아시아경기대회를 계기로 남북체육교류가 진행될 수 있도록 상호 협력,지원한다는 데 인식을 같이했다. 양국 장관은 올해 9월 한국에서 열리는 한·일·중 스포츠 장관 회의를 통해 스포츠 분야에서의 한·중 협력관계를 더욱 공고히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황 장관은 6일 세계도핑방


배너

포토리뷰


배너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