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2 (일)

  • -동두천 24.0℃
  • -강릉 22.1℃
  • 흐림서울 25.1℃
  • 흐림대전 23.7℃
  • 흐림대구 21.4℃
  • 울산 20.2℃
  • 광주 22.3℃
  • 부산 21.3℃
  • -고창 22.2℃
  • 제주 24.6℃
  • -강화 22.3℃
  • -보은 22.1℃
  • -금산 22.6℃
  • -강진군 21.0℃
  • -경주시 20.2℃
  • -거제 20.5℃
기상청 제공

정치일반

(가칭)국민당 창준위, 당명 사용 불허 선관위 항의 방문

안철수 "새로운 개혁정당 탄생 방해 아닌지 의심스러워"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가칭) 국민당 창당준비위원회는 14일 '국민당' 당명 사용을 불허한 중앙선거관리위원회를 방문, 구체적인 이유와 근거를 요구했다.

안철수 창당준비위원장은 "도대체 무엇이 두려워서 이런 무리한 결정을 내렸는지 모르겠다"며 "마치 정당한 검찰수사를 막으려는 것처럼, 새로운 개혁정당 탄생을 방해하고 있는 것 아닌지 의심스럽다"고 말했다.

안 위원장은 "어떤 방해가 있더라도 개혁과 변화를 바라는 국민들과 함께 이겨내겠다"고 덧붙였다.

권은희 창당준비위원회 부위원장은 "선관위는 국민당의 명칭의 사용에 대해 보완을 요구했는데 국민의당이 있을 당시 국민새정당에 대해서 새로운 정당의 명칭이므로 사용할 수 있다는 선관위의 유권해석 또한 엄연히 존재하고 있다"며 "선관위는 국민당에 대해서 유사명칭이라고 판단한 구체적인 기준을 요구하는 질의에 대해 답변을 하지 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선관위가 구체적인 이유와 근거를 제시하지 못할 경우 선관위이 잘못된 보안요구에 스스로 다시 정정할 수 있는 기회를 줄 것"이라고 말했다.

redkims64@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