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구름조금동두천 21.6℃
  • 맑음강릉 23.5℃
  • 맑음서울 21.6℃
  • 구름조금대전 24.3℃
  • 구름많음대구 25.7℃
  • 구름많음울산 20.0℃
  • 구름조금광주 22.1℃
  • 구름많음부산 19.6℃
  • 맑음고창 19.4℃
  • 구름많음제주 19.1℃
  • 맑음강화 17.4℃
  • 맑음보은 22.3℃
  • 구름많음금산 22.6℃
  • 구름많음강진군 22.2℃
  • 구름많음경주시 23.0℃
  • 구름많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정치일반

[2019국감] 최경환 의원 "언론재단, 정부광고 대행 수수료 과도…폐지·축소 해야"

"언론사의 경영악화 부추기고 있다는 불만 목소리가 높아"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한국언론진흥재단이 정부광고 대행을 독점하면서 언론사들로부터 10%의 수수료를 징수하는 것이 과도하며 수수료를 폐지하거나 낮춰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최경환 대안신당 의원(광주 북구을)이 한국언론진흥재단으로부터 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언론진흥재단은 정부광고대행 수수료로 2018년에 702억원의 수입을 올렸다. 2015년 499억원과 비교하면 4년만에 40.6%가 증가했다.

2015∼2018년동안 언론진흥재단의 정부광고 대행 수수료 수입은 전국신문사(중앙지)에서 449억원, 지방신문사 318억원, 지상파나 케이블방송 등 방송매체에서 671억원 등 총 2,394억원에 달한다.

같은 기간에 언론진흥재단이 언론사에 지원한 현황을 보면 중앙지 246억원, 지방지 104억원이 지원됐고 방송사는 지원근거가 없어 지원이 전혀 없었다.

특히 4년간 언론진흥재단이 인터넷 신문를 통해 얻은 광고수익이 271억8,800만원이었으나 인터넷 언론사에 대한 지원자료가 없는 것으로 보아 지원이 전혀 없는 것으로 파악된다.

최경환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한국언론진흥재단 국정감사에서 "언론진흥재단이 언론사로부터 정부광고대행 수수료 10%를 징수하면서 수수료 수입은 매년 증가하고 있지만 언론사 지원은 적다"면서 "언론사의 경영악화를 부추기고 있다는 불만의 목소리가 높다”고 지적했다.

최 의원은 "정부광고대행 수수료가 과도하다는 지적이 많고 이를 폐지하거나 수수료율을 낮춰야 한다는 요구가 많은 상황"이라며 “문체부와 언론진흥재단은 이런 요구들을 수렴해 수수료율에 대해 전반적으로 검토하고, 방송과 신문에 대한 보다 다양하고 다각적인 지원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redkims64@daum.net
배너
[신간] 아성무역 대표 박오영 著 ‘내가 가는 길이 곧 길이 된다’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생각나눔은 좌절하고 힘들어하는 젊은 청춘에게 들려주는 이야기 형식의 박오영 아성무역 대표의 자서전 형식의 수필집 '내가 가는 길이 곧 길이 된다'를 발간했다고 27일 밝혔다. “틀린 이야기도 있고 마음에 들지 않는 말들도 있겠지만, 이 땅에서 살아왔던 평범한 소시민으로서 한평생을 살아오고 생각해왔던 일들을 있는 그대로 진솔하게 적어놓았기에 이웃집 어느 아저씨가 쓴 책이라고 생각하고 가볍게 읽어주었으면 하는 마음이다.” -프롤로그 中 이웃집 어느 아저씨를 자처하는 저자 박오영 대표는 기아자동차에 입사한 후 오사카와 히로시마 지점장을 7년 동안 지냈다. 그는 일본에서의 이 시간에 ‘비즈니스를 하면 친구가 될 수 없다’는 말이 있지만 많은 친구들과 교류를 했고 지금까지도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또 그 인연은 귀국한 후 회사가 구조조정에 들어가면서 퇴사해 지난 25년여 동안 자동차 부품 관련 무역과 제조업에 뛰어들어 자동차 부품 제조공장 2곳과 계열사 6개를 일구는 성공의 밑거름이 됐다. 지금은 크게 성공한 CEO이지만 저자는 처음부터 특별한 재능이나 자질이 있는 사람은 아니었다. 대학도 삼수 끝에 들어갈 정도로 공부를 잘하지도 않았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2020년 혁신과제 국민심사 실시 (서울=미래일보) 이지선 기자=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은 2020년 사업 혁신 과제에 대한 국민심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심사는 국민의 의견을 수렴한 혁신과제를 발굴해 청소년 상담 복지 사업의 공공성을 높이고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기획됐다. 심사 기간은 5월 28일(목)까지이며, 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의 국민 의견 수렴 플랫폼인 유스-온(Youth-on)을 통해 참여가 가능하다. 여성가족부 산하 정부기관인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은 전국 235개의 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218개의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157개의 청소년복지시설을 총괄하는 기관으로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다양한 상담 복지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개발원은 이번 2020년을 사회적 가치에 부합하는 혁신의 원년으로 하여 다양한 혁신과제를 추진하고 이에 대한 국민의 의견을 직접 수렴하기 위해 이번 심사를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심사에 참여한 국민은 개발원의 8개 혁신과제에 대한 ‘좋아요’ 투표를 할 수 있으며, 개별 과제에 대한 개인의 의견을 추가할 수도 있다. 개발원은 더 많은 국민의 참여를 위해 모든 참가자에게 선물을 지급하며 SNS 공유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고 밝혔다. mdn24@d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