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3 (화)

  • 구름조금동두천 0.6℃
  • 구름조금강릉 3.1℃
  • 서울 3.5℃
  • 흐림대전 3.8℃
  • 구름조금대구 6.5℃
  • 구름조금울산 6.0℃
  • 맑음광주 5.2℃
  • 맑음부산 5.9℃
  • 맑음고창 2.7℃
  • 구름많음제주 10.2℃
  • 흐림강화 3.6℃
  • 흐림보은 2.0℃
  • 구름조금금산 5.4℃
  • 맑음강진군 1.9℃
  • 구름조금경주시 5.7℃
  • 맑음거제 6.1℃
기상청 제공

식품업계, 과일 대체 식품·소포장 과일로 1인 가구 공략

‘껍질∙날벌레∙음식물 쓰레기’ 걱정 없는 '미니멀 후르츠’ 식품 각광
싱글족 사로잡는 다양한 과즙 담은 식음료와 수박∙멜론 등 소포장 과일 인기

(서울=미래일보) 김동은 기자= 싱글족이 늘어나면서 1인 가구를 겨냥한 소포장 과일이나 과일을 대체할 수 있는 ‘미니멀 후루츠’ 식품이 각광받고 있다. 이는 비타민이나 식이섬유 등이 풍부한 과일을 섭취하고 싶지만 껍질 등 음식물 쓰레기 처리와 날벌레가 부담스러운 싱글족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기 때문이다.

망고나 두리안, 사과 등 과일의 맛과 향이 가득한 식음료부터 간단하게 즐길 수 있는 디저트 후르츠도 있다. 특히 수박이나 멜론 등 부담스러운 크기와 많은 껍질 쓰레기로 쉽게 구매하지 못하는 과일도 소포장으로 만나볼 수 있다.

코카-콜라사의 주스 음료 브랜드 ‘미닛메이드’에서 선보인 ‘미닛메이드 식이섬유’는 식이섬유를 맛있게 혼합된 과일 믹스와 함께 섭취할 수 있는 상큼한 과즙음료다. 과즙의 향과 맛을 즐기면서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식이섬유를 보충할 수 있다.

‘미닛메이드 식이섬유’ 300㎖ 페트 제품에는 식이섬유 5g이 함유돼 있으며, 이는 1일 영양 성분 기준치의 20%에 달한다.

‘오렌지&망고’와 ‘사과&크랜베리’ 두 가지 맛으로 출시됐으며 주요 과일 원료 외에도 다양한 과즙이 들어있어 입안 가득 퍼지는 상큼한 과일향을 느낄 수 있어 바쁜 아침 가볍고 상쾌하게 즐기기 좋다.

웰팜 ‘두리안100%바’는 두리안 생과육을 급속 냉각해 아이스바 형태로 만든 제품이다. 딱딱한 껍질과 커다란 씨앗이 있어 손질하기 어려운 두리안을 아이스 프룻바로 가공해 섭취가 편리하다.

두리안 특유의 낯선 향이 덜한 ‘몬통’ 품종을 사용해 고유의 향은 줄이고 과육의 부드러운 식감과 달콤한 풍미를 살렸다. 두리안의 독특한 향을 꺼리는 사람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게 만들었다.

해태는 여름 제철 과일 자두를 활용한 ‘아이스쿨 자두’를 출시했다.

자두 농축 과즙을 8% 함유했으며 기존 자두에 비해 당도가 2배 이상 높은 칠레산 자두를 사용했다. 새콤달콤한 자두 과즙맛을 극대화하고 인공감미료를 최소화했으며 개당 50㎉로 칼로리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동원F&B ‘저스트 과일퓨레’는 물을 넣지 않고 100% 순수 생과일만을 갈아 만든 제품이다. 입자가 고운 퓨레 식감이며 ‘망고&사과’, ‘파인애플&사과’, ‘키위&사과’ 3종으로 출시됐다.

짜먹는 파우치 형태로 담아 섭취가 편리하며 휴대도 용이하다. 파우치 1팩으로 평균 과일 1회 섭취 기준량의 영양을 충족시킬 수 있다. 합성착향료나 보존제 등 첨가물을 넣지 않아 과일 본연의 맛과 향을 즐길 수 있다.

CU ‘깔라만시 아이스’는 깔라만시 과즙이 첨가된 얼음을 컵에 담은 제품이다. 탄산수나 생수 등 원하는 음료를 부으면 어디서나 상큼한 깔라만시 음료를 맛볼 수 있다.

최근 깔라만시 과즙을 주류나 사이다 등의 음료에 섞어 마시는 소비자가 늘면서 야외에서 간편하게 깔라만시를 즐길 수 있는 컵 얼음으로 기획됐다. 제품 패키지에도 깔라만시의 이미지를 삽입해 깔라만시 아이스의 특징을 강조했다.

복음자리의 ‘45도 과일잼 라즈베리’는 상큼한 맛과 톡톡 터지는 식감이 특징인 라즈베리를 사용해 맛은 높이고 당도는 낮춘 과일잼이다.

한 병 기준 57알(1알 2.1g 기준) 가량의 새콤달콤한 라즈베리가 사용돼 입안 가득 퍼지는 과육의 상큼한 풍미를 느낄 수 있다. 깔끔한 단맛이 특징으로 빵은 물론 요거트, 크래커, 와플 등에 잼을 듬뿍 올려 다양하게 활용 가능하다.

‘45도 과일잼 시리즈’는 복음자리만의 ‘프레시(Fresh)’공법을 사용해 별도의 보존료나 대체 감미료 사용 없이 잼의 당도를 기존 복음자리 딸기잼에 비해 당도(Brix)를 37% 낮추고 과일 본연의 향, 색, 식감을 살렸다.

신세계푸드는 1인 가구를 겨냥해 껍질 벗긴 멜론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양으로 소포장한 ‘프레쉬클럽 나우(NOW) 멜론’을 출시했다.

통 멜론은 부피가 크고 무거워 보관과 이동이 어려울 뿐만 아니라 껍질도 많아 싱글족이 즐기기 쉽지 않은 과일이다.

제철 국내산 멜론의 신선함과 달콤함을 그대로 담은 제품으로 한 입 크기로 자른 국내산 멜론을 200g 용량으로 담았다.

이마트는 수박 한 통을 다 먹기 힘든 1인 가구를 위해 1팩에 600g 내외로 소포장된 ‘나혼자 수박’을 선보이고 있다. 지난 6월부터 판매를 시작했으며 이마트 측은 “나혼자 수박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7%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이마트는 2017년부터 ‘반쪽 수박’과 ‘4분의 1쪽 수박’을 판매하고 있다.

joseph64@naver.com



배너

포토리뷰


한국폴리텍대학, 미래내모습그리기대회 시상식·전시회 개최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한국폴리텍대학(이사장 이석행, 이하 폴리텍)은 3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제11회 미래내모습그리기대회와 재학생 융합 프로젝트 작품시상식을 개최했다. 미래내모습그리기대회 우수작과 재학생 융합 프로젝트 작품에 대한 전시회는 4일까지 열리며 유치부 대상(고용부장관상)인 한예지(6) 양의 '우주정거장 지킴이' 등 부문별 대상 12점을 포함한 156점이 전시된다. 2009년도에 시작된 미래내모습그리기대회는 유치원, 초․중․고교생과 청소년이 직업을 주제로 미래의 자화상이나 꿈을 이루어나가는 과정을 표현해보는 대회로, 직업 세계에 대한 이해와 다양한 직업관 형성을 돕기 위한 행사다. 미래내모습그리기대회는 전국 8,225명의 어린이와 청소년이 참여했으며 총 434점의 작품이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로봇 인공지능 개발자 ▲AI 로봇과 함께 일하는 약사 ▲가상현실(VR)을 활용한 원격 미술치료사 ▲드론을 이용하는 집배원 등 신기술 분야를 접목한 직업군과 ▲인터넷 방송 진행자(유튜버) ▲뷰티 디자이너 등 창조적인 직업 분야를 표현한 작품이 다수 출품됐다. 특히 이번 대회부터는 상훈이 확대돼 고용부장관상 외에도 교육부장관상, 여성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