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5 (목)

  • 흐림동두천 26.1℃
  • 구름많음강릉 33.9℃
  • 서울 26.8℃
  • 대전 26.2℃
  • 흐림대구 28.1℃
  • 흐림울산 29.5℃
  • 흐림광주 28.2℃
  • 흐림부산 26.9℃
  • 구름많음고창 28.7℃
  • 구름많음제주 27.9℃
  • 흐림강화 25.7℃
  • 흐림보은 25.4℃
  • 흐림금산 27.9℃
  • 구름많음강진군 27.6℃
  • 흐림경주시 30.9℃
  • 흐림거제 25.7℃
기상청 제공

좋은땅출판사, ‘식품창업·경영·법률 50가지 조언과 질의답변 20가지’ 출간

식품창업을 준비하는 창업자나 영업자가 꼭 읽어야만 하는 책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좋은땅 출판사가 식품영양학과를 전공하고 식품의약품안전처 근무 경험이 있으며 국내 1호 식품전문변호사인 김태민 변호사가 쓴 ‘식품창업·경영·법률 50가지 조언과 질의답변 20가지’를 출간했다.


식품과 관련된 사건이 발생하면 대기업의 경우 이미지 훼손, 매출 감소 등의 피해를 입고 대부분의 중소기업이나 일반음식점의 경우 폐업에 이르는 심각한 상황에 처할 수도 있다. 그러나 창업자들이나 영업자들에게 필요한 식품법 정보를 얻을 곳도 없고, 가르쳐 줄 전문가도 없는 것이 현실이다. 김태민 변호사는 이러한 현실 속에서 식품분야에 종사하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고 싶은 마음으로 이 책을 집필하였다.

총 5장으로 되어 있는 이 책은 식품창업이나 경영에 심각한 영향을 끼칠 수 있는 다양한 법률문제 등을 짚어보고, 사전에 대비할 수 있도록 내용을 구성하였다. 1장에서는 식품창업 준비, 2장에서는 식품창업과 경영의 실제, 3장에서는 식품창업과 경영에 대한 지원과 규제에 대해 말하고 있으며 4장에서는 스타트업의 실제 사례를 통해 기존 식품창업과는 달리 새로운 플랫폼에서 진행되는 식품창업의 최신 정보를 담고 있다. 5장에서는 식품창업자들이 자주 물어보는 20개의 질문과 답변을 수록하여 궁금증을 한번에 해소할 수 있게 하였다.

저자는 식품전문변호사로서 일반음식점 사장님부터 대기업의 회장님까지 다양한 영업자들을 만나 보고, 품질관리 담당직원부터 단속공무원까지 수천 명을 대상으로 식품관련 법령에 대해 강의하면서 식품창업을 준비하는 사람들뿐만 아니라 기존의 식품창업·경영자들에게 필요한 모든 식품법을 알려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일반음식점 창업에서부터 최신 스타트업 트렌드까지 담은 이 책이 식품창업과 경영에 관심이 있는 모든 이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sakaijang@gmail.com


좋은땅출판사, ‘식품창업·경영·법률 50가지 조언과 질의답변 20가지’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좋은땅 출판사가 식품영양학과를 전공하고 식품의약품안전처 근무 경험이 있으며 국내 1호 식품전문변호사인 김태민 변호사가 쓴 ‘식품창업·경영·법률 50가지 조언과 질의답변 20가지’를 출간했다. 식품과 관련된 사건이 발생하면 대기업의 경우 이미지 훼손, 매출 감소 등의 피해를 입고 대부분의 중소기업이나 일반음식점의 경우 폐업에 이르는 심각한 상황에 처할 수도 있다. 그러나 창업자들이나 영업자들에게 필요한 식품법 정보를 얻을 곳도 없고, 가르쳐 줄 전문가도 없는 것이 현실이다. 김태민 변호사는 이러한 현실 속에서 식품분야에 종사하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고 싶은 마음으로 이 책을 집필하였다. 총 5장으로 되어 있는 이 책은 식품창업이나 경영에 심각한 영향을 끼칠 수 있는 다양한 법률문제 등을 짚어보고, 사전에 대비할 수 있도록 내용을 구성하였다. 1장에서는 식품창업 준비, 2장에서는 식품창업과 경영의 실제, 3장에서는 식품창업과 경영에 대한 지원과 규제에 대해 말하고 있으며 4장에서는 스타트업의 실제 사례를 통해 기존 식품창업과는 달리 새로운 플랫폼에서 진행되는 식품창업의 최신 정보를 담고 있다. 5장에서는 식품창업자들이 자주 물어보


포토리뷰


국민연대·월남참전전국유공자총연맹, '헌법 제 26조항' 유신악법 폐지 위한 선포식 개최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 국민운동전국연합(국민연대)와 월남잠전전국유공자총연맹은 유신의 장기집권 연장수단으로 만들어진 26조 2항에 의한 유신헌법 29조 2항 및 '국가배상법' 제 2조 1항 악법폐지를 위한 국민운동 선포식을 개최한다. 월남참전전국유공자총연맹 소속 대의원 1000명과 국민연대 산하 154개 시민단체 지도자 500명은 오는 26일 오후 2시 서울 용산구 백법김구선생 컨벤션홀 기념관에서 선포식을 갖고 결의문을 채택한다. 국민연대와 월남참전전국유공자총연맹에 따르면 26조 2항에 의한 최대 피해자인 월남참전 34만 5,000명 병사들은 군사독재정권에 의해 미국에 인신매매로 팔려감으로써 이들의 용병매매 대금을 착복하기 위한 방편으로 유신악법은 참전병사들의 국가배상소송등을 막기 위한 수단이 됐다. 또한 현재에까지 존치돼 있어 아직도 군 임무등 특수임무수행 중 사망했을 경우 수천만원의 국가보상책으로 국민의 소중한 희생을 금수값으로 다루고 있다. 이들은 당연한 국민의 주권을 위해 군사독재정권의 사생적 악법은 폐지돼야 한다고 주장한다. 또한 이날 행사에서는 10. 26 김재규, 박홍주, 박선호, 유성옥, 이기주, 김태원 6인의 열사의 명예 관련 국민운

조용술 "이혜훈, 한국당과 통합하려면 잘 포장해서 몸값 올려야"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조용술 바른미래당 전 혁신위원이 25일 "이혜훈 의원이 자유한국당과의 통합문제에 대해 언급했다"고 밝혔다. 조용술 전 혁신위원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이혜훈 의원은 지난 9일 오후 4시경 국회 본청 6층 정보위원장실로 저를 불렀다"며 "이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주장했다. 조 전 혁신위원은"(이혜훈 의원은 당시 만남에서) ‘유승민 의원이 이 바람(한국당과의 통합)을 갖고 있으면 우리의 명분을 그걸로 싸서 아름답게 포장해서 갖고 있다’ ‘우리는 이 동네 장사 하루 이틀 해 보나. 우리가 몸값을 올려놔야 쟤들(한국당)이 우리한테 손을 내밀지, 잘 아시지만 지금 한국당 내 친박들이 당을 장악했잖는가, 우리한테 기어들어 오라는 것이다. 쟤들(한국당)이 우리한테 손을 내밀게 하려면 우리가 지금 우리 밭을 키워야 한다’ 등의 발언을 했다"고 폭로했다. 조 전 혁신위원은 “(이혜훈 의원은) 어떤 의도로 혁신위원인 저에게 이런 말씀을 하신거냐”며 “지난 5월 김관영 전 원내대표의 사퇴 후 당의 내홍을 종식하고 화합하기 위해 의원총회에서 ‘21대 총선에서 다른 당과 어떤 형태든 통합이나 선거연대를 추진하지 않고 바른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