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8 (월)

  • 맑음동두천 15.7℃
  • 맑음강릉 12.3℃
  • 맑음서울 14.5℃
  • 맑음대전 17.3℃
  • 맑음대구 19.5℃
  • 맑음울산 19.5℃
  • 맑음광주 17.8℃
  • 연무부산 17.9℃
  • 구름조금고창 17.9℃
  • 맑음제주 15.3℃
  • 맑음강화 13.7℃
  • 맑음보은 16.8℃
  • 맑음금산 17.9℃
  • 맑음강진군 18.3℃
  • 맑음경주시 19.6℃
  • 맑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포토

[포토] 강원 산불 조기 진화, 국회서 감사인사하는 최문순 지사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최문순 강원도지사(가운데)와 한금석 강원도의회 의장(왼쪽), 김한근 강릉시장(오른쪽)이 8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강원도 고성·속초 산불 조기 진화 및 구호지원에 적극적으로 나서 준 국민에게 감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redkims64@daum.net

국회도서관, '대한민국 의회정치의 시작, 임시의정원' 발간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국회도서관은 ‘대한민국 임시의정원 개원 100주년’을 기념, 국내 유관기관은 물론, 미국, 일본, 대만 등에서 조사·발굴·수집한 임시의정원 관련 기록물을 집대성한 '해제집' '목록집' 2종의 자료집을 5일 발간한다고 4일 밝혔다. 임시의정원은 ‘대한민국’이라는 국호를 정하고 대한민국이 민주공화제임을 천명한 '대한민국 임시헌장'을 제정·공포한 대한민국 국회의 뿌리이다. 임시헌장에 ‘대한민국은 임시의정원의 결의를 거쳐서 임시정부가 통치한다’고 규정되어 있을 정도로 임시의정원의 결의는 임시정부의 운영보다 우선하는 것이었으며, 그 영향력은 국정 전반에 두루 걸쳐 있었다. 이러한 상징성에도 불구하고 임시의정원은 그간 임시정부의 그늘에 가려 크게 주목받지 못했다. 이번에 발간한 자료집은 임시의정원에 대한 역사적인 평가를 그 위상에 조응할 수 있도록 복원하고, ‘임시의정원 개원 100주년’의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기획됐다. 해제집에는 일본·대만 등 국외에서 수집한 기록물 2,000여 건의 기록물 중에서 전문가의 자문을 거쳐 선정한 주요기록물의 해제, 원문, 번역문 및 사본 이미지를 수록했다. 주요기록물로는 ▲중국 국민당이 작성한 ‘임시의정


포토리뷰



정의당 "한국당, 재난마저 정쟁 대상 삼기 위해 여념없어"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정의당이 8일 강원지역 산불과 관련, "자유한국당이 재난을 정쟁의 대상으로 삼기 위해 여념이 없다"며 비판했다. 정호진 정의당 대변인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논평을 통해 "재난 컨트롤 타워를 국회에 붙잡아 놓고선 자신들의 질문에 답부터 하라고 다그치고, 나경원 원내대표는 붙잡아 둔 이유에 대해 심각성을 전달받지 못했다는 새빨간 거짓말을 늘어놓았다"면서 "해도해도 너무한다"며 이같이 개탄했다. 정 대변인은 "민경욱 대변인은 산불 상황을 북한에 알리라는 대통령의 지시를 빨갱이라고 비방하는 게시물을 SNS에 공유하면서 산불이 왜 이리 많이 나냐며 빈정대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고 힐난했다. 그러면서 "산불 진화에 촌각을 다투는데 황교안 대표는 속초시청에서 공무원들을 모아놓고 브리핑을 받는 의전병 증상을 어김없이 드러냈고, 황 대표의 지지자라는 이는 그런 황 대표의 산불지도 덕분에 조기 진화됐다는 낯뜨거운 말을 늘어놓았다"고 덧붙였다. 정 대변인은 "도대체 어디서부터 분노해야 할 지 종잡을 수 없을 정도로 오색창연한 헛소리들의 향연이라 당황스러울 지경"이라며 "국민들은 한국당을 보면서 분노를 하다가 지칠 수도 있다는 걸 처음으로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