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2 (화)

  • 흐림동두천 8.0℃
  • 구름조금강릉 10.8℃
  • 연무서울 7.6℃
  • 박무대전 9.4℃
  • 맑음대구 14.7℃
  • 맑음울산 14.3℃
  • 연무광주 11.4℃
  • 맑음부산 13.6℃
  • 구름많음고창 11.3℃
  • 맑음제주 15.1℃
  • 흐림강화 6.5℃
  • 흐림보은 8.9℃
  • 구름많음금산 9.7℃
  • 맑음강진군 13.5℃
  • 맑음경주시 14.7℃
  • 맑음거제 12.9℃
기상청 제공

정치일반

靑 "나경원 발언, 국민에 대한 모독" 강한 유감 표명

"한반도 평화에 대한 두렴움 때문이 아니길 바란다"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청와대는 12일 나경원 원내대표의 '문재인 대통령이 김정은 수석대변인'이라는 발언에 대해 "국민에 대한 모독"이라며 강력한 유감을 반발했다.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은 이날 오후 "나 대표의 발언은 국가원수에 대한 모독뿐 아니라 한반도 평화를 염원하는 국민에 대한 모독"이라며 "대통령까지 끌어들여 모독하는 것이 혹여 한반도 평화에 대한 두려움 때문이 아니길 바란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 부대변인은 "냉전의 그늘을 생존의 근거로 삼았던 시절로 돌아가겠다는 발언이 아니길 더더욱 바란다"며 "나라를 위해 써야할 에너지를 국민과 국가원수에 대한 모독으로 낭비하지 말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자유한국당과 나 대표는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번영을 염원하는 국민들께 머리숙여 사과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북한에 대한 밑도 끝도 없는 옹호와 대변 이제는 부끄럽다"며 "더 이상 대한민국 대통령이 김정은 수석대변인이라는 낯 뜨거운 이야기를 듣지 않도록 해 달라"고 주장했다.

redkims64@daum.net

이순(耳順)의 격투기 황제 이효필, 30대 KBA 슈퍼헤비급 챔프 딜로바르와 통일염원 타이틀 매치 조인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한국 K-1창시자인 격투기 황제 이효필(59) 선수가 6일 오후 서울 프리마 호텔에서 2019년 KBA 슈퍼헤비급 한국 챔피언인 타지키스탄의 딜로바르(32) 선수와 타이틀매치 조인식 및 기자회견을 갖고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 이번 조인식은 사단법인 한국킥복싱협회와 KBA 조직위원회가 공동 주관하고, 해남군, 킹 프로모션, 한국 기네스협회가 주최하며 스포츠조선, 환경일보, 제주아일랜드호텔, 현대그룹, 명성건설, 금산 한의원, 라인건이 후원했다. 이 선수는 이날 조인식 및 기자회견에서 "오는 9월 21일 오후 3시 장충체육관 특설 링에서 KBA 헤비급 챔피언 타이틀 매치를 가질 예정"이라면서 "이번 대회는 KBS N스포츠 TV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선수는 이어 "사람은 100가지 잘나면 재미가 없다"면서 "저는 말을 잘 못한다. 얼굴이 빨개진다. 고민을 많이 했다. 최종적으로 지난 금요일 날 안하기로 마음먹은 후 지난 일요일 날 교회를 갔다가 담임 목사님의 설교에 힘을 얻어 여기서 좌절하면 안되겠다 생각해 다시 힘을 냈다"고 말했다. 이 선수는 그러면서 "남아 있는 9월 21일까지 피나는 노력을 하겠다"면서


포토리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