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5 (금)

  • 흐림동두천 16.7℃
  • 흐림강릉 16.7℃
  • 서울 16.3℃
  • 대전 17.0℃
  • 대구 17.6℃
  • 울산 18.6℃
  • 광주 16.8℃
  • 부산 18.6℃
  • 흐림고창 16.0℃
  • 제주 21.2℃
  • 흐림강화 17.7℃
  • 흐림보은 17.2℃
  • 흐림금산 16.7℃
  • 흐림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18.0℃
  • 흐림거제 18.8℃
기상청 제공

레드페이스, 2018년 가을·겨울 아웃도어 클래식 화보 공개

올 겨울 극한의 추위에 대비하는 롱패딩·헤비구스다운재킷 등 신제품 선봬

(서울=미래일보) 신예진 기자=  레드페이스가 전속 모델 정우성과 함께한 2018년 가을·겨울 화보와 레드페이스 브랜드 캠페인 영상을 공개했다.

레드페이스는 이번 화보와 캠페인 영상에 자사의 ‘아웃도어 클래식’ 브랜드 슬로건 아래 도전정신과 열정을 담아낸 것은 물론, 아웃도어 본질에 충실한 기술력을 강조해 보여준다. 올가을·겨울 신제품들의 차별화된 디자인을 통해 이번 시즌 아웃도어 트렌드를 미리 엿볼 수 있다.

특히 화보 속 정우성과 이승미 모델은 강렬한 표정과 다이내믹한 포즈를 취해 겨울철 극한의 추위에도 움추러들지 않고 자유로운 활동성을 강조했다.

또한 올해 유행 예감인 롱패딩을 비롯해 기능성 경량 재킷, 헤비구스다운재킷 등 가을·겨울 시즌 아웃도어 활동에 빠질 수 없는 머스트 해브 아이템들과 데일리 백팩, 등산화 등 다양한 신상품들을 선보여 기대를 높였다.

특히 이번 시즌에는 여성 소비자를 위한 스타일과 색상을 추가로 구성하였으며 화보 속 이승미 모델은 활동성을 강조한 핏과 강렬한 색감을 풍부하게 표현해냈다.

레드페이스는 화보와 브랜드 캠페인 영상을 공개함과 동시에 ‘레드페이스 2018년 레드페이스 브랜드 캠페인 영상 소문내기 이벤트’를 10월 14일까지 공식 페이스북과 블로그에서 각각 진행한다. 이벤트 참여는 레드페이스 공식 SNS계정을 팔로우 한 뒤 영상을 감상하고 해당 영상을 공유한 주소와 함께 감상평을 댓글로 남기면 된다.

레드페이스 관계자는 "본격적인 아웃도어 시즌이 다가온 가운데, 레드페이스는 이번 화보와 브랜드 캠페인 영상을 통해 정통 아웃도어 레드페이스의 브랜드 가치를 전하고자 했다"고 말했다.

adexpo@adexpo.co.kr
캣박스, ‘고양이털로 펠트 만들기 1·2권’ 동시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애묘인들을 위한 고양이 전문 레이블 캣박스가4일 ‘고양이털로 펠트 만들기 1, 2권 - 우리 고양이와 함께 즐기는 간단한 핸드메이드 소품’을 출간했다. 고양이는 개와 더불어 사람의 동반자로서 우리의 곁을 지키고 있지만, 아무래도 사람과의 생활에는 불편한 부분이 있기 마련이다. 애묘인들이 토로하는 최대의 애로사항이라면 무엇을 들 수 있을까? 사람에 따라 차이는 있겠지만 대부분이 털날림을 첫 번째로 꼽을 것이다. 걸어 둔 옷을 스치고 지나가는 것만으로 빠진 털이 묻고, 빠진 털이 뭉친 채로 바닥을 굴러다니는 모습은 예사요, 고양이털을 일컬어 장난스럽게 ‘냥고라’라고 할 정도라면 애묘인들의 털에 대한 애증이 어떤 것인지 짐작할 수 있을 것이다. 이미지프레임의 고양이 전문 레이블인 캣박스는 이런 ‘냥고라’에 대한 매우 이색적이면서 동시에 실용적인 활용법을 담은 서적을 출간했다. ‘고양이털로 펠트 만들기-우리 고양이와 함께 즐기는 간단한 핸드메이드 소품’은 브러싱을 통해 모은 고양이털로 간단한 소품이나 액세서리를 만드는 법을 소개하고 있다. 이 책의 저자로 도쿄 출신의 프리랜서 작가로 출판 편집 일을 하면서 고양이를 주제로 한 글과 사진


포토리뷰


인천교구 꾸르실료 도입 50주년 33차 울뜨레야 개최 (인천=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천주교 인천교구 꾸르실료는 3일 오전 인천가톨릭대학교 신학대학 대강당에서 꾸르실료 도입 50주년 기념 '제33차 인천대교구 울뜨레야'를 1,400여명의 꾸리실료스따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었다. '너희는 내 사랑안에 머물러라'(요한 15,9)를 주제로 연 이번 울뜨레야는 인천교구 꾸르실료 도입 50주년을 맞아 성숙한 신앙인 양성으로 교회의 쇄신과 사회 변화를 위해 노력하는 복음화의 사도가 될 것을 참석자들은 다짐했다. 울뜨레야는 꾸르실료를 수료한 꾸르실리스따들이 모여 각자 평신도 사도로서 가정과 사회 안에서 자신의 복음화 사명을 충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다짐하고 격려하는 행사다. 이날 울뜨레야는 남성.여성 1차 꾸르실리스타의 롤료(신앙고백), 인천교구 첫번째 사제인 강의선 힐라리오 신부의 롤료, 친교의 시간, 기념 미사로 진행됐다. 기념 미사를 주례한 인천교구장 정신철 요한 세례자 주교는 강론에서 "꾸르실료는 그리스도(신앙) 공동체를 체험하는 과정"이라며 "신앙 안에서 공동체를 살아가는게 힘든 세상이 됐다. 신앙의 길은 혼자만이 걸어가는 길이 아니다. 혼자 가는 길은 빨리 지친다. 멀리 가려면 같이 가야 한다"고 신앙의 연대를 강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