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5 (월)

  • -동두천 25.5℃
  • -강릉 22.6℃
  • 흐림서울 27.9℃
  • 구름많음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29.1℃
  • 구름많음울산 24.5℃
  • 구름조금광주 26.5℃
  • 구름많음부산 22.2℃
  • -고창 22.9℃
  • 구름많음제주 24.4℃
  • -강화 22.4℃
  • -보은 23.3℃
  • -금산 25.4℃
  • -강진군 22.7℃
  • -경주시 26.7℃
  • -거제 23.9℃
기상청 제공

정치일반

바른미래당 새 원내대표에 김관영 의원 당선…"젊고 강한 야당 만들 것"

재석의원 26명 중 과반수 얻어 이언주 의원 누르고 당선.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바른미래당 새 원내대표로 재선의 김관영 의원(49·전북 군산시)이 선출됐다.

김 신임 원내대표는 25일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재석의원 26명 중 과반수의 표를 얻어 이언주 의원(46·경기 광명을·재선)을 누르고 당선됐다.

이날 김 의원의 득표수가 과반을 넘으면서 개표가 중단돼 총 몇 명이 김 의원을 지지했는지는 알 수 없다.

앞서 김 원내대표는 이날 의원총회 정견발표를 통해 ▲당의 화학적 결합 ▲문재인정부 견제 ▲대한민국 경제 회복 ▲개헌과 선거제도 개혁 ▲꾸준한 공부를 통한 입법 및 정책 발표로 실용정당 거듭나기 ▲성공적인 후반기 국회 원구성 협상 등에 나서겠다고 약속했다.

김 원내대표는 또 본인이 원내대표가 된다면 당 화합을 제1과제로 삼고 민주평화당 활동을 하고 있는 비례대표 의원 3인(박주현·이상돈·장정숙)이 바른미래당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한편 이날 의총에는 총 30명의 바른미래당 의원 중 사실상 민주평화당에서 활동하고 있는 '비례대표 3인방' 박주현·이상돈·장정숙 의원과 당과 노선을 달리하고 있는 박선숙 의원은 참석하지 않았다.

김 원내대표는 국민의당 시절 원내수석부대표를 맡아 거대 양당을 견제하며 '캐스팅보트' 역할을 톡톡히 한 경험이 있다. 현재의 다당제 구조 하에서 바른미래당의 협상력을 높일 수 있는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 원내대표는 당선 수락 연설에서 "당의 화합도, 자강도, 원구성 협상도 저 혼자 해결하긴 어렵다"며 "당의 모든 의원들이 힘을 모아줘야 제가 일을 할 수 있다. 항상 소통하고 협력해 젊고 강한 야당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원내대표 임기는 1년이다.

1969년생인 김관영 신임 원내대표는 군산제일고, 성균관대를 졸업했다. 이후 공인회계사, 행정고시, 사법시험을 패스한 '고시 3관왕'으로 재정경제부와 김앤장법률사무소에서 변호사로 근무하며 엘리트 코스를 밟았다.

이후 전북 군산에서 19대 국회의원으로 정치에 입문해 민주당 수석대변인, 대표비서실장, 새정치민주연합 수석사무부총장을 지냈다.

김 원내대표는 2016년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해 안철수 전 국민의당 상임공동대표가 이끈 국민의당에 입당해 재선에 성공했다. 국민의당에서는 원내수석부대표, 사무총장 등을 맡았다.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국면 때, 국회 탄핵소추위원단으로 활동한 바 있다. 당시 국민의당 탄핵소추단장을 맡았다. 박 전 대통령 탄핵소추안 표결 당시 야권 의원 대표로 탄핵안을 제안설명을 하기도 했다.

또 김 원내대표는 바른정당과의 합당 과정에서는 호남 출신 의원임에도 민주평화당이 아닌 바른미래당을 선택했다.

△1969년 전북 군산출생 △1987년 군산제일고 졸업 △1991년 성균관대 경영학과 졸업 △1995년 서울대 행정대학원 행정학 석사 졸업 △공인회계사 합격(23회) △행정고시 합격(36회) △사법시험 합격(41회) △1900~1993년 청운회계법인 공인회계사 △1993~2002년 경제기획원 재정경제부 사무관 △2002~2011년 김앤장 법률사무소 변호사 △민주당 수석대변인·대표비서실장 △국민의당 원내수석부대표 △국민의당 탄핵추진단장 △국회 탄핵소추위원 △국민의당 사무총장 △제19·20대 국회의원

i24@daum.net/
열린 모터사이클 축제 ‘2018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 내달 6일 개최
(서울=미래일보) 김동희 기자 = 대한민국 라이더들의 가슴을 설레게 할 모터사이클 축제가 열린다.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 조직위원회는 7월 6일부터 8일까지 2박 3일 동안 모터사이클을 즐기는 라이더들과 모터사이클 문화에 관심이 있는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2018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를 강원도 용평리조트에서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2018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는 기존 모터사이클 행사 문화에서 탈피 모터사이클을 타지 않는 일반인들이 참석하더라도 얼마든지 재미있는 볼거리와 놀거리를 제공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했다. 모터사이클을 타는 라이더들이 참석해도 부족함이 없도록 온·오프로드레이싱을 비롯해 모터캠핑, 커스텀바이크 전시, 스턴트바이크 시범 등 다양한 장르의 바이크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들이 준비된다. 또한 라이딩 기초 교육, 바이크 기본정비·관리, 바이크 관련 법률 등 강의 프로그램도 진행돼 자신이 라이더라면 수준과 눈높이에 맞게 알맞게 선택할 수 있는 유익한 일정에도 참가할 수 있다. 첫날인 7월 6일에는 버스킹 공연, DJ 가족 댄스 클럽파티, 마술공연 등으로 본격적인 축제의 막을 열며, 7일 초여름 밤의 특집


포토리뷰



민주당 "김관영 바른정당 신임 원내대표 당선 축하…'건설적 파트너십' 기대"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5일 바른미래당의 신임 원내대표로 김관영 의원이 선출된 것과 관련 "김관영 의원의 당선을 축하한다"며 "국민을 위한 건설적 파트너십으로 생산적인 국회를 만드는 데에 함께 하기를 진심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병원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이제 국회 정상화의 시동이 걸렸다"며 이렇게 말했다. 강 원내대변인은 "김 원내대표는 출마선언을 통해 민생 해결을 최우선으로 하는 생산적 국회를 약속했다"며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역시 하반기 원구성과 산적한 민생현안 해결에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며 국회 정상화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강 원내대인은 그러면서 "지방선거 이후 야당들이 국민들에게 한 자기쇄신의 약속은 국회 정상화 실천을 통해서만 이행할 수 있다"며 "하루속히 국회를 가동시켜 의장 선거와 상임위원회 구성을 마무리하고, 국민이 기다리는 상가임대차보호법과 공정거래법 등 각종 민생입법도 처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4·27 판문점 선언' 후속 조치를 포함한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국회 차원의 지원에도 (야당이) 협력해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i24@d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