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5 (월)

  • -동두천 25.5℃
  • -강릉 26.3℃
  • 연무서울 26.4℃
  • 구름많음대전 28.0℃
  • 구름많음대구 29.6℃
  • 구름조금울산 31.2℃
  • 연무광주 28.8℃
  • 박무부산 25.5℃
  • -고창 28.3℃
  • 구름조금제주 23.7℃
  • -강화 24.5℃
  • -보은 26.9℃
  • -금산 27.0℃
  • -강진군 28.0℃
  • -경주시 30.6℃
  • -거제 29.8℃
기상청 제공

국내 최초 하이브리드 거래소 ‘넥시빗’, 12월 말 출시 예정

(동양방송)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넥시빗’이 국내 최초로 하이브리드 거래소 모델을 내놓았다. 최근 빈번히 발생하는 암호화폐 거래소의 해킹 문제와 기존 탈중앙화 거래소의 거래 처리 속도 문제를 동시에 해결할 수 있는 획기적인 방안을 제시한 것이다.

블록체인이 원장의 분산화를 통해 개인에게 금융통제권을 돌려주는 기술로 등장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대부분의 암호화폐 거래소는 중앙 원장 시스템으로 운영되고 있다. 은행처럼 암호화폐 자산을 거래소에 예치하는 이같은 방식은 또 다른 중개기관에게 개인의 자금 통제권을 위임하는 것으로, 블록체인의 의도와 맞지 않을 뿐만 아니라 거래소 해킹을 빈번하게 일으키는 요인이 되어 암호화폐의 신뢰도를 하락시키는 결과를 가져왔다.

이에 대응하여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중개인 없이 P2P 방식으로 거래할 수 있는 탈중앙화 거래소가 등장하였다. DEX는 원장 분산화를 통해 보안을 강화함과 동시에 자금의 위탁 리스크를 최소화하여 개인에게 금융통제권을 돌려주었다. 그러나 크로스체인 지원이 어렵고 거래 체결 속도가 매우 느릴 뿐 아니라 유동성이 충분치 않아 거래가 원활히 이루어지지 않는 점이 치명적인 문제점으로 지적됐다.

넥시빗이 제시한 하이브리드 거래소 NDEX는 중앙화 거래소와 탈중앙화된 거래소의 단점을 보완하고 장점을 부각한 모형이다. CEX의 거래 체결 엔진을 차용해 거래 속도를 최대로 높이는 동시에 크로스체인 거래를 지원하는 한편, DEX의 주문 시스템으로 P2P 방식의 블록체인 거래를 구현한 것이다.

CEX와 DEX 거래소를 동시에 운영하는 전략은 유동성 공급의 문제도 상호 해결이 가능하다.

넥시빗의 박한결 대표는 “DEX의 속도 및 유동성 문제의 해결로 거래소는 투자 성향에 맞는 유연한 거래를 지원할 수 있게 되었다”며 “대형 투자자는 CEX에서 안정적으로 거래할 수 있고, CEX의 자금 해킹을 두려워하는 고객은 DEX를 통해 개인 지갑에서 바로 거래할 수 있다”고 말했다.

넥시빗은 하이브리드 거래소 오픈에 앞서 자체 넥시 토큰을 발행할 예정이다. NXY 토큰은 블록체인의 작업 증명이 비트코인 보상으로 이어지는 방식에서 착안되었다. NXY 토큰은 거래를 통해 채굴되는 토큰으로서, 넥시빗 거래소 내의 수수료 감면, 투표권 행사 등의 부가기능을 갖는다. 이 기능들은 거래소 내의 유동성을 공급하여 거래를 활발히 촉진시킬 것으로 전망된다. NXY 토큰은 하이브리드 거래소와 결합되어 CEX와 DEX 사이에 시너지를 일으키는 가장 핵심적인 연결고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넥시빗은 하이브리드 거래소 개발에 앞서 27일 거래소를 정식 오픈할 예정이다. 이그드라시, 엑심체인, 이더리움 코인 상장을 시작으로 올해 12월까지 엄격한 자체 심사를 통과한 100여 개의 코인을 등록해 나갈 계획이다.
열린 모터사이클 축제 ‘2018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 내달 6일 개최
(서울=미래일보) 김동희 기자 = 대한민국 라이더들의 가슴을 설레게 할 모터사이클 축제가 열린다.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 조직위원회는 7월 6일부터 8일까지 2박 3일 동안 모터사이클을 즐기는 라이더들과 모터사이클 문화에 관심이 있는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2018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를 강원도 용평리조트에서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2018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는 기존 모터사이클 행사 문화에서 탈피 모터사이클을 타지 않는 일반인들이 참석하더라도 얼마든지 재미있는 볼거리와 놀거리를 제공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했다. 모터사이클을 타는 라이더들이 참석해도 부족함이 없도록 온·오프로드레이싱을 비롯해 모터캠핑, 커스텀바이크 전시, 스턴트바이크 시범 등 다양한 장르의 바이크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들이 준비된다. 또한 라이딩 기초 교육, 바이크 기본정비·관리, 바이크 관련 법률 등 강의 프로그램도 진행돼 자신이 라이더라면 수준과 눈높이에 맞게 알맞게 선택할 수 있는 유익한 일정에도 참가할 수 있다. 첫날인 7월 6일에는 버스킹 공연, DJ 가족 댄스 클럽파티, 마술공연 등으로 본격적인 축제의 막을 열며, 7일 초여름 밤의 특집


포토리뷰



이낙연 총리 "故 김종필 전 총리에게 훈장 추서…정부, 소홀함 없이 모실 것"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는 23일 김종필(JP) 전 국무총리의 별세와 관련해 "한국 현대사의 오랜 주역이셨고, 전임 총리이셨기에 공적을 기려 정부로서 소홀함 없이 모실 것"이라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오후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김 전 총리의 빈소를 찾아 조문한 뒤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이 총리는 "훈장을 추서해드리기로 정해졌고, 어떤 훈장을 추서해 드릴까는 내일(24일) 오전까지 방침이 정해지면 바로 보내드릴 것"이라며 "(훈장추서에 대한) 국무회의 의결은 사후에 하는 것으로 하겠다"고 설명했다. 이 총리는 그러면서 "화요일 국무회의까지 일정이 안 맞을 수 있고, 과거에도 전례가 있었기에 정부 방침이 정해지면 훈장부터 보내드리려 한다"고 덧붙였다. 이 총리는 이어 "운구와 하관에 이르기까지 장례절차에 소홀함이 없도록 꼼꼼하게 챙기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총리는 또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조문할 가능성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대통령의 동정에 대해 총리가 함부로 말하는 것은 옳지 않으나 오실 것으로 보인다"고 답했다. 현재 러시아를 국빈방문 중인 문 대통령은 24일 낮 귀국할 예정이다. 이 총리는 이날 오후 7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