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5 (월)

  • -동두천 25.5℃
  • -강릉 26.3℃
  • 연무서울 26.4℃
  • 구름많음대전 28.0℃
  • 구름많음대구 29.6℃
  • 구름조금울산 31.2℃
  • 연무광주 28.8℃
  • 박무부산 25.5℃
  • -고창 28.3℃
  • 구름조금제주 23.7℃
  • -강화 24.5℃
  • -보은 26.9℃
  • -금산 27.0℃
  • -강진군 28.0℃
  • -경주시 30.6℃
  • -거제 29.8℃
기상청 제공

롯데제과, 슈퍼푸드 ‘오트’ 제품 라인업 강화

(서울=미래일보) 김동은 기자 = 롯데제과는 슈퍼푸드 곡물로 알려진 ‘오트’를 사용하여 헬스원 ‘오트바’ 3종, ‘식이섬유 오트바’, ‘콜라겐 오트바’, ‘프로틴 오트바’를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롯데제과는 올해 4월 세계 1위 오트밀 브랜드인 ‘퀘이커’를 론칭한 데 이어 ‘오트’ 제품 출시를 확대하고 있다. 롯데제과의 인공지능 트렌드 분석 시스템 ‘엘시아’에 따르면 ‘오트’ 소셜 버즈량이 2017년 10월 2553건에 불과했지만 ‘퀘이커’ 출시 이후 1만3266건으로 약 5배 이상 증가했다. 이 같은 ‘오트’에 대한 관심 증가는 ‘퀘이커’는 출시 한 달 만에 50만개의 판매고를 돌파하는 결과로 이어졌다.

롯데제과는 ‘오트’가 시장에서 높은 성장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 ‘오트’ 제품 라인업 강화를 위해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바 타입 제품을 선보였다. 미국 뉴욕 타임지가 선정한 10대 슈퍼푸드 중 하나인 ‘오트’는 식품업계의 블루칩으로 떠오르며 우유, 음료, 시리얼, 요거트 등의 다양한 제품으로 출시되고 있다. ‘오트’는 현미보다 단백질이 1.8배, 식이섬유는 1.7배 많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 칼로리가 상대적으로 낮아 다이어트 식품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헬스원 ‘오트바’ 3종은 각 제품에 식이섬유, 콜라겐, 단백질이 포함되어 있어 섭취하는 목적에 따라 제품을 선택을 할 수 있도록 했다. 헬스원 ‘오트바’에는 공통적으로 오트, 땅콩, 아몬드 등과 초콜릿이 포함되어 있어 영양과 함께 곡물의 고소함과 달콤함 모두 챙길 수 있는 제품이다.

롯데제과는 지속적으로 건강요소가 가미된 건강지향성 과자 제품을 선보이며 ‘헬스원’ 브랜드에 대한 인지도를 공고히 할 계획이다.


joseph64@naver.com

열린 모터사이클 축제 ‘2018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 내달 6일 개최
(서울=미래일보) 김동희 기자 = 대한민국 라이더들의 가슴을 설레게 할 모터사이클 축제가 열린다.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 조직위원회는 7월 6일부터 8일까지 2박 3일 동안 모터사이클을 즐기는 라이더들과 모터사이클 문화에 관심이 있는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2018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를 강원도 용평리조트에서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2018 코리아 라이더 페스타’는 기존 모터사이클 행사 문화에서 탈피 모터사이클을 타지 않는 일반인들이 참석하더라도 얼마든지 재미있는 볼거리와 놀거리를 제공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했다. 모터사이클을 타는 라이더들이 참석해도 부족함이 없도록 온·오프로드레이싱을 비롯해 모터캠핑, 커스텀바이크 전시, 스턴트바이크 시범 등 다양한 장르의 바이크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들이 준비된다. 또한 라이딩 기초 교육, 바이크 기본정비·관리, 바이크 관련 법률 등 강의 프로그램도 진행돼 자신이 라이더라면 수준과 눈높이에 맞게 알맞게 선택할 수 있는 유익한 일정에도 참가할 수 있다. 첫날인 7월 6일에는 버스킹 공연, DJ 가족 댄스 클럽파티, 마술공연 등으로 본격적인 축제의 막을 열며, 7일 초여름 밤의 특집


포토리뷰



이낙연 총리 "故 김종필 전 총리에게 훈장 추서…정부, 소홀함 없이 모실 것"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는 23일 김종필(JP) 전 국무총리의 별세와 관련해 "한국 현대사의 오랜 주역이셨고, 전임 총리이셨기에 공적을 기려 정부로서 소홀함 없이 모실 것"이라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오후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김 전 총리의 빈소를 찾아 조문한 뒤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이 총리는 "훈장을 추서해드리기로 정해졌고, 어떤 훈장을 추서해 드릴까는 내일(24일) 오전까지 방침이 정해지면 바로 보내드릴 것"이라며 "(훈장추서에 대한) 국무회의 의결은 사후에 하는 것으로 하겠다"고 설명했다. 이 총리는 그러면서 "화요일 국무회의까지 일정이 안 맞을 수 있고, 과거에도 전례가 있었기에 정부 방침이 정해지면 훈장부터 보내드리려 한다"고 덧붙였다. 이 총리는 이어 "운구와 하관에 이르기까지 장례절차에 소홀함이 없도록 꼼꼼하게 챙기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총리는 또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조문할 가능성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대통령의 동정에 대해 총리가 함부로 말하는 것은 옳지 않으나 오실 것으로 보인다"고 답했다. 현재 러시아를 국빈방문 중인 문 대통령은 24일 낮 귀국할 예정이다. 이 총리는 이날 오후 7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