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8 (금)

  • -동두천 20.8℃
  • -강릉 27.3℃
  • 흐림서울 21.9℃
  • 박무대전 20.8℃
  • 구름많음대구 27.2℃
  • 구름많음울산 27.0℃
  • 박무광주 23.2℃
  • 연무부산 23.3℃
  • -고창 20.9℃
  • 박무제주 20.1℃
  • -강화 20.1℃
  • -보은 20.3℃
  • -금산 20.7℃
  • -강진군 24.2℃
  • -경주시 28.4℃
  • -거제 25.6℃
기상청 제공

쟈뎅, 친환경 신소재 ‘카토캔’ 적용 ‘까페리얼 티라떼’ 2종 출시

휴대와 보관 용이…무균충전 ‘아셉틱’ 공법으로 티라떼 본연의 맛 구현

(서울=미래일보) 김동은 기자 = 원두커피 전문기업 쟈뎅이은 친환경 종이 소재의 포장 용기 ‘카토캔’을 적용한 ‘카페리얼 티라떼’를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신제품 ‘까페리얼 티라떼’는 지난해 출시된 콜드브루티를 이은 쟈뎅의 두 번째 티음료로, 제품 맛부터 포장 소재까지 최고의 티음료를 위한 신기술이 적용된 혁신적인 제품이다.

‘카토캔’은 기존 알루미늄 캔 보다 가벼워 뛰어난 휴대성과 부드러운 그립감을 제공한다. 특히 친환경 종이 소재 사용으로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적어 일본과 유럽 등 다수의 국가에서 활발하게 사용되고 있다. 더불어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플라스틱 폐기물 감축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신제품에는 무균충전 ‘아셉틱’ 공법도 적용, 냉장 유통을 통해 더욱 신선한 맛을 유지할 수 있도록 했다. ‘아셉틱’ 공법은 내용물과 마개는 물론, 생산 전 과정을 무균충전실에서 제조하는 방법이다. 고온충전 방식과 달리 온도의 변화 없이 살균과 충전이 가능해 음료 본연의 맛을 오래 즐길 수 있다는 특징이 있다.

카토캔과 아셉틱이 동시에 적용된 신제품 ‘까페리얼 티라떼’는 ‘까페리얼 스트로베리 티라떼’, ‘까페리얼 오렌지 티라떼’ 등 2종으로 출시된다. 세계 3대 홍차로 부드럽고 진한 맛을 지닌 ‘우바’와 진한 향을 선사하는 ‘아쌈’을 블렌딩해 홍차 고유의 맛과 향을 모두 살렸다. 여기에 국내산 1A등급 원유와 딸기, 오렌지 과즙을 더해 과일의 달콤함과 우유의 고소한 풍미를 동시에 느낄 수 있다. 13일부터 전국 세븐일레븐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가격은 250ml 기준 2200원이다.

윤상용 쟈뎅 대표는 “35년간 쌓아온 쟈뎅의 커피음료 제조 노하우를 바탕으로 여름 시장을 겨냥해 가장 신선하면서도 맛있게 즐길 수 있는 티음료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커피는 물론, 음료 시장의 국내외 트렌드를 담은 혁신적인 제품으로 음료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쟈뎅은 신제품 ‘까페리얼 티라떼’ 2종 출시를 기념해 11일부터 제품 증정 이벤트를 실시한다.


joseph64@naver.com

[詩가 있는 아침] 김종희 시인의 '아리랑 노랫소리 멀리'
아리랑 노랫소리 멀리 - 김종희 시인(1937- ) 미쓰야마 후미히로 소위 한국이름은 탁경현 1945년 5월 11일 오키나와를 향해 출격한 후 돌아오지 않았다 출격 전날밤 군 식당에서 식당을 운영하는 도메시 모녀와 함께 그는 저녁을 했다 노래 한 곡 불러보렴 부인 도메씨가 권하자 그는 말했다 오늘이 마지막 밤이니 고향노래 부를게요 아리랑을 부르다 그는 군모로 두 눈을 덮었다 모자 아래로 눈물이 주르르 흘러내렸다 훗날 지란마을 특공평화공원에 조선반도 출신 특공위령가비에 그가 부른 아리랑이 새겨져 있다 아리랑 노랫소리 멀리 어머니 나라 부러워하며 부서진 꽃, 꽃…… [詩評] '탁경현'은 일제 식민지 현실에서 한국인 유학생으로서 징집되었다. 그는 본인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가미가제 조종사가 되어 사지(死地)에 내몰렸다. 그는 '어머니 나라'의 자식임에도 불구하고 조국 땅에 묻히지 못했다. 그의 죽음을 제대로 기억하는 사람은 많지 않다. 그러나 나라를 빼앗긴 상황에서 개인이 원하지 않는 상황에 내몰려야 했던 사람들이 있다. 강제로 위안부로 끌려간 여성도 있고, 위안부에 차출당하지 않기 위해 마음에 들지 않는 사람과 조혼한 여성도 있었다. 그리고 강제로 징병이나 징용을


포토리뷰



문대통령, "'드루킹 사건' 허익범 특검 임명…검사 출신+뉴라이트 자문변호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7일 문재인 정부 첫 특검인 '드루킹 특별검사'에 허익범 변호사를 임명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갖고 "문 대통령은 국회의 합의와 추천을 존중해 이런 결정을 내렸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대변인은 이어 "청와대는 허익범 특별검사가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의 실체에 대해 객관적이고 공정한 수사를 펼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내일(8일) 오후 허익범 특별검사에게 임명장을 수여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야3당 교섭단체는 지난 4일 오후 '드루킹의 인터넷상 불법 댓글 조작 사건과 관련된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의 임명 등에 관한 법률안'에 따라 청와대에 임정혁(61·사법연수원 16기), 허익범 변호사(59·13기)를 특검으로 추천했다. 이에 따라 3일 이내에 추천 후보자 중에서 1명을 특검으로 임명해야 하는 만큼 문 대통령은 연차휴가였음에도 마지막 기한인 이날 오후 4시47분쯤 전용헬기를 통해 청와대에 도착한 후 특검을 임명했다. 허익범 변호사는 충남 부여 출생으로 덕수상고를 나와 고려대 법대를 졸업했다. 이후 대구지검에서 검사를 시작해 부산지검 부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