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5 (화)

  • -동두천 28.7℃
  • -강릉 28.6℃
  • 맑음서울 28.2℃
  • 구름많음대전 27.8℃
  • 연무대구 22.7℃
  • 흐림울산 21.3℃
  • 흐림광주 24.3℃
  • 부산 19.2℃
  • -고창 24.9℃
  • 제주 19.4℃
  • -강화 25.3℃
  • -보은 25.8℃
  • -금산 24.8℃
  • -강진군 21.3℃
  • -경주시 23.5℃
  • -거제 19.5℃
기상청 제공

GS25, 1인가구에 알맞은 조각 수박 출시

(서울=미래일보) 김동은 기자 = GS수퍼마켓에서 여름철 인기 과일인 수박 대축제를, GS25에서는 혼자 먹기 딱 알맞은 소용량 상품을 출시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GS수퍼마켓은 6월 6일부터 유명 산지 수박을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도록 ‘맛있을 수박愛’ 수박대축제 행사를 기획해 전국 최저가 판매에 도전한다.

GS수퍼마켓은 년중 가장 수박의 판매가 높은 6월을 맞아 고객들이 다양한 수박을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는 행사를 기획했다. 이번 행사에는 평소에 찾아 보기 힘든 색다른 수박이 모여 있는 것이 특징이다. 당도 높은 흑수박, 먹기 편한 씨없는 수박, 엘로우 스위티라고 불리우며 평균 당도가 13~14 브릭스에 이를 정도로 달콤한 맛이 특징인 속노란수박, 일반수박의 1/4 크기인 사과만한 애플수박, 1년에 한 번만 재배해 높은 당도를 자랑하는 유명산지수박 등 색다른 수박을 선보여 고객의 재미와 만족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저렴한 수박을 제공하기 위해 유명 산지인 창원, 청양, 우곡 등지에서 1년전부터 사전 구매 계약을 통해 원가를 절감했다. 특히 산지에서 바로 점포로 운송하여 수박 박스, 부자재, 센터 운영비 등을 절감하여 전년보다 더 저렴한 판매가 가능하다. 가격은 6980~1만5980원이다.

고객들은 행사 카드로 구매 시 유명산지 수박을 2000원 할인받아 구매할 수 있다.

이 밖에도 GS수퍼마켓에서 수박과 함께 체리를 구매하면 추가 1000원을 할인받을 수 있는 행사도 동시 진행한다.

한편 편의점 GS25에서는 혼자서 바로 먹기에 알맞은 소용량 상품을 출시했다. 수박을 집에서 썰어 먹는 형태로 포장지에 담아 들고 먹는 재미가 있는 ‘맛있을수박에’와 수박 속을 사각으로 썰어 담아 포크로 즐기는 컵수박 ‘반할수박에’이다. 재미있는 네이밍을 통해 추가적인 재미을 제공한다. 가격은 각 1900원이다.

황진학 GS리테일 과일MD는 “더위가 예년보다 빨리 찾아옴에 따라 여름 과일을 찾는 고객이 증가하고 있다”며 “신선한 여름 과일을 저렴하게 고객분이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종류와 차별화된 행사를 통해 고객의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joseph64@naver.com

파워에이드, 테니스 스타 정현과 함께한 광고 촬영 현장 공개
(서울=미래일보) 신예진 기자 = 코카-콜라의 스포츠 음료 브랜드 파워에이드가 한국 테니스의 아이콘 정현과 함께한 파워에이드 광고 촬영 현장 비하인드 스토리와 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1월 호주오픈에서 4강 진출이라는 기염을 토하며 한국 테니스의 새 역사를 쓴 정현은 5월 현재 아시아 테니스 톱 랭커를 수성, 또 한번의 역사를 써내려 갈 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다. 한다. 될 때까지 한다!’라는 내용으로 진행된 이번 파워에이드의 광고는 서브 훈련, 짐 볼 훈련, 스매싱 훈련 등을 진행하며 더 높은 곳으로 나아가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는 정현의 모습을 담았다. 트레이드마크인 흰 안경을 쓰고 촬영장에 나타난 정현은 낯선 촬영장의 분위기에 처음엔 어색해하는 듯 했지만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가자 언제 그랬냐는 듯 180도 돌변, 실제 훈련을 방불케 하는 진지한 태도와 집중력을 보였다. 특히 코트 끝에서 네트 근처의 링을 통과해 반대편 코트에 있는 파워에이드를 쓰러트리는 정교한 샷을 연거푸 성공해내며 촬영장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구기도 했다. 아침부터 해가 질 때까지 실내 훈련장과 외부 테니스 코트를 오가며 오랜 시간 동안 촬영이 진행됐음에도 불구하고, 정현은 전혀


포토리뷰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6·10민주항쟁 31주년 기념 학술토론회 개최 (서울=미래일보) 신예진 기자 = 3·1운동부터 촛불까지 이어진 한국 민주주의 100년 역사를 살펴보고, 촛불항쟁으로 세계의 관심을 받고 있는 한국 민주주의에 대한 국내외적 물음에 답하는 토론회가 열린다.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는 6·10민주항쟁 31주년을 맞아 7일 세종문화회관 예인홀에서 ‘6·10민주항쟁 31주년 기념 학술토론회’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토론회의 주제는 ‘한국 민주주의 100년, 세계적 물음에 답하다’이다. 한국에서는 정부수립 후 60년 동안 4.19혁명, 6.10민주항쟁, 5.18민주화운동, 촛불항쟁 등 여러 차례의 대규모 민주항쟁이 일어났고, 그 중 4.19, 6.10, 촛불 세 차례나 권위주의 정치를 종식시키고 부패한 정치권력에 책임을 묻는 데 성공했다. 특히 평화적인 방법으로 민주주의를 성취한 촛불항쟁 이후, 세계 한국학관련 학회에서는 한국의 민주주의 발전이 주요한 연구의 대상으로 부상하고 있다. 지선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이사장은 “한국 민주화운동은 독재에 대한 저항을 넘어 민주공화국을 실현하기 위한 시민들의 적극적 실천의 과정이었다”며 “이번 토론회를 통해 3.1운동에서 촛불까지 이어지는 100년의 실천을 살펴보고 미래 10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