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4 (월)

  • -동두천 24.0℃
  • -강릉 28.5℃
  • 연무서울 24.3℃
  • 연무대전 26.2℃
  • 맑음대구 28.7℃
  • 맑음울산 24.4℃
  • 연무광주 27.9℃
  • 맑음부산 22.7℃
  • -고창 27.1℃
  • 맑음제주 21.2℃
  • -강화 21.1℃
  • -보은 26.3℃
  • -금산 26.5℃
  • -강진군 27.1℃
  • -경주시 29.4℃
  • -거제 24.4℃
기상청 제공

국내 최초 '드론 전용 비행시험장' 구축…보은·영월·고성 첫 삽

민간 비행시험 지원 위한 통제실·정비고·이착륙장 조성·전문장비 구축

(세종=미래일보) 고진아 기자 =  국토교통부는 민간의 드론 비행시험을 지원하기 위해 시험공간, 전문시설 등을 종합적으로 제공하는 드론 전용 비행시험장 공사를 착수한다.

그간 국내 드론산업 육성 및 안전기준 연구 등을 위해 드론 시범사업 전용공역(7곳)을 확보하고 실증 시범사업을 추진 중(‘16.2.~)이나, 국가 종합비행시험장이 구축되는 고흥지역 외에는 드론의 다양한 비행시험 및 시범운영 등을 위한 전문 시설이 부족했다.

이에, 국토부는 드론의 연구·개발 및 상용화 과정에서 시제기의 비행 안전성, 운영성능 등을 시험·검증하기 위해 안전·통제·시험·정비 시설이 구축되는 드론 전용 비행시험장 조성을 추진해 왔다.

오는15일 경남 고성에서 첫 번째 전용 비행시험장 공사 착수를 시작으로 충북 보은(5. 25.), 강원 영월(5. 31.) 순으로 공사에 착수할 계획이다.

고성은 내해가 포함된 공역으로 활주로(200m)가 있어 150kg이상의 무인항공기의 비행시험이 가능하고, 인근 국가비행종합시설과 연계한 다양한 시험도 용이할 것으로 기대된다.

보은은 속리산 자락에 위치한 공역으로 산악수색·산림방재 등을 위한 드론의 비행시험에 적합한 곳이며, 영월은 남한강변(반경 5.5km)에 위치해 장거리 비행을 위한 드론 시험이 활발하게 이루어질 전망이다.

비행시험장 내에는 드론비행시험 전용 장비인 레이더와 영상추적기 등이 구축되어 고성능 드론의 비가시권·장거리 비행에 대한 안전한 추적감시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또한, 완성기체가 다양한 기상조건에서도 성능을 발휘할 수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환경·추진력 시험시설, 전자기시험시설, 내풍시험시설 등도 구축할 예정이다.

시험장은 통제센터 완공 시점(올해 말)에 맞춰 시범 운영될 예정이며, 시험장 이용자 대상으로 비행 감시장비(영상추적기)와 완성기체 성능시험장비(추진력·내풍 시험시설 등)를 우선적으로 운영·제공할 계획이다.

‘20년부터는 본격적으로 시험장을 운영한다. 시험장 운영인력은 비행시험계획을 검토·승인하고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비행시험 결과에 대한 분석 및 피드백을 진행하며, 비행시험장 사용자를 위한 안전교육도 실시할 예정이다.

이임평 서울시립대학교  교수는 “그간 드론 전용공역을 통해 업계에게 자유로운 테스트 공간이 제공돼 왔다면, 이번에 구축되는 비행시험장은 전문화된 장비를 통해 기체의 연구·개발을 지원하는 기폭제가 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드론 전용 비행시험장 공사 착수를 통해 드론 상용화에 필요한 전문 시험시설 마련의 첫 삽을 뜨게 되었으며, 특히 민간에서 비행시험장을 효과적으로 활용한다면 앞으로 드론 기술개발과 산업육성에도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news@dmr.co.kr

허임기념사업회, 광화문광장에서 보름달 시민참여 ‘달빛놀이’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 광화문 광장에 ‘보름달’을 설치하고, 시민들이 둥근달 앞에서 멋진 실루엣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재미있는 시민참여행사가 열린다. 사단법인 허임기념사업회는 5월14일부터 16일까지 광화문 광장에 직경 5.5m의 대형 보름달을 설치하고, 시민들이 달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하는 ‘달빛놀이’를 마련했다. 주최 측이 직접 챙기는 행사로는 개막일인 14일에 우리춤 공연, 택견과 양생 및 선무도 시연을 하기로 했고, 폐막일인 5.16에는 전통혼례, 치유의 춤 선무를 겸한 우리옷 패션쇼 등을 달빛 아래서 선보이기로 했다. 행사의 주 무대인인 만천명월이라는 이름의 달은 중부대학교 예술대학 허강 교수(60)의 창작품으로 보름달 사진을 3D로 모델링하여, 천으로 제작해 풍선처럼 바람을 넣어 만든 대형 둥근달 설치미술이다. 이 미술작품의 특징은 작품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는 사람들이 각각의 모습으로 창작사진을 만들어갈 수 있다. 만천명월은 이렇게 직접 참여하여 함께 즐길 수 있는 작품이라 지난해 대전에서부터 ‘달빛드로잉’이라는 이름의 문화이벤트로서 대중적 관심을 끌기 시작했다. 허강 교수는 “자연에 내재한 아름다움을 추상해 내는 작업을


포토리뷰



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홍영표 의원 선출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 더불어민주당 3기 원내대표에 친문(친문재인계) 핵심인 3선의 홍영표 의원이 당선됐다. 더불어민주당은 11일 오전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갖고 원내대표 경선을 실시한 결과 홍 의원이 투표수 116표 중 78표를 얻어 38표를 얻은 노웅래 후보를 제치고 신임 원내대표에 선출됐다. 국회 후반기 집권 여당의 홍 신임 원내대표는 "한반도 평화를 준비하는 원내대표, 국정을 주도하는 책임여당의 원내대표가 되도록 하겠다"며 첫 소감을 밝혔다. 홍 원내대표는 "국민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도록 한반도 평화체제를 반드시 앞당기고 국민의 삶이 나아지는 국정운영을 통해 보답해야 한다"며 향후 비전을 제시했다. 이어 그는 거듭된 국회 파행과 관련,"지금 제1야당 원내대표가 단식을 9일째 하고 있다. 저는 말씀 드렸지만, 국회가 이렇게 계속 파행으로 가서는 안 된다고 본다"며 "상황은 어렵지만, 최선을 다해서 국민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게 국회 정상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홍 원내대표는 당선뒤 바로 천막농성중인 김성태 원내대표를 방문, 안부를 나눴다. 홍 원내대표는" (원내대표단) 인선도 빨리 해야겠다”고 말했다.홍 원내대표는 13일 오전 공식적으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