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2 (목)

  • 맑음동두천 -6.4℃
  • 맑음강릉 -0.6℃
  • 맑음서울 -3.4℃
  • 맑음대전 -3.1℃
  • 맑음대구 -0.7℃
  • 맑음울산 -1.7℃
  • 흐림광주 1.0℃
  • 맑음부산 -0.6℃
  • 구름많음고창 0.0℃
  • 흐림제주 7.7℃
  • 맑음강화 -5.0℃
  • 맑음보은 -6.4℃
  • 맑음금산 -5.0℃
  • 흐림강진군 2.0℃
  • 맑음경주시 -2.0℃
  • 맑음거제 1.6℃
기상청 제공

과학/IT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체육·관광 통합 연구관리 '기술진흥센터' 출범

연구개발 일원화·융복합 강화…유망 분야 선도 핵심기술 개발·보급

URL복사
(세종=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 문화, 체육, 관광 분야별 연구개발(R&D)의 기획, 관리, 평가 기능 등을 통합적으로 추진하고 관리하기 위한 전문기관이 출범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함께 통합 연구관리 전문기관으로 '문화체육관광기술진흥센터' 문을 열었다고 밝혔다.

기술진흥센터는 앞으로 연구개발 관리의 전문성을 높이고 유사 중복 사업을 사전에 방지해 더욱 효율적인 연구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 문화-체육-관광 분야 간 융,복합 과제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동반상승(시너지) 효과를 창출 한다.

최근 확장 가상세계(메타버스),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인공지능 (AI), 거대자료(빅데이터) 등 핵심기술의 질적 수준이 점차 높아지는 가운데 그 적용 범위 또한 크게 확대되고 있다.

이에 문체부는 내년 정부 안을 기준으로 예산 1328억 원을 문화, 체육, 관광 분야 연구개발에 투자하고 이러한 기술변화에 대응한다. 이는 전년도 1139억 원에 비해 16.5%가 증가한 금액이다.

문체부는 최신기술을 문화,체육,관광 전 분야에 접목해 활용도를 높이고 향후 급격한 성장이 예상되는 유망 분야의 선도 핵심 기술을 개발, 보급하기 위해 '세계 가상 공연 핵심기술 개발', '차세대 실감 콘텐츠 저작권 핵심기술 개발' 등 주요 과제에 대한 연구개발을 추진한다.

문체부 정책담당자는 "기술진흥센터의 출범은 문화, 체육, 관광 분야 연구개발의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비대면 온라인 서비스에 대한 수요 확대 등 문화소비 유형의 변화로 인해 문화기술의 중요성이 더욱 높아지는 만큼 연구개발에 대한 투자를 계속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sakaijang@gmail.com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