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6 (토)

  • 맑음동두천 17.8℃
  • 구름조금강릉 16.6℃
  • 구름조금서울 20.7℃
  • 구름많음대전 21.9℃
  • 흐림대구 19.6℃
  • 흐림울산 18.3℃
  • 흐림광주 22.0℃
  • 구름많음부산 18.1℃
  • 흐림고창 20.0℃
  • 흐림제주 19.3℃
  • 맑음강화 17.0℃
  • 구름많음보은 19.6℃
  • 흐림금산 21.0℃
  • 흐림강진군 21.0℃
  • 흐림경주시 18.9℃
  • 흐림거제 18.9℃
기상청 제공

한국블록체인산업협회 비영리 사단법인으로 '재탄생'

블록체인 전문인력 양성, 기술 표준화 연구 및 인증, 창업보육센터 설립 및 운영 등 사업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한국블록체인산업협회(이하 산업협회)가 비영리 사단법인으로 새롭게 출발한다.

한국블록체인산업협회는 지난 11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비영리 사단법인 허가를 받았다고 12일 밝혔다.

사단법인으로 거듭난 한국블록체인산업협회는 지난 2017년 12월 26일 중소벤처기업을 11년간 운영한 연삼흠 회장이 블록체인 중소기업에 도움을 주고자 비영리단체로 설립했다.

연삼흠 회장은 "산업협회의 비영리법인 허가와 함께 지난 5일 ‘특정금융 거래정보의 보고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이하 특금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 통과함에 따라 블록체인산 육성에 큰 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산업협회는 그동안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다양한 사업을 진행했으며 공익적 성격의 법인 사업을 통해 예비 회원사에게 큰 혜택을 줄 예정이다.

산업협회의 주요 사업으로는 블록체인과 관련 산업 분야 교육과 기술 전문가 양성 사업, 블록체인과 관련 산업 분야 기술 표준화 연구 및 인증 사업, 블록체인과 관련 산업 분야 창업보육센터 설립 및 운영 사업 등이 있다.

특히 블록체인 전문인력 양성 사업의 일환인 ‘블록체인관리사’ 자격시험은 4회를 진행하며 2급, 3급 등 총 147명의 합격생을 배출, 블록체인자격증의 기준으로 성장했다.

산업협회는 기존 2급 실기시험 양성과정을 없애고 응시수수료의 합리적 인하와 국가직무능력표준(NCS)에 맞는 과목 일원화를 시행하고 있다.

또한 공식지정 교육기관 ‘글로벌사이버평생교육원’에서 온라인 무료 발급(PDF)으로 수험생들의 자격증 발급에 대한 비용을 원천적으로 제거 할 계획이다.

연삼흠 산업협회 회장은 "특금법이 본회의 통과가 되었지만 블록체인 기술 표준화는 아직까지 정립된 게 없다"면서 “기술 표준화 필요성을 느끼고 있었는데 이번 블록체인 기술 표준화 연구의 사업목적은 매우 의미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른 시일내에 산업협회 블록체인 기술 표준화 연구를 위한 TF팀을 꾸려 외부 전문인력들과 함께 블록체인 기술 표준화 연구에 앞장 설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블록체인 인증은 기술, 제품 확인, 사업, 전문기업 확인으로 구성돼 있으며 2월 중에 블록체인 기술 표준화 연구와 블록체인 인증 현장 실사를 위한 협회 전문인력을 모집할 계획이다.

연 회장은 "창업보육센터는 협회의 공간을 최대한 확보해 블록체인 아이디어를 가지고 있는 개인(팀)을 추가 모집 공고해 무상임차와 최소의 월 관리비로 누군가의 꿈을 응원할 것"이라고 힘줘 말했다.

redkims64@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21대 국회 정시 개원…통합당 단체 퇴장 '정국 냉각' 가속화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5일 열린 개원국회가 미래통합당이 본회의에 참석한 뒤 합의없이 개의됐다면서 퇴장, 정국이 급속히 냉각될 것으로 보인다. 16년만에 '정시 개원' 한 국회는 이날 오전 제379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열었지만 미래통합당은 주호영 원내대표의 의사 진행 발언이후 여야 교섭단체간 합의가 없이 개의된 점을 항의하며 집단 퇴장했다. 통합당 의원들의 퇴장 이후 5선 의원인 김진표 임시의장은 국회의장 및 부의장 선거를 진행했다. 21대 국회 전반기 국회의장에는 민주당에서 단독 추대된 6선의 박병석 의원이 선출됐다. 박 의원은 통합당 의원들이 퇴장한 가운데 재석의원 193명중 191표 찬성표를 받았다. 박 의원은 당선인사에서 "아쉬움속에 출발한 21대 국회지만 우리 국회를 마칠 때 국민의 국회, 신뢰받는 국회를 만들 수 있도록 함께 가자"면서 "국민을 지키는 국회, 국민이 원하는 국회, 미래를 준비하고 비전을 제시하는 국회를 만드는 역사의 소임을 다하자"고 말했다. 여당 몫 국회 부의장에는 재석의원 188명 가운데 185표를 획득한 김상희 민주당 의원이 헌정사상 첫 여성 국회 부의장으로 당선, 한국 정치사에 한 획을 그었다. 야당 몫 국회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