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3 (월)

  • 흐림동두천 23.7℃
  • 흐림강릉 25.9℃
  • 서울 24.9℃
  • 흐림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29.0℃
  • 구름많음울산 28.1℃
  • 박무광주 27.5℃
  • 박무부산 27.0℃
  • 흐림고창 28.3℃
  • 흐림제주 29.5℃
  • 흐림강화 23.8℃
  • 흐림보은 26.1℃
  • 흐림금산 27.6℃
  • 흐림강진군 27.6℃
  • 구름많음경주시 29.3℃
  • 구름많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사회

신천지예수교회 '목회자 대상 말씀 집회' 화제

이만회 총회장 9일 400명 목회자 상대로 '실상복음' 전파
계시록 해설과 예언이 이뤄진 실상 성경 통해 증언
전국 순희 말씀대집회 완결편, 추수 때 목회자 역할 강조

(청평=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성경의 예언이 실상으로 이뤄졌음을 선포하는데 주력해온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신천지예수교회)의 이만희 총회장이 7일 전국 목회자들을 상대로 말씀집회를 개최하면서 올 한해 '실상복음' 전파의 대단원을 마무리했다.

이날 400여 명의 목사와 전도사, 신학생 등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가평 평화연수원에서 열 린 '목회자 말씀대집회'는 지난 10월부터 전국 주요 도시를 돌며 진행한 '주 재림과 추수 확인대집회'의 완결편이라고 할 수 있다.

지난 두 달여간 이 총회장이 직접 강의에 나선 7차례의 말씀대집회에 참석한 목회자와 교계관계자는 1천 명에 이른다. 이 총회장에 이어 신천지예수교회의 12지파장과 진국 72개 교회 담임들이 나서 진행한 말씀 대집회 역시 많은 목회자들이 참석해 성경의 예언이 이뤄진 '실상복음' 전파에 큰 관심을 나타냈다.

지난 집회에 참석한 목회자 중 상당수가 신천지예수교회의 말씀을 배우기 시작했으며 추가로 말씀에 관심을 나타낸 400여 명의 전국 목회자들이 이날 집회에 참석해 이 총회장의 강연을 들었다.

이 총회장은 강연을 통해 “지금까지 진행된 집회의 이름이 '주 재림과 추수 확인 대집회'란 점에서 보듯 오늘날은 성경에 기록된 추수의 때이며 하나님이 새나라 새민족을 창조하는 때이며 목회자들이 이를 잘 알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 총회장은 요한계시록이 이뤄진 실상을 육하원칙에 따라 풀어주면서 성경의 예언이 이뤄진 오늘날의 때를 깨닫고 목회자들이 이를 교인들에게 제대로 전하는 역할을 해야 할 것이 다고 역설했다.

또한 “신천지예수교회가 하나님을 믿고 성경을 신뢰하는 기독교인들을 대상으로 말씀을 전하는 이유가 예언이 이뤄진 실상을 성경을 통해 증거할 수 있기 때문이며 그 이뤄진 실상을 믿고 전하는 것이 목회자의 역할”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10월부터 이 총회장이 직접 나선 '주 재림과 추수확인 대집회' 참석자 중 후속교육 등록자는 7만 여명(온오프라인 합산)에 이른다.

또한 지난 달 10일에는 을 한해 10만 명의 새 신자가 신천지예수교회에 입교했음을 의미하는 ‘10만 수료식’이 열려 세계적 이목을 집중시켰다.

i24@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속보] 이만희 신천지 총회장 구속…방역 방해·횡령 등 혐의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정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활동을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는 이만희(89)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이하 신천지) 총회장이 1일 새벽 구속됐다. 이명철 수원지법 영장전담판사는 전날 감염병예방법 위반,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위반(횡령) 등의 혐의를 받는 이 총회장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진행한 뒤 "범죄사실에 대하여 일부 다툼의 여지가 있으나, 일정 부분 혐의가 소명됐다"고 영장 발부 사유를 밝혔다. 이 판사는 이어 "수사 과정에서 조직적으로 증거를 인멸한 정황이 발견되며, 종교단체 내 피의자의 지위 등에 비춰볼 때 향후 추가적인 증거인멸의 염려를 배제하기 어렵다"며 "비록 고령에 지병이 있지만 수감생활이 현저히 곤란할 정도라고 보이지는 않는다"고 영장 발부 사유를 설명했다. 이에 앞서 검찰은 이 총회장에 대해 감염병예방법 위반,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 특경법 위반(횡령), 업무방해 등 혐의를 적용해 지난 28일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이 총회장은 신천지를 중심으로 코로나19가 확산하던 지난 2월 신천지 간부들과 공모해 방역당국에 신도 명단과 집회 장소를 축소해 보고, 정부의 방역

정치

더보기
염태영, 부동산 3법 통과를 둘러싼 당 내 비판에 대해 날카롭게 대립각 세워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염태영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후보(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대표회장, 수원시장)가 부동산 3법 통과를 둘러싸고 당 일각에서 제기된 비판에 대해 반박하고 더불어민주당의 부동산 3법 입법에 대한 일련의 진행과정에 대해 강한 지지를 표명했다. 염 후보는 30일 개인 SNS 계정(페이스북)을 통해 노웅래 후보의 30일 오전 인터뷰 기사를 링크한 후 "정치란 국민과의 약속을 이해하는 과정입니다. 우리 당은 국민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움직이고 있다"고 언급한 후 "부동산 가격폭등을 막기 위해 부동산 3법을 제정하고 빠른 입법처리를 진행하는 것이 다수결의 폭력입니까?"라고 주장했다. 염 후보는 이어 "선거과정에서 국민들에게 내놓은 약속을 지키는 것이 정치인의 역할"이라면서 "우리가 이루어야 할 협치는 그릇된 몽니를 받아주고 사익을 추구하는 부동산 투기론자들의 말에 끌려가는 것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염 후보는 그러면서 "국민들의 뜻을 헤아리고 법과 제도를 만들어 책임을 지는 것이 진정한 협치"라고 부동산 3법의 빠른 처리에 대한 지지의사를 밝혔다. 염 후보는 마지막으로 "민주당은 '여의도 정치'의 틀을 넘어 살아있는 국민들의 목소리를 빠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