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9 (일)

  • 맑음동두천 17.3℃
  • 맑음강릉 25.8℃
  • 맑음서울 18.6℃
  • 맑음대전 18.9℃
  • 맑음대구 19.9℃
  • 맑음울산 20.0℃
  • 맑음광주 18.2℃
  • 맑음부산 20.9℃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9.2℃
  • 맑음강화 18.2℃
  • 맑음보은 16.6℃
  • 맑음금산 14.8℃
  • 맑음강진군 15.4℃
  • 맑음경주시 18.9℃
  • 맑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TV

국민연대, 헌법 제26조2항 유신악법폐지 및 10.26.김재규장군외5인열사 추대 범국민대회 개최

오는 10월 4일 오후 3시 서울역광장서 청와대까지 가두 행진도 진행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국민연대(국민운동전국연합 146ngo) 결연단체 월남참전전국유공자총연맹은 오는10월4일 오후 3시 서울역광장에서 유신의 장기집권 연장수단으로 만들어진 '헌법 제26조 2항 유신악법폐지'와 '10.26 김재규 장군 외 5인 열사추대'를 위한 민족정기 바로세우기 범국민운동 선포식과 사법개혁실천 범국민회의 출정식을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월남참전전국유공자총연맹소속 5,000명과 국민연대 산하 146개 시민단체 5만명 등은. 10.26 김재규,박홍주,박선호,유성옥,이기주,김태원 6인의 열사 명예회복을 위한 국민운동선언 결의문도 체택할 예정이다.

국민연대는 행사후 서울역광장 남대문로를 출발해 시청앞 광장, 광화문광장, 청와대까지 가두행진을 진행한다.


국민연대는 선언의 실천을 위해 광화문광장에서 시청앞 광장에까지 현재 참여의사를 밝힌 5만명외 10만 국민대회를 개최에 진력하고 촛불행사와 각종 시국퍼포먼스도 진행한다.

이날은 각 시민사회 대표 500명은 문재인대통령에게 현 어두운 시국사안해결을 위한 국민명령서를 전달할 계획이다.

서영수 국민연대 의장은 "헌법 26조 2항에 의한 최대 피해자인 월남참전 34만5,000명의 병사들은 군사독재정권에 의해 미합중국에 인신매매로 팔려갔다"면서 "이들의 용병매매 대금을 착복하기 위한 방편으로 유신악법을 만들어 참전병사들의 국가배상소송등을 막기 위한 수단돼 현재까지 존치돼 왔다"고 설명했다.

서 의장은 "아직도 군임무 등 특수임무수행 중 사망하였을 경우 수천만원의 국가배상이아닌 보상책으로 국민의 소중한 희생을 금수값으로 다루고 있다"며 "당연한 국민의 주권을 위해 군사독재정권의 사생적 악법은 폐지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redkims64@daum.net

배너


배너
배너

포토리뷰


배너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22대 국회 전체 원내정당 소속 당선인들 초당적 첫 기자회견…'기후특위 상설화' 한목소리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22대 국회의 모든 원내정당 소속 당선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기후국회를 만들기 위한 초당적 협력을 촉구했다. 10일 오전, 22대 국회의원 당선인 10인(더불어민주당 이소영·박지혜, 국민의힘 김용태·김소희, 조국혁신당 서왕진, 개혁신당 천하람, 진보당 윤종오, 기본소득당 용혜인, 사회민주당 한창민, 새로운미래 김종민)은 국회 소통관에서 '기후특위 상설화'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22대 국회에 진입한 8개 원내정당 소속 당선인이 모두 참여한 합동 기자회견은 이번이 처음이다. 당선인들은 "2030년 온실가스 감축목표(NDC) 달성이 6년밖에 남지 않은 지금, 기후위기 대응만큼은 당을 넘어서 소통하고 협력하자는 의미"라고 합동 기자회견의 의미를 밝혔다. 당선인들은 "이 자리에 서 있는 당선인들은 소속된 정당은 다르지만, 새로운 국회의 가장 중요한 사명 중 하나가 기후위기 대응이라는 점에 공감하고 있다"며 "초당적 협력의 시작점으로, 거대양당인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 모두가 공약한바 있는 ‘국회 기후특위 상설화’를 촉구한다"고 말했다. 당선인들은 이어 "21대 국회 기후특위처럼 허울뿐인 위원회가 되지 않도록, 기후특위 상설화에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