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6 (수)

  • 구름조금동두천 19.8℃
  • 구름조금강릉 21.1℃
  • 구름많음서울 22.8℃
  • 구름많음대전 23.8℃
  • 구름많음대구 21.3℃
  • 구름많음울산 17.9℃
  • 구름많음광주 22.5℃
  • 구름많음부산 19.8℃
  • 구름많음고창 20.3℃
  • 제주 22.8℃
  • 구름많음강화 17.7℃
  • 구름많음보은 19.8℃
  • 구름많음금산 19.6℃
  • 구름많음강진군 19.5℃
  • 구름많음경주시 16.9℃
  • 구름많음거제 20.8℃
기상청 제공

코트라, ‘2019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21일 킨텍스서 개최

컨퍼런스·수출 상담회 등 비즈니스 활성화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 운영

(서울=미래일보) 이지선 기자=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이하 코트라(KOTRA))가 주최하는 국내 최대 규모 식품산업전시회 ‘2019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이하 서울 푸드(SEOUL FOOD) 2019)’이 21일부터 24일까지 나흘간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된다고 14일 밝혔다.

올해로 37회째를 맞은 서울 푸드 2019는 아시아 4대 식품산업 전문 전시회로 식품 산업 전반의 글로벌 밸류체인 구축과 국내 중소중견 식품 기업의 수출 지원을 목적으로 개최되고 있다.

이번 행사는 미주, 유럽, 아시아, 아프리카 등 40개국 1500개 사가 참여하는 대규모 전시회인 만큼 식품과 관련된 글로벌 트렌드를 한눈에 파악 할 수 있다.

서울 푸드 2019가 펼쳐지는 킨텍스 제1전시장(1~5홀)에서는 서울국제농축수산물 및 가공식품전, 서울국제식품소재 및 첨가물전, 서울국제건강기능 및 유기농전, 서울국제디저트 및 음료전, 서울국제호텔·레스토랑 기기전이 열린다.

이와 더불어 제2전시장(7~8홀)에서는 서울국제식품기기전, 서울국제포장기기전과 등이 진행된다. 이밖에도 해외 및 국내 바이어 대상 상담회도 열려 비즈니스 미팅도 지원된다.

다양한 프로그램도 준비돼 기업들의 비즈니스 활성화를 돕는다. 서울 푸드 2019의 개막행사로 진행되는 2019 글로벌 푸드 트렌드·테크 컨퍼런스는 ‘발견, 모험을 즐기는 소비자’라는 주제로 참관객들에게 전 세계 푸드 트렌드 및 테크 산업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조망할 수 있는 인사이트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KOTRA의 124개 해외무역관이 선정한 구매력 높은 해외 바이어와 우리 기업이 1:1 수출 상담을 하는 ‘해외 바이어 수출 상담회’ 및 국내 유통사 판로개척을 지원하는 ‘국내 유통 바이어 상담회’가 열린다. 이 밖에 다양한 식품 관련 전문 세미나와 ‘서울 푸드 어워즈 2019’, ‘컬리너리 챌린지 2019’, ‘와인 테이스팅 파빌리온’ 등 다채로운 볼거리도 함께 운영된다.

코트라 관계자는 "아시아 4대 식품산업 전문 전시회인 서울 푸드 2019에 많은 기업 및 식품 업계 종사자들이 참여해 비즈니스 창출의 기회를 얻고 한 단계 발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mdn24@daum.net


좋은땅출판사, ‘이능(異能) 1’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좋은땅출판사가 ‘이능(異能) 1’을 출간했다. 누구나 한번쯤 다른 사람에게 말하기는 부끄럽지만 재미있는 상상을 해 봤을 것이다. 갑자기 먼 부자 친척이 돌아가시며 유산을 내 앞으로 상속해 준다거나, 어느날 눈을 떠 보니 다른 세계에 떨어졌다든가 하는 허무맹랑한 상상말이다. 하지만 이러한 상황을 직접 겪는다면 우리에겐 걱정되는 점들이 너무나도 많다. 당장 내일 올려야 하는 보고서, 아직 뜯어 보지도 못한 택배, 업무시간이 다 되었는데도 비어 있을 내 자리 등 그래서 사람들은 나에게 실제로 이런 일이 일어나기를 진심으로 원하기보다는 비슷한 소설을 찾아 읽으며 대리만족을 느낀다. ‘이능’ 또한 이러한 상상에서 출발한 소설이다. 주인공은 뛰어난 외모로 타 여학교까지 소문이 나 있고 공부까지 잘 하는 대기업의 손자이지만 이 모든 것을 최대한 숨기고 평범한 학생으로 살고 있다. 그는 여느때와 똑같은 일상을 보내다 우연히 참석한 학교 대항 대회에서 초능력을 가지게 된다. 이 초능력은 주인공뿐만 아니라 주인공의 후배, 그리고 특정 음료를 마신 학생들에게 모두 나타난다. 특정 음료를 제조한 곳은 어느 거대 종교단체였고, 그 종교단체에서는 초능


포토리뷰


배너
극렬 저항 속 우리공화당 천막 강제 철거…"배로 치겠다" 반발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서울시가 서울 광화문광장에 자리 잡은 우리공화당(구 대한애국당)의 불법 천막에 대한 행정대집행을 25일 실시, 천막을 강제 철거했다. 지난달 10일 우리공화당이 광화문광장에 기습적으로 천막을 설치한 이후 46일 만이다. 서울시는 이날 오전 5시 20분쯤 서울시 공무원 500여 명과 용역업체 직원 400여 명, 경찰 24개 중대 800여 명, 소방 100여 명 등 2000여 명에 가까운 인원을 투입해 우리공화당이 광화문광장에 기습으로 불법 설치한 천막‧차양막 3동 및 적치물을 철거하는 행정대집행에 돌입했다. 철거작업은 약 두 시간 가량 진행되었으며 서울시는 오전 9시 10분쯤 행정대집행 종료를 선언했다. 이 과정에서 우리공화당은 서울시와 용역업체 소속 직원들과 충돌했다. 용역업체 직원들이 본격적인 철거에 나서자 천막을 지키던 당원과 지지자 등 300여 명이 철거를 반대하며 용역 직원들에게 물병을 던지거나 스프레이를 뿌리며 거세게 항의했고, 바닥에 드러누워 서로가 팔짱을 낀 채 저항했다. 우리공화당 측은 이날 "세월호 텐트는 내버려두고 우리만 철거한다"며 강력하게 반발한 가운데 20여 명이 다치거나 실신했다. 또한 몸싸움까지 벌

바른미래당, 정헌율 익산시장과 황교안 한국당 대표의 외국인 차별발언 규탄 성명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바른미래당 다문화행복위원회는 25일 국회정론관 기자회견을 통해 정헌율 익산시장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외국인 차별발언'을 규탄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지난달 11일 '2019년 다문화가족을 위한 제14회 행복나눔 운동회'에서 다문화 가정 자녀를 빗대 ‘잡종강세’라고 표현해 공분을 사고 있다. 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지난 19일 부산상공회의소 조찬간담회에서 "외국인은 똑같이 임금 수준을 유지해줘야 한다는 건 공정하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말해 외국인 차별발언으로 논란을 빚었다. 우태주 바른미래당 다문화행복위원장은 이날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가진 기자회견을 갖고 성명서에서 "위의 두 정치인의 이 같은 발언은 시대감각 없는 차별의식에서만 나올 수 없는 발언"이라며 "다문화시대가 급속히 진행되는 현재 우리나라 상황에서 중요 정치인들의 다문화 인식에 대해 심각한 우려가 생겨 각성을 촉구하기 위해 성명서를 발표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우 위원장은 "국내거주 장기체류 외국인이 급격하게 늘어나고 있는 추세로 다문화는 우리나라 경제성장을 위한 필수적인 요건이 됐다"며 "이에 따라 외국인과 그 문화에 대해 차별의식을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