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5 (토)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0.8℃
  • 구름많음서울 22.4℃
  • 대전 21.1℃
  • 대구 20.3℃
  • 박무울산 20.6℃
  • 광주 20.3℃
  • 흐림부산 20.4℃
  • 구름조금고창 20.7℃
  • 제주 21.7℃
  • 흐림강화 23.1℃
  • 흐림보은 19.8℃
  • 구름많음금산 20.2℃
  • 구름많음강진군 20.6℃
  • 흐림경주시 20.6℃
  • 구름많음거제 20.6℃
기상청 제공

과학/IT

플리어, 스마트폰용 저가형 열화상 카메라 FLIR ONE Pro LT 출시

FLIR ONE Pro-시리즈 최신 모델로 업계 전문가들에게 더 나은 이미지를 더욱 저렴한 가격에 제공

(미래일보) 김동희 기자 = 열화상 전문기업 플리어시스템 코리아는 스마트폰에 결합하여 사용할 수 있는 저가형 열화상 카메라인 FLIR ONE Pro 시리즈에 새로운 FLIR ONE® Pro LT 모델을 추가한다고 밝혔다. FLIR ONE Pro LT는 FLIR ONE Pro 시리즈에서 기대할 수 있는 전문가급 툴과 고급 열화상 이미지를 보다 저렴한 가격대에서 제공한다.

FLIR Lepton® 열화상 마이크로 카메라 코어를 탑재한 FLIR ONE Pro LT는 FLIR ONE Pro의 첨단 기능을 기반으로 설계됐다. 다른 모든 FLIR ONE Pro 제품들과 마찬가지로, 이번 신제품 역시 FLIR 고유의 MSX® 이미지 향상 기술과 VividIR™ 동영상 신호 처리 기술을 통해 보다 선명하고 향상된 열화상 이미지 품질을 제공한다. FLIR MSX 기술은 열화상 정보와 고해상 실화상 카메라 이미지를 조합하여 이해하기 쉽고 선명한 결과물을 만들어 내는 FLIR의 특허 기술이다.

특허 출원 중인 OneFit™ 카메라 커넥터도 제공된다. 이 커넥터는 연결 길이를 최대 4mm까지 조절할 수 있어 사용자가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PC의 보호 케이스를 장착한 상태에서도 열화상 카메라를 장착할 수 있다.

플리어는 FLIR ONE 앱의 업데이트 버전도 선보인다. 새로운 FLIR ONE 앱에는 다중 스팟 온도 측정계, 화면상에 온도 탐지 구역 설정 기능, 문제 해결 및 활용 사례와 관련한 유용한 팁 등 다양한 기능이 포함될 예정이다. 애플워치 및 일부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워치와 호환도 가능해 모퉁이 뒤쪽 등의 열화상 이미지를 실시간으로 스트리밍하거나, 사용 중인 기기로 이미지나 동영상을 촬영할 수도 있다.

FLIR 산업용 사업부를 총괄하는 프랭크 페니시 사장은 “FLIR는 지난 2014년 스마트폰용 FLIR ONE 열화상 카메라를 출시한 이래, 다양한 전문가들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이 시리즈를 꾸준히 발전시켜왔다. 그 결과 보다 사용하기가 쉬우면서 경제적인 가격의 열화상 카메라를 출시할 수 있게 되었다”며 “FLIR ONE Pro LT는 VividIR 같은 전문가용 기능을 보다 저렴한 가격대에 제공하고자 하는 FLIR의 차세대 제품 전략을 잘 보여준다”고 말했다.

FLIR ONE Pro LT는 30만원 대의 가격으로 판매되며, iOS용, 안드로이드용, 안드로이드용의 3가지 버전으로 공급된다. FLIR ONE Pro 시리즈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FLIR 앱 개발자 프로그램에 대한 세부 정보는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윤석열 검찰총장 부인 김건희 씨, '사기와 사문서위조행사 혐의'로 검찰에 고발당해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시민단체인 '사법정의바로세우기시민행동(공동대표 김한메, 이하 시민행동)'이 23일 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48) 씨를 '사기와 사문서위조행사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김한메 시민행동 대표는 이날 오전 고발장을 접수하기 전 서울 중앙지검 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김건희 씨와 김 씨의 어머니 최 모 씨의 그동안 행태를 비판했다. 김 대표는 현재 의정부지법에서 재판 중인 윤 총장 장모 최 씨의 300억 원 대 잔고증명 위조사건에 대해 "잔고증명을 위조한 사람은 김건희 씨가 운영하는 회사의 간부"라며 "자신의 회사 간부가 한 일을 어떻게 김건희 씨가 모를 수가 있느냐? 이건 어머니가 시킨 것이 아니라 대표인 김 씨가 시킨 것일 수 있으므로 조국 전 장관 부인의 표창장 위조 수사 강도로 강력하고도 철저한 수사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자신을 "'사법정의 바로세우기 시민행동'의 공동대표로서 검찰사법 개혁 분야의 여러 현안과 관련하여 활발하게 활동해 오고 있다"고 소개한 김 대표는 이날 특히 검찰의 편파수사를 거론했다. 김 대표는 "윤 총장 취임 후 검찰은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법무부 장관으로 지명된 뒤 그의 부인인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