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4 (목)

  • -동두천 20.5℃
  • -강릉 19.2℃
  • 서울 21.2℃
  • 구름많음대전 25.5℃
  • 구름많음대구 22.5℃
  • 구름많음울산 21.4℃
  • 구름많음광주 27.1℃
  • 구름많음부산 22.5℃
  • -고창 26.1℃
  • 구름조금제주 24.0℃
  • -강화 19.8℃
  • -보은 23.2℃
  • -금산 25.3℃
  • -강진군 23.9℃
  • -경주시 21.4℃
  • -거제 21.9℃
기상청 제공

사회

최초 부자지간 조혈모세포 기증자 탄생…조정남-현우 부자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 비혈연간 조혈모세포 이식 시행 이후 처음

(서울=미래일보) 장문경 기자 =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가 국내 최초 비혈연 간 조혈모세포 이식이 시행된 지난 1996년 이래 생면부지의 환자를 위해 자신의 조혈모세포를 기증한 부부기증자, 자매 기증자에 이어 최초 부자지간 기증자가 나와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고 밝혔다. 주인공은 조정남, 조현우 부자다. 

아들 조현우 군은 현재 대학생으로 지난 2017년 7월 기증희망자로 등록 후 9개월 만에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로부터 조직적합성항원형이 일치하는 환자가 있다는 연락을 받고 2018년 6월 말초혈조혈모세포채취를 통해 기증했다.

그는 “주변에 사랑하는 사람이 조혈모세포가 필요한데 기증자가 있음에도 기증을 받지 못한다면 너무나도 가슴 아프고 슬플 거라는 생각과 아버지의 경험이 있었기에 조혈모세포기증 결심에 한 치 망설임이 없었다”고 말했다.

아버지인 조정남 씨는 현재 직업군인으로서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를 통해 지난 2010년 12월 기증을 하였으며 지금까지 157회의 헌혈을 하는 등 나눔을 몸소 실천하고 있는 참 군인이다. 또한 조정남 씨 가족은 지금까지 308회의 헌혈을 하는 등 주기적으로 사랑 나눔을 실천하는 가족이다.

아버지 조정남 씨는 “국내 최초 조혈모세포 부자지간 기증자가 됐다는 사실에 뿌듯하다”며 “기증을 망설이고 있는 기증자들에게 조혈모세포 기증은 정말 어려운 것이 없으며 또한 기증 후에도 전혀 생활하는 데 문제가 없기에 잠깐의 망설임, 두려움으로 기증을 망설이고 있는 동안 수혜자분, 그 부모님은 절망과 두려움에 힘들어하고 계시기에 내 아들, 딸, 가족이 수혜자라고 생각해 보면 결심하는 데 조금은 더 도움이 될 것이다”고 밝히며 이번에 아들이 기증해준 환자분도 생착이 잘되었으면 좋겠다고 환자분의 쾌유를 기원했다.

민우성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장은 아들 조현우 군에게 기증에 대한 감사패를 전달하였으며 “헌혈을 생활화하는 따듯한 마음을 가진 날개 없는 천사 조정남 씨와 조현우 군처럼 앞으로 더 많은 천사분이 나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는 조혈모세포기증희망신청도 받고 있으므로 기증희망신청을 원하는 개인은 협회로 직접 방문하거나 단체는 협회로 문의할 수 있다.


mdn24@daum.net



포토리뷰


허니아트, 워너원 박지훈 팬들과 함께한 장애인 미술활동 지원 (서울=미래일보) 허니아트는 워너원 박지훈 갤러리와 스폰서 계약을 맺고 장애인의 사회적 고립 개선을 알리는 리컬러링에 스폰서 참여 방식의 광고를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허니아트는 지난해 9월 리컬러링 서비스를 시작하여 현재 홍대, 강남을 중심으로 한 서울 20여 곳의 카페와 협약을 맺고 장애인의 사회적 고립 개선을 알리기 위해 대중들에게 간단하게 색칠을 하며 힐링할 수 있는 리컬러링을 제공하고 있다. 리컬러링은 손바닥만한 엽서로 색연필과 함께 카페 한곳에 비치되는데, 한 면에 색칠되지 않은 스케치작품이 있으며, 이 작품들은 장애인 작가를 포함한 여러 일러스트 작가들의 그림기부로 구성이 이루어져 있다. 더 많은 장애인 시설의 장애인들에게 미술활동 프로그램을 지원하기 위하여 리컬러링 지면 중 일부에 스폰서의 광고를 유치하기로 했고, 처음으로 함께하게 된 워너원 박지훈 갤러리에서는 광고금액이 기부가 연결된다는 점에 만족하여 5월 중순부터 한달동안 허니아트와 스폰서 계약을 맺었다. 스폰서 지면에는 박지훈의 사진이 포토카드 형식으로 디자인되어 있으며 실제 사진뿐만 아니라 워너원 박지훈이 직접 그린 자화상 스케치 들어가서 색연필로 예쁘게 꾸며보게끔 하여 생일을 축하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