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2 (화)

  • -동두천 22.1℃
  • -강릉 17.9℃
  • 구름많음서울 22.1℃
  • 흐림대전 21.1℃
  • 흐림대구 18.2℃
  • 흐림울산 18.7℃
  • 박무광주 20.9℃
  • 흐림부산 18.7℃
  • -고창 20.0℃
  • 구름많음제주 21.4℃
  • -강화 21.5℃
  • -보은 20.9℃
  • -금산 18.4℃
  • -강진군 22.4℃
  • -경주시 18.0℃
  • -거제 17.6℃
기상청 제공

사회

미래학자 토마스 프레이, ‘2018 브런치 세미나’에서 강연

‘내일의 직업을 위한 미래 교육’ 주제로… 국내외 교육 전문가들 참석

(서울=미래일보) 신예진 기자 = 구글이 선정한 최고의 미래학자 토마스 프레이가 오는 19일 서울 올림픽공원 내 올림픽홀에서 열리는 ‘2018 브런치 세미나’에 참석하기 위해 한국을 방문한다.

12일 행사 기획을 맡은 CMS에듀에 따르면 토마스 프레이 다빈치연구소장은 이날 ‘내일의 직업을 위한 준비된 미래 교육’에 대해 강연할 예정이다. 그는 2030년까지 전 세계 일자리 20억 개가 사라지고 500대 기업 절반이 문닫을 거라고 전망한 바 있다. 강연에서는 이에 대비한 미래 교육 방향과 준비법을 제시함으로써 한국의 학부모들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위한 교육의 실질적 대안을 마련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이날 프레이 소장을 포함한 국내외 교육 전문가 5인이 연사로 참석한다. 미래교육 플랫폼 설계 전문가인 스탠포드대 폴김 교수, UN과 구글 등 핀란드 교육 파트너사 Funzi 설립자 겸 최고홍보책임자 아페 포자비르타, 인공지능과 로보틱스 과학자인 헬로앱스 김영준 대표, 융합교육전문가 CMS에듀 이충국 대표다. 이들은 세미나 첫 순서에 ‘2030년, 현 초등학생 무엇을 어떻게 배워야 하는가?’를 주제로 미래교육 포럼을 진행한다. 이후 개별 강연을 이어간다.

변원섭 CMS에듀  전략기획그룹장은 “급변하는 시대에 필요한 융합지능을 키우려면 우리 아이들은 무엇을, 어떻게 배워야 할지에 대한 심도 있는 정보가 공유돼야 한다. 진화하는 교육의 미래를 통찰하고 융합지능을 키울 실천적 대안을 생각하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2018 브런치 세미나는 브런치 세미나 홈페이지에서 선착순 접수 중이다. 참석자에게는 브런치와 강연 자료집이 제공된다.

‘브런치 세미나 -교육의 패러다임을 바꾸는 시간 4hours’는 CMS에듀가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진행하는 정기 이벤트이다. 미래학, 융합과학, 생명공학 등 다양한 분야의 석학을 초청해 미래 교육에 관한 정보와 대안을 제시하는 자리이다.



포토리뷰



김대중평화센터, 6.15 남북정상회담 18주년 학술회의.기념식 14일 개최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 김대중평화센터는 ‘남북, 북미 정상회담과 한반도 평화’를 주제로 14일 오전 10시부터 서울 여의도 63빌딩에서 ‘6,15 남북정상회담 18주년 기념 학술회의와 기념식’을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통일부와 서울특별시의 후원으로, 공동위원장은 박원순(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 임동원·백낙청(한반도평화포럼 명예이사장). 박명림(연세대 김대중도서관장) 교수가 맡았다. 기념식에 앞서 개최되는 학술회의는 오전 10시 63빌딩 라벤다 로즈마리홀에서 진행된다. 학술회의는 ‘2018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 성과와 과제’, ‘한반도 평화와 동북아 평화’ 등 3개 주제로 김용현(동국대), 이남주(성공회대), 김준형(한동대), 진희관(인제대) 등 통일외교 분야의 저명한 학자와 김영희 중앙일보 대기자, 정동영 前통일부장관 등이 참석하여 발표와 토론으로 진행된다. 오후 6시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되는 기념식은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의 개회사, 이낙연 국무총리와 김용학 연세대 총장의 축사, 김상근 KBS 이사장의 특별강연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또한 노벨평화상 수상 단체 대표인 이라 헬판드(핵전쟁방지국제의사협회), 리사 클락(국제평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