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28 (월)

  • -동두천 23.0℃
  • -강릉 18.2℃
  • 구름조금서울 23.3℃
  • 맑음대전 24.3℃
  • 구름많음대구 24.1℃
  • 흐림울산 21.9℃
  • 구름많음광주 23.7℃
  • 부산 20.1℃
  • -고창 24.2℃
  • 제주 18.6℃
  • -강화 21.8℃
  • -보은 22.9℃
  • -금산 23.3℃
  • -강진군 20.9℃
  • -경주시 21.7℃
  • -거제 20.4℃
기상청 제공

사회

지난해 실종아동 2만명…39명은 아직도 못찾아

제12회 ‘실종아동의 날’ 행사…여자컬링 대표팀 홍보대사 위촉

(동양방송) 지난해 18세 미만 실종아동은 약 2만명으로 이 가운데 39명은 아직 가족에게 돌아가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보건복지부와 경찰청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실종아동은 2013년 2만 3,089명, 2014년 2만1,591명, 2015년 1만 9,428명, 2016년 1만 9,870명, 2017년 1만 9,956명으로 연간 2만명 안팎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신고된 실종아동 가운데 39명은 아직 집으로 돌아가지 못했으며 2013년부터 2016년까지 4년간 신고된 아동 중 13명도 미발견자로 남아있다.

지금까지 장기 실종아동으로 남아있는 사람은 총 588명이며 이 중 실종된 지 20년 이상된 경우가 352명이다.

정부는 실종에 대비해 지난 2012년 ‘지문 등 사전등록제’를 도입했다. 등록된 지문과 얼굴사진 등을 등록한 아동은 지난 4월 말 기준으로 358만 1,944명으로 국내 18세 미만 아동의 42.2%에 해당한다.

사전에 등록한 정보가 있는 경우 실종아동 발견 시간이 평균 39분이었으나 등록하지 않은 경우에는 82시간이 걸렸다.

이와 관련 복지부와 경찰청은 25일 오후 서울 중구 페럼타워에서 제12회 ‘실종아동의 날’ 행사를 열고 실종아동에 대한 관심을 환기시켰다.

실종아동의 날은 1979년 5월 25일 미국 뉴욕에서 6세 아동이 등교 중 유괴·살해된 사건을 계기로 1983년 제정됐다. 이후 세계 각국이 동참하고 있으며 한국에서는 2007년부터 이날을 ‘한국 실종아동의 날’로 정했다.

올해 실종아동 찾기 홍보대사로는 평창올림픽 여자컬링 대표팀이 위촉됐다. 대표팀은 “실종아동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팀플레이가 우리 사회에 펼쳐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실종 수사 및 DNA 검사 등 실종아동 찾기 활동에 공헌한 일선 경찰수사관과 연구자, 민간단체 관계자 등 22명은 복지부와 경찰청, 실종아동전문기관으로부터 상을 받았다.

한편, 복지부는 2005년 제정된 ‘실종아동등의 보호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이하 실종아동법)’에 따라 아동 실종을 예방하고 실종아동 가족을 지원하는 다양한 사업을 실종아동전문기관을 지정해 수행하고 있다.


경찰청은 실종된 아동을 찾는 수색 및 수사 활동과 조기 발견을 위한 ‘지문 등 사전등록제도’를 운영한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실종 가족과 무연고 아동에 대한 유전자 검사 및 유전정보 구축으로 가족 여부 확인을 지원하고 있다.


mdn24@daum.net

엑스페론골프, 제3회 엑스페론 전국 아마추어 남·여 골프대회 개최
(서울=미래일보) 김유련 기자 = 엑스페론골프가 6월 12일부터 전남지역 예선대회를 시작으로 ‘2018년도 제3회 엑스페론 전국 아마추어 남·여 골프대회’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이번 대회는, 엑스페론골프 역사의 한 획을 그으며 아마추어 골퍼들의 소통문화 형성에 초석이 되었다. 전국 지역 예선을 거쳐 선발된 아마추어 선수들이 8월 29일 부여 롯데C.C에서 본선대회를 치를 예정이며, 접수현황으로 볼 때 지난해보다 더 열띤 선의의 경쟁이 예상되고 있다. 이번 대회는 예선대회(전남, 전북, 강원·여주·이천, 충청, 경상도, 서울) 6회, 단독대회(제주) 1회, 본선대회 1회로 총 8회의 대회가 치러지며, 총 상금 규모는 약 8,000만원 상당이다. 경기방식은 지난해와 동일하게 신페리오와 스트로크 방식이며, 1인당 최대 2지역 선택, 한 방식으로만 신청 가능하다. 김영준 엑스페론골프대표는 “이번 엑스페론 전국 남·여 아마추어 골프대회가 골프를 사랑하는 많은 골퍼들에게 즐겁고 유쾌한 문화의 장을 마련해주고, 선한 경쟁을 통해 아름다운 스포츠 정신을 보여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제3회 엑스페론 전국 아마추어 남·여 골프대회는 전국 각


포토리뷰



하태경 "민주당 선거운동은 북한 아닌, 홍준표가 다 해줘"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하태경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은 27일 "한국당은 북미정상회담이 깨질 것 같으면 환호하고 성사될 것 같으면 야유를 보내고 있다"며 자유한국당을 강하게 질타했다. 하 최고위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이같이 말하며 "2차 남북정상회담은 북미정상회담 성공을 위한 문대통령의 끈질긴 노력의 결실"이라며 "우리 모두 환영하고 응원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하 최고위원은 또 이에 앞서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은 북미정상회담 성공을 위해 당신이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했습니다. 견우와 직녀가 오작교 통해 만나듯이 문대통령은 트럼프와 김정은 만남의 오작교가 되었습니다"라며 "트럼프도 6.12 정상회담 바뀌지 않았다고 문대통령 노력에 화답했습니다. 꺼져가던 북미정상회담 희망 되살아났습니다. 문대통령의 헌신적 노력에 박수를 보냅니다"라고 문 대통령의 2차 남북정상회담을 적극 지지했다. 하 최고위원은 그러면서 "이제 공은 트럼프와 김정은에게 넘어 갔다"라며 "하지만 트럼프가 기선제압을 했고 김정은이 꼬리를 내린 것이기에 북미정상회담은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에 한걸음 더 접근했다는 조심스런 관측을 해 본다"라고 덧붙였다. 하 의원은 최고위원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