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7 (목)

  • -동두천 21.9℃
  • -강릉 16.8℃
  • 서울 22.9℃
  • 흐림대전 28.2℃
  • 흐림대구 28.3℃
  • 흐림울산 25.2℃
  • 흐림광주 25.2℃
  • 부산 21.2℃
  • -고창 24.9℃
  • 구름많음제주 28.6℃
  • -강화 21.4℃
  • -보은 27.8℃
  • -금산 27.6℃
  • -강진군 21.8℃
  • -경주시 27.0℃
  • -거제 21.8℃
기상청 제공

전국

광주 두암종합사회복지관, 광주 삼성전자 후원으로 저소득 어르신 사랑의 밥차 운영

16일, 대한적십자사 회원들과 함께 무료급식 봉사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광주 두암종합사회복지관(관장 장주동)은 지난 16일 북구 두암주공2단지 놀이터에서 광주 삼성전자 사랑의 밥차 봉사단의 후원과 참여 그리고 대한적십자사 회원들이 함께하는 사랑의 밥차 어르신 무료 급식 봉사활동을 실시하였다.

삼성전자 사랑의 밥차 봉사단은 광주 북구 두암주공2단지내에서 2016년부터 매년 4월부터 11월까지 해마다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이날도 삼성전자 사랑의 밥차 봉사단 10명과 대한적십자사 봉사자 10여명이 복지관을 방문하여 어르신들과 저소득 지역주민들에게 맛있는 점심을 제공하였으며 후식으로 차와 커피를 제공하는 나눔 급식봉사활동을 펼쳤다.

삼성전자 사랑의 밥차 봉사단 관계자는 “사랑의 밥차에 오시는 분들이 맛있게 드시는 모습만으로도 봉사의 보람을 느끼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들의 행복을 전하는 맛있는 식사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삼성전자 사랑의 밥차 봉사단은 4월부터 11월까지 매월 1∼2회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두암종합사회복지관을 비롯한 광주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찾아가 후원을 통한 사랑의 밥차 봉사활동을 펼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두암종합사회복지관 장주동 관장은 “무엇보다 여기 오신 분들의 건강을 위한 식사도 중요하며, 자원봉사자들의 작은 실천이 함께 더불어 살아가는 훈훈한 사회분위기가 조성돼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큰 위안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chu7142@daum.net
좋은땅출판사, ‘어린왕자의 재림’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 좋은땅출판사가 ‘어린왕자의 재림’을 출간했다고 15일 밝혔다. ‘어린왕자의 재림’은 ‘우리 모두가 알고 있는 어린왕자의 이야기가 허구가 아니라 생텍쥐페리가 실제 겪었던 일이라면?’이란 설정을 기반으로 쓴 어린왕자의 후편이다. ‘어린왕자의 재림’에서 어린왕자는 지구를 떠나 자신의 별 B612로 돌아가지만, 그동안 보살핌을 받지 못했던 장미는 얼마 가지 않아 죽고, 너무도 커져 버린 바오밥나무로 인해 별 B612는 붕괴된다. 어린왕자는 장미가 남긴 씨앗, 조종사가 그려준 양, 모나크나비의 번데기와 함께 새로운 별을 찾아 나선다. 어린왕자는 새로운 별에서 다시 싹을 틔우고 꽃을 피운 장미와 아름답게 변한 모나크나비를 보게 되지만, 자신이 완전히 행복하지 않다는 것을 느낀다. 그리고 그 이유가 지구에 남기고 온 여우와 조종사에 대한 자신의 책임 때문이라는 것을 깨닫는다. 어린왕자는 책임진다는 것은 함께하는 것이라는 옹달샘의 말을 듣고, 그들을 책임지기 위해 지구로 돌아온다. 그러나 어린왕자는 지구에서 만난 뱀에게서 여우가 자신을 그리워하다가 죽었다는 말을 듣게 되고, 자신이 부활했던 것처럼 여우를 깨우기 위해 길을 떠나게 된다. 그


포토리뷰



[6.13 지방선거] 이은방 광주 북구청장 예비후보, 제38주년 5.18민중항쟁 추모제 참석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이은방(55, 민주평화당) 광주 북구청장 예비후보는 5.18민주유공자유족회에서 주관한 ‘제38주년 5.18민중항쟁 추모제’에 참석하여 오월 영령들께 추모의 분향을 했다. 이 후보는 5.18 당시 호남지역 계엄 상황을 지휘했던 전투교육사령부 문건에 1980년 5월 31일 전교사 군법회의에서 사망자 검시 결과를 보고하면서 '작전에 참여한 공수여단장에게 사살한 폭도의 가매장 장소를 보고하도록 지시해 달라'고 한 내용일 밝혀졌으며, 국방부의 대외비 문건에서 1980년 5월 18∼20일 공수부대 10개 대대가 차례로 광주에 출동하면서 소총에 대검을 장착한 사실이 밝혀지는 등 38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5.18민주항쟁의 진실이 밝혀지고 있다는 것은 그 동안 얼마나 많은 거짓들이 거짓을 낳았는지 광주시민의 한 사람으로서 참담한 심정이라고 말했다. 양파껍질을 까듯 하나, 둘 진실이 밝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도 전두환(87) 전 대통령이 자신의 회고록에서 군의 헬기사격을 부정하는 등 5.18을 왜곡하고 폄하하는 것은 전직 대통령자격 뿐 아니라 대한민국 국민의 자격도 없는 것이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이은방 북구청장 예비후보는 거짓은 진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