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1 (월)

  • 흐림동두천 3.7℃
  • 흐림강릉 8.2℃
  • 서울 5.6℃
  • 대전 7.9℃
  • 흐림대구 7.3℃
  • 흐림울산 11.4℃
  • 흐림광주 14.1℃
  • 흐림부산 11.3℃
  • 흐림고창 14.0℃
  • 제주 17.7℃
  • 흐림강화 4.5℃
  • 흐림보은 7.9℃
  • 흐림금산 7.2℃
  • 흐림강진군 13.0℃
  • 흐림경주시 7.3℃
  • 구름많음거제 8.1℃
기상청 제공

과학/IT

음성 전문 기업 리드스피커코리아, 인공지능 기술 적용 음성합성기 대량 출시

리드스피커코리아, 인공지능 기술 적용된 30개 언어, 88개 음색의 음성합성기 대량 출시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장다빈 기자 = 음성 전문 기업으로 20년 이상 국내외 시장에서 선두를 유지하고 있는 리드스피커코리아는 최근 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된 음성합성기를 대량으로 출시한다고 밝혔다.

최근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대화형 인공지능 서비스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응용되고 있는 음성합성기는 향후 산업이 발전하면서 그 응용 분야는 더욱 다양해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음성합성기는 초기에는 음소 단위의 유닛으로 분리된 음성을 데이터베이스로 구축하고, 문자가 입력되면 데이터베이스에서 적절한 유닛을 선택해 순서대로 합성하는 Unit Selection Synthesis 방식을 사용했다.

그 이후 USS의 단점을 보완하고자 통계 기반의 파라미터 합성방식을 사용했다. 이 방식은 음원의 특정 성분을 파라미터로 추출한 뒤 Hidden Markov Model 등의 통계 기법으로 모델링하고, 문자가 입력되면 훈련된 모델로부터 파라미터를 생성해 목소리를 만들어 낸다. 그러나 이 방식도 음질이 다소 낮고, 합성음의 운율이 원음보다 부자연스러운 단점이 있다.

따라서 최근 인공지능 기술이 대두되면서 기존 음성합성 기술의 단점을 극복하기 위한 방법으로 음성합성에도 인공 지능이 접목되고 있는 추세이다. AI 기술이 음성합성에 적용되면서 기존 HMM으로 모델링했던 부분을 신경망으로 대체했다.

이렇게 함으로써 음성파형을 원음에 가깝게 출력할 수 있으나, 연산량이 많아서 GPU가 요구되는 등 제약사항이 따른다. 그러나 리드스피커코리아는 이를 극복하기 위해 CPU 기반으로도 신경망 기반의 음성 합성이 가능하도록 개발했으며, GPU가 없는 플랫폼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도록 해 비용을 절감할 수 있도록 했다.

리드스피커코리아는 그동안 언어와 음색의 개발을 꾸준하게 추진하여 왔으며, 핵심 음성기술 분야에서 세계적인 기술력을 보유하고 세계적인 기술회사로 도약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인공지능 기술을 음성합성에 적용하기 위한 연구는 오래전부터 연구소를 중심으로 진행했으며, 2017년 일부 언어에 대한 인공지능이 적용된 음성합성기를 한국 최초로 출시했고, 추가적인 연구를 계속해 아시아, 북미/남미, 유럽, 중동 등의 주요 언어 30개와 88개 음색에 대한 개발을 완료했다.

이제 리드스피커코리아는 한국을 넘어 세계 No 1이 되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며,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 기술인 음성기술의 전문기업으로 더욱 발전하고자 임직원은 더욱 노력할 것이다.

dabinkorea@naver.com
배너
코로나 극복 염원 장애인 기획·주관 패션쇼 '한라에서 백두' 개최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코로나19 극복을 염원하며 장애인과 함께하는 바다 노을 패션쇼 '한라에서 백두'가 '2021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국민 런웨이'를 표방하며 비대면 영상쇼로 26일 정월대보름을 맞아 일몰 시각에 맞춰 제주 이호테우해변 등대를 배경으로 개최된다. 행사는 전 세계가 코로나19 공포에 빠진 상황에, 한국 국민의 위상과 저력을 보여준 2020년 한 해처럼 2021년 코로나 퇴치에 모든 국민이 앞장서자는 취지로 기획됐다. 특히 지금까지 열린 대부분의 행사와 달리 일반인이 아닌 장애인들이 기획, 주관하는 행사로 장애인들에게 긍지와 자신감을 심어주는 계기로 작용할 예정이다. 또한 시니어모델 문화를 선도하는 한국시니어스타협회 모델, 장애인, 다문화가정, 연예인 등 5~80세까지 다양한 시민들이 세대 화합과 국민 화합을 염원하며 함께 런웨이에 오를 예정이다. 패션쇼는 일몰이 선사하는 웅장함과 제주 밤바다를 빛과 조명의 조화를 통해 아름다운 영상미로 보여줄 예정이다. 이를 통해 한반도 평화, 통일의 시대를 열고 위기를 극복하는 대한민국의 저력을 '한라에서 백두'라는 슬로건 아래 평화의 섬 제주 모습과 함께 세계에 알린다는 의지다. 패션쇼는 희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임승보 대부금융협회 회장, '셀프 3연임' 총회 강행 논란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최고이자율 인하 및 채무조정요청권 입법화가 진행되면서 대부업계가 술렁이는 가운데 임승보 대부금융협회 회장의 '셀프 3연임'이 강행되면서 금융위원회의 조치가 주목되고 있다. 임 회장은 지난 1월 이사회에서 자신을 차기 회장으로 단독 추천해 반대 5, 찬성 4로 부결될 위기에 놓이자 자신이 의결에 참가해 가부 동수를 만든 뒤 가결을 선포한 바 있다. 이를 두고 업계에서는 '트리플 셀프’(셀프 추천, 셀프 의결, 셀프 가결)라며 비난의 목소리가 터져 나온 가운데 지난 17일 진행된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은성수 금융위원회 위원장에게 ‘대부협회장 셀프 추전’ 논란에 대해 질의했으며, 은 위원장은 적극적인 조치를 약속했었다. 그러나 아직 금융위의 조치가 나오지 않은 상태에서 22일 임 회장은 협회 임원들을 불러 24일 총회에서 자신을 회장으로 신출하는 안건을 밀어붙이겠다고 통보했다. 국회 상임위에서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대부협회상 인선과정이 납득이 가지 않는다”며 “민원도 제출된 상황이라 곧 금감원과 협의해 조치를 취하겠다"고 답변까지 한 상태에서 총회를 강행하면서 국회와 감독기관과 '맞짱을 뜨겠다'고

정치

더보기
박찬대 의원, "국가보훈처, 최근 5년간 독립운동가 발굴 2,496명에 그쳐…'인천대' 보다 저조"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최근 5년간 국가보훈처에서 발굴한 독립운동가는 총 2,496명에 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년간 인천대 독립운동사연구소에서 발굴한 독립운동가가 2,376명인 것에 비해 상당히 저조한 수치이다. 박찬대 더불어민주당 의원(국회 교육위원회, 인천 연수 갑)이 국가보훈처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간 연도별 독립운동가 발굴 현황’에 따르면, 국가보훈처가 5년간 발굴한 독립운동가는 총 2,496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 정책연구 위탁 등을 통해 발굴한 독립운동가는 총 2,395명으로 전체의 약 96%에 해당한다. 연도별로는 △2016년 29명 △2017년 22명 △2018년 841명 △2019년 1,374명 △2020년 230명으로 독립운동가 발굴 정책연구가 마무리되는 2018년부터 급격하게 증가하였다. 한편, 박 의원이 인천대학교 독립운동사연구소로부터 제출받은 '년도별 독립운동가 발굴 현황'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인천대학교 독립운동사연구소에서 발굴한 독립운동가는 2,376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막대한 예산을 운영하는 정부 부처의 5년치 발굴 실적과 부족한 예산·인력으로 운영되는 대학 연구소의 2년치 발굴 실적이 비슷한 수준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