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0 (월)

  • 맑음동두천 12.5℃
  • 맑음강릉 12.3℃
  • 맑음서울 11.9℃
  • 맑음대전 15.4℃
  • 구름많음대구 14.8℃
  • 맑음울산 10.8℃
  • 구름조금광주 13.1℃
  • 구름조금부산 11.4℃
  • 맑음고창 8.6℃
  • 흐림제주 13.5℃
  • 구름조금강화 8.0℃
  • 맑음보은 13.6℃
  • 맑음금산 14.1℃
  • 구름많음강진군 12.1℃
  • 맑음경주시 11.3℃
  • 구름조금거제 11.9℃
기상청 제공

영남

대구 무등록 댄스스포츠학원, 같은 건물 확진자 발생해도 '영업 계속'

관할 구청-보건소 침묵 중…정보 공유도 안돼

(대구=미래일보) 도민욱 기자= 코로나19 사태로 전국이 비상이 걸린 가운데 대구의 한 댄스스포츠 학원이 같은 건물에서 확진자가 발생했는데도 영업을 계속하고 있어 논란이 되고 있다.

14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대구시 달서구 이곡동의 Y댄스스포츠 학원은 같은 건물 4층 B무도장과 건물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는데도 영업을 계속하고 있다. 5층의 Y댄스스포츠 학원과 확진자가 발생한 B무도장의 운영자가 동일 인물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대구시와 관할 구청 및 보건소에서는 정보 공유가 안돼 B무도장이 입주한 건물에서 확진자가 몇명이 나왔는지 제대로 파악하고 있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문제의 심각성을 더하고 있다.

Y댄스스포츠학원 A원장은 건물 전체가 아닌 일부 층만 방역을 했는데도 "방역을 해서 괜찮다"며 교육을 강행하고 있는 것.

A원장은 같은 건물에서 댄스복을 판매하고 있는 C씨가 코로나19 확진자로 판정을 받았는데도 "본인 학원은 문제가 없다"며 댄스동호회 밴드에 "우리들은 건강하다""선생들은 괜찮다"는 동영상을 올려 비난을 받고 있다.

특히 Y댄스스포츠학원은 2018년 폐원신고을 한 무등록업체로 밝혀졌다.

관할 교육청 한 관계자는 "Y학원은 폐원상태에서 영업을 지속하고 있는 것에 대해 관계기관의 협조를 얻어 법에서 준하는 행정처분 등을 검토해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말했다.

Y댄스스포츠학원은 무등록업체임에도 매년 '대구달서구청장배 댄스스포츠대회'를 주최하고 있어 관할 관청과의 결탁설도 제기되고 있다.

이에 대해 한 댄스스포츠학원 원장은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는데도 버젓이 영업을 하는 것을 관할 관청에서 의도적으로 숨기고 있는 것아닌가"라며 강한 의문을 제기했다.

Y학원 인근에서 영업을 하고 있는 D씨는 "다른 건물에서는 확진자가 1명만 나와도 건물 전체를 폐쇄하는데 왜 이 건물은 폐쇄를 하지 않는지 이해를 못하겠다"고 비판했다.

인근 주민 F씨는 "무허가(무등록)로 영업을 몇년째 하고 있는데도 단속에 한 번도 걸리지 않은 것은 의문(?)이다"고 말했다.

대구시와 관할 구청 및 보건소에서 소통이 전혀되고 있지 않은 것도 논란이 되고 있다.

경북 칠곡보건소에서 지난 2월28일 대구 관할청 위생과에 코로나19 확진자 2명에 대해 통보했으며 관할 구청의 용역업체가 2월29일 이 건물에 대해 방역을 완료했다. 그러나 관할 보건소는 추가 확진자까지 나왔는데도 확진자 명단이 보건소로 접수된 사실이 없다고 책임을 회피하기에 급급한 실정이다.

칠곡 보건소 담당자는 "달서구 보건소에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을 파악한 결과 대구시 달서구 이곡동의 한 무도장 등에 출입했다고 연락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달서구 보건소 담당자는 "연락을 받은 일이 없다"고 부인했다.

또한 달서구 위생과 담당자는 "보건소에서 연락이 와서 관내 방역업체에 방역소독을 의뢰했다"고 말하고 있으나 달서구 보건소 관계자는 "확진자 명단이 없고 모르는 일"이라고 일축했다.

minukdo@naver.com
배너
문피아, 총상금 3억4000만원 ‘제6회 대한민국 웹소설 공모대전’ 개최
(서울=미래일보) 윤정인 기자= 웹소설 연재 플랫폼 문피아가 사단법인 한국대중문학작가협회와 오는 5월 11일부터 ‘제6회 대한민국 웹소설 공모대전’을 공동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제6회 대한민국 웹소설 공모대전’은 6월 19일까지 40일간 진행되며 기성 작가는 물론, 웹소설 작가를 꿈꾸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판타지, 현대물, 로맨스 등 장르 구분 없이 접수할 수 있으며 중복 응모가 가능하다. 문피아 홈페이지에서 1회당 3000자 이상 최소 30회, 15만 자 이상 연재하면 작품이 접수된다. 올해로 6회를 맞이한 ‘대한민국 웹소설 공모대전’은 매년 참신한 작품과 스타 작가를 탄생시키며 웹소설 작가 데뷔의 등용문으로 자리 잡았다. 2015년 첫선을 보인 본 공모전은 역대 대상 수상 작가 대부분이 유료 작품 연재 경험이 없는 신인 작가일 정도로 신인들의 독특한 발상과 미래의 발전 가능성에 대해 열려 있는 공모전이다. 문피아 공모전은 40일 동안 작품을 연재하는 방식이다. 따라서 독자들은 실시간으로 출품 작품을 확인하고 읽을 수 있다. 독자들의 조회수로 본선 진출 작품을 정하기 때문에 공정하고 투명한 공모전으로 평가받고 있다. 본심에서는 전문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