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6 (토)

  • 맑음동두천 17.8℃
  • 구름조금강릉 16.6℃
  • 구름조금서울 20.7℃
  • 구름많음대전 21.9℃
  • 흐림대구 19.6℃
  • 흐림울산 18.3℃
  • 흐림광주 22.0℃
  • 구름많음부산 18.1℃
  • 흐림고창 20.0℃
  • 흐림제주 19.3℃
  • 맑음강화 17.0℃
  • 구름많음보은 19.6℃
  • 흐림금산 21.0℃
  • 흐림강진군 21.0℃
  • 흐림경주시 18.9℃
  • 흐림거제 18.9℃
기상청 제공

한국정보화진흥원-미디어그룹사람과숲, 인공지능 학습용 한국형 사물이미지 데이터 360만장 공개

유적건조물 260만장, 상품 80만장, 도시 랜드마크 20만장 등 총 360만장 개방
스마트관광, 스마트교육, 스마트스토어 등 다양한 활용 가능성 기대

(서울=미래일보) 윤정인 기자= 한국정보화진흥원은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인 대규모 한국형 사물이미지 360만장 구축을 완료, 1월부터 전격 공개했다고 밝혔다.

VR촬영 및 인공지능 기반 이미지 데이터베이스 전문기업 미디어그룹사람과숲 주관으로 진행된 이번 사업은 인공지능 학습을 위한 대규모 한국형 사물이미지 구축을 목표로, 국가지정문화재의 고궁, 탑, 성곽 등 유적건조물 260만장 신발, 가방, 모자 등 상품 80만장 35개 도시 랜드마크 20만장 등 총 360만장 이상의 데이터를 확보하는 데 성공했다.

인공지능은 4차 산업혁명시대를 대변하는 중요한 요소다. 특히 인공지능의 경쟁력은 데이터 확보에서부터 시작되는데 그간 인공지능 학습 데이터 분야에서 한국 실정에 맞는 사물이미지에 대한 데이터셋은 부족한 실정이었다.

이에 따라 한국정보화진흥원은 2017년부터 AI 학습용 데이터 구축·확산 사업을 시행해왔으며, 법률, 특허, 일반상식, 한국형 이미지 등 데이터셋 4종 구축을 시작으로 지난해 1월에는 관광, 농업, 헬스케어 등 7종을 개방했다.

또한 지난해 5월에는 한국형 사물이미지 구축을 위해 국내 최고의 이미지 DB 구축 전문기업인 미디어그룹사람과숲을 사업자로 선정했으며, 6개월간 한국형 사물이미지 360만장 및 종별 최소 3000장의 이미지를 구축하며 데이터셋을 확보했다.

국가지정문화재인 유적건조물은 문화재청의 분류체계를 차용해 설계되었으며, 850여 개의 대상체에 대해 서울, 경기, 인천, 경주 지역을 중심으로 촬영 및 수집이 진행됐다. 상품은 대형 온라인 마켓의 분류체계를 참조해 설계됐고, 외국인 관광객 선호 상품과 한국에서 생산·유통되는 상품을 기준으로 귀금속, 신발, 화장품 등 250여 개 대상체를 수집했다. 랜드마크는 제주도를 포함해 전국 35개 도시의 대표적인 67개 랜드마크가 선정됐다.

특히 이번 사업의 온톨로지 사전에 해당하는 ADAM KB는 사람, 장소 등 7가지 도메인 영역에서 2600만개의 인스턴스를 확보하고 있으며, 추론 후의 트리플 수는 4억5000만개로 아시아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

이번에 구축된 한국형 사물이미지 데이터 360만 장은 한국정보화진흥원이 운영하는 AI허브 홈페이지(www.aihub.or.kr/)에 공개됐으며, 향후 스마트관광, 스마트교육, 스마트공장 및 스마트스토어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윤기 미디어그룹사람과숲 대표는 “이번 한국형 사물이미지 학습용 데이터 구축이 국내 특성에 맞는 인공지능 학습데이터 부족에 대한 갈증을 해소시켜주는 것은 물론, 다양한 한국형 AI 기술 개발을 위한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한국형 인공지능의 글로벌 경쟁력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mdn24@daum.net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정치

더보기
21대 국회 정시 개원…통합당 단체 퇴장 '정국 냉각' 가속화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5일 열린 개원국회가 미래통합당이 본회의에 참석한 뒤 합의없이 개의됐다면서 퇴장, 정국이 급속히 냉각될 것으로 보인다. 16년만에 '정시 개원' 한 국회는 이날 오전 제379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열었지만 미래통합당은 주호영 원내대표의 의사 진행 발언이후 여야 교섭단체간 합의가 없이 개의된 점을 항의하며 집단 퇴장했다. 통합당 의원들의 퇴장 이후 5선 의원인 김진표 임시의장은 국회의장 및 부의장 선거를 진행했다. 21대 국회 전반기 국회의장에는 민주당에서 단독 추대된 6선의 박병석 의원이 선출됐다. 박 의원은 통합당 의원들이 퇴장한 가운데 재석의원 193명중 191표 찬성표를 받았다. 박 의원은 당선인사에서 "아쉬움속에 출발한 21대 국회지만 우리 국회를 마칠 때 국민의 국회, 신뢰받는 국회를 만들 수 있도록 함께 가자"면서 "국민을 지키는 국회, 국민이 원하는 국회, 미래를 준비하고 비전을 제시하는 국회를 만드는 역사의 소임을 다하자"고 말했다. 여당 몫 국회 부의장에는 재석의원 188명 가운데 185표를 획득한 김상희 민주당 의원이 헌정사상 첫 여성 국회 부의장으로 당선, 한국 정치사에 한 획을 그었다. 야당 몫 국회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