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7 (화)

  • 맑음동두천 16.8℃
  • 구름조금강릉 20.3℃
  • 맑음서울 17.0℃
  • 맑음대전 16.0℃
  • 맑음대구 16.1℃
  • 맑음울산 16.5℃
  • 맑음광주 14.5℃
  • 맑음부산 17.2℃
  • 맑음고창 16.1℃
  • 맑음제주 16.3℃
  • 맑음강화 15.6℃
  • 맑음보은 15.2℃
  • 맑음금산 14.9℃
  • 맑음강진군 17.0℃
  • 맑음경주시 18.0℃
  • 맑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한국엡손, 콤팩트한 ‘에코탱크 정품무한 흑백 프린터’ 3종 출시

분당 최대 20장 출력 속도와 장당 2원 출력비 특징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한국엡손은 장당 출력 비용은 동급 레이저 프린터 보다 최대 96% 낮춘 에코탱크(Eco Tank) 흑백 프린터 3종(M2170, M3140, M3170)을 최근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에코탱크 시리즈의 특징은 내장형 잉크 탱크 시스템이 장착돼 있어 한 번 충전으로 흑백 최대 6,000장까지 인쇄할 수 있다. 장당 인쇄 비용은 2원이다.

에코탱크 3종은 엡손의 ‘마이크로피에조(MicroPiezo)’ 프린터 헤드로 분당 최대 20장(ipm)까지 출력 가능하다. 열을 가하는 ‘써멀(Thermal) 방식’이 연속 출력 시 속도가 떨어지는 반면 마이크로피에조는 전기 압력에 의한 잉크분사 방식으로 속도 저하 없이 출력이 가능하다.

또한 기존 엡손 흑백 정품무한 잉크젯과 비교해도 약 2배 향상된 내구성으로 10만장까지 출력할 수 있다.

더불어 예열이 필요하지 않아 첫 장 출력에 약 6초가 소요된다. 토너(파우더 잉크)를 사용하는 레이저 프린트의 경우 열을 사용해야 하는 반면 잉크젯의 경우 액체 잉크를 그대로 용지에 분사하기 때문에 열 사용이 낮아 전력 소모도 줄이고 인쇄 대기 시간과 첫 장 출력 속도도 빠르다. 따라서 신제품 3종은 동급 흑백 레이저 프린터 대비 전력소비를 약 95% 낮춘 환경친화적 제품이다.

에코탱크 시리즈 중 ‘M3140’, ‘M3170’은 인쇄, 복사, 스캔, 팩스까지 한번에 가능하다. 또 ‘M3170’, ‘M2170’은 와이파이도 지원돼 가정에서 컴퓨터 없이 손쉽게 문서 출력이 가능하다.

한국엡손 관계자는 “에코탱크 흑백 프린터는 동급 레이저 프린터에 비해 인쇄 비용과 전력 소비를 줄여 소규모 오피스나 가정에서 사용하기 효율적"이라며 “콤팩트한 디자인과 내장형 잉크탱크 시스템으로 주변 환경과 잘 어울려 소비자 반응도 좋을 것이다“고 말했다.

redkims64@daum.net

박효석 시인의 스물세 번째 시집 ‘詩의 밥’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박효석 시인의 스물세 번째 시집 '詩의 밥'을 출간하였다. 박효석 시인은 수원에서 활동하는 원로 시인이다. 수원경찰대학교 문학 강좌와 시모임 등 한국문단의 반세기를 지켜보고 활동을 해온 시인이다. 그는 1978년 시문학으로 데뷔하여 오십여 년 이상을 시와 후학 양성을 해왔다. 현재 선생은 오랜 당뇨로 몇 번의 눈 수술을해 시각 반을 잃어버렸지만, 아침이면 수원 지동시장을 둘러보며 시를 적기 위해 작은 카페에 들러 커피 한 잔과 노트와 연필 한 자루로 하루를 시작하고 선생의 밥은 詩의 밥이고, 詩의 힘으로 하루를 지탱하는 시인이다. 먼 과거 유신정권 때 필아 사건으로 옥고 생활도 한 장본인이기도 하다. 박효석 선생의 시의 신념은 순수문학을 하면서 시로 돈을 벌지 않는다. 그리고 문학 정치를 일체 하지 않는다는 신념으로 시의 문학을 지켜온 몇 안 되는 원로문인이다. 한편 출간된 시집에 출판사 손근호 대표는 박효석 선생의 23시집으로 작품 원고를 보면서 지동시장에서 순대 파는 상인에 관한 시인의 관조적인 시각과 그 둘 사이에 인간미를 보았다고 밝혔다. 그는 “이번 23시집에 박효석 선생의 자서에는 ‘제가 사용하는 詩의 밥들의 주재료는
광주세계마스터즈수영선수권대회‘인기’… 참가문의 쇄도
(광주=미래일보) 이중래 기자 = 33년 전통의 전 세계 수영동호인들의 축제인 제18회 2019광주FINA세계마스터즈수영선수권대회(이하 ‘마스터즈 대회’)의 선수 등록이 본격화 되고 있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하 ‘조직위’)에 따르면 4월말까지 참가등록을 완료한 마스터즈 대회 엔트리수가 64개국 3,200여 명을 넘어서고 있으며, 전 세계 수영동호인들의 참가문의가 쇄도하고 있다고 밝혔다. 마스터즈 대회는 순수 수영동호인들이 참가하는 국제수영대회로 2013년 15회 스페인 바르셀로나 세계수영선수권대회까지 ‘선수권대회’와 별도로 개최되다가 2015년 16회 러시아 카잔 대회부터 “선수권대회”와 함께 개최됐다. 올해 제18회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서는 7월12일부터 7월28일까지 ‘선수권대회’가 열리며, 일주일 뒤인 8월5일부터 8월18일까지 마스터즈 대회가 개최된다. 국제수영연맹에 가입된 나라의 만 25세 이상 수영동호인이면 누구든지 참여할 수 있는 마스터즈 대회는 올해 광주대회에 90여 개국 8천여 명이상의 선수와 미디어 등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마감기한인 6월24일까지 등록을 마쳐야 한다. 조직위는 현재


포토리뷰


한국청소년연맹, 어린이날 연휴 미아방지 목걸이 달아주기 캠페인 실시 (서울=미래일보) 양은지 기자=한국청소년연맹은 교보생명과 함께 어린이날 연휴를 맞이하여 지난 5월 4일부터 5일까지 양일간 서울을 비롯한 전국 주요 도시에서 유아 및 아동 3만여명을 대상으로 미아방지 예방을 위한 목걸이 달아주기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가족사랑, 이웃사랑, 인간사랑’을 몸소 실천하고 있는 기업인 교보생명의 후원으로 한국청소년연맹의 전국 18개 지역연맹과 9개의 수탁기관이 주관해 대규모로 진행되었으며 각 지역별 테마파크, 공원, 경기장, 박물관, 관광명소 등 사람들이 많이 모여 미아발생률이 높은 장소에서 실시하였다. 우리나라의 실종아동 발생건수는 평균 2만건이 넘는 상황이며 그 중 3세에서 7세 사이 아동의 미아발생률이 전체 45.2%로 가장 높은 분포를 보이고 있다. 특히 5월은 가정의 달이자 나들이에 좋은 계절이다 보니 연중 미아발생률이 가장 높은 달이다. 이에 한국청소년연맹은 2017년부터 이 캠페인을 3년째 지속해서 실시해왔으며 미아발생률을 최소화하는 데 노력해왔다. 부스운영에는 한국청소년연맹 소속 누리단,한별단,한울회단원이 직접 봉사자로 참여하며 매직풍선, 바람개비 만들기, 목공DIY 머리끈, 한복입기 등의 체험활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