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6 (수)

  • 흐림동두천 18.7℃
  • 구름많음강릉 21.6℃
  • 흐림서울 22.1℃
  • 흐림대전 21.3℃
  • 박무대구 19.8℃
  • 구름많음울산 19.5℃
  • 천둥번개광주 19.3℃
  • 흐림부산 21.4℃
  • 흐림고창 19.2℃
  • 제주 20.9℃
  • 흐림강화 20.3℃
  • 흐림보은 19.4℃
  • 흐림금산 18.2℃
  • 흐림강진군 18.9℃
  • 구름많음경주시 16.7℃
  • 흐림거제 21.1℃
기상청 제공

과학/IT

맥심, 오토모티브 고집적 4채널 전력 IC ‘MAX20049’ 출시

차량용 카메라 모듈에 필요한 유연성∙오류 경감∙업계 최고 효율 전력 공급

(서울=미래일보) 이승혁 기자=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코리아는 전력 장치 4개를 작은 공간에 집적시킨 초소형 오토모티브 4채널 PMIC ‘MAX20049’를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자동차용 카메라 모듈은 크기 제약 때문에 소형 폼 팩터에 필요한 전력과 기능을 집적한 전력 솔루션이 필요하다. 4채널 MAX20049 PMIC는 경쟁 제품 대비 약 30% 이상 작고 동급 4채널 전력 관리 IC 중 가장 높은 효율을 제공한다. 3mm x 3mm QFN 패키지에 4개 출력을 제공하며 전체 부하에서 시스템 효율이 74%에 달한다. 저발열과 고효율은 전반적인 성능 향상에 기여한다.

MAX20049는 센서와 시리얼라이저의 다양한 조합을 위해 많은 출력 전압이 필요한 모듈을 지원한다. 따라서 필요에 따라 레이아웃을 변경하거나 특정 애플리케이션 요구 사항에 맞게 IC를 세부 조정할 수 있다. 유연한 시퀀싱과 다양한 이미지 센서를 지원하는 고정 출력 전압을 지원하며 경쟁 제품이 제공하지 않는 과전압 보호, 저전압 방지, 외부 전력 양호 신호, 주기별 전류 제한 등을 포함한다.

듀얼 벅 컨버터와 저잡음 LDO는 4V~17V의 광범위한 전압 입력 범위를 지원해 8V~10V의 PoC에도 적용 가능하다. 벅 컨버터 1개를 센서와 시리얼라이저 전원 레일의 중간 공급장치로 사용할 수 있는 옵션도 있다. 이를 통해 열 성능을 최적화하고 시동 시 동축케이블의 돌입 전류를 최소화할 수 있다. 확산 스펙트럼과 2.2MHz 스위칭 주파수는 전자파간섭를 완화시켜 CISPR 저잡음 기준을 충족시킨다.

MAX20049는 카메라가 제대로 작동하는지 확인할 수 있도록 출력 전압의 결함 및 변동 사항을 알려주는 오류 경감 기능을 제공한다. 과전압이나 저전압 신호가 감지되면 PGOOD핀을 낮은 값으로 설정하고 어느 한쪽의 출력이 끊기면 각 컨버터가 주기별 전류 제한을 실행한다.

이미지 센서 설계 및 제조업체 소니 세미컨덕터 솔루션즈 츠토무 하루타 부수석 총괄은 “소니 세미컨덕터 솔루션즈는 차량 기반 이미징 설계에서 크기를 최소화면서 이미지 센서에 필요한 전력을 제공하는 통합 전력 디바이스를 지속적으로 찾고 있다”며 “맥심의 전력 솔루션은 다양한 카메라 기능과 첨단 운전자 안전 시스템을 작은 풋프린트에서 구현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 반도체 업체 암바렐라의 크리스 데이 마케팅 부사장은 “MAX20049는 높은 통합성으로 카메라 설계 시 소형 보드를 구현하도록 지원한다”며 “맥심은 AECQ100과 ASIL 수준의 인증을 포함하는 전력 및 SerDes용 오토모티브 솔루션을 제공해 주요 고객 사이에서 명성이 높다. 고객은 레퍼런스 디자인에 평판 좋은 오토모티브 등급 부품을 사용해 디자인을 동일하게 바로 적용할 수 있고 생산 시 전반적인 문제를 줄일 수 있다”고 밝혔다.

맥심 인터그레이티드의 친탄 파리크 오토모티브 수석 비즈니스 매니저는 “설계자는 카메라 모듈과 같은 자동차 내부 소형 부품을 설계할 때 점점 더 엄격해지는 제약 조건을 맞춰야 한다. 이 때문에 보다 향상된 전력 관리 IC의 필요성이 더욱 증가하고 있다”며 “MAX20049는 폼팩터, 오류 경감, 전력 조건 측면에서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 설계 기준을 맞추고 설계 주기를 단축해 시장 출시 기간을 앞당긴다”고 말했다.


mdn24@daum.net


좋은땅출판사, ‘이능(異能) 1’ 출간
(서울=미래일보) 장규헌 기자= 좋은땅출판사가 ‘이능(異能) 1’을 출간했다. 누구나 한번쯤 다른 사람에게 말하기는 부끄럽지만 재미있는 상상을 해 봤을 것이다. 갑자기 먼 부자 친척이 돌아가시며 유산을 내 앞으로 상속해 준다거나, 어느날 눈을 떠 보니 다른 세계에 떨어졌다든가 하는 허무맹랑한 상상말이다. 하지만 이러한 상황을 직접 겪는다면 우리에겐 걱정되는 점들이 너무나도 많다. 당장 내일 올려야 하는 보고서, 아직 뜯어 보지도 못한 택배, 업무시간이 다 되었는데도 비어 있을 내 자리 등 그래서 사람들은 나에게 실제로 이런 일이 일어나기를 진심으로 원하기보다는 비슷한 소설을 찾아 읽으며 대리만족을 느낀다. ‘이능’ 또한 이러한 상상에서 출발한 소설이다. 주인공은 뛰어난 외모로 타 여학교까지 소문이 나 있고 공부까지 잘 하는 대기업의 손자이지만 이 모든 것을 최대한 숨기고 평범한 학생으로 살고 있다. 그는 여느때와 똑같은 일상을 보내다 우연히 참석한 학교 대항 대회에서 초능력을 가지게 된다. 이 초능력은 주인공뿐만 아니라 주인공의 후배, 그리고 특정 음료를 마신 학생들에게 모두 나타난다. 특정 음료를 제조한 곳은 어느 거대 종교단체였고, 그 종교단체에서는 초능


포토리뷰


배너
극렬 저항 속 우리공화당 천막 강제 철거…"배로 치겠다" 반발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서울시가 서울 광화문광장에 자리 잡은 우리공화당(구 대한애국당)의 불법 천막에 대한 행정대집행을 25일 실시, 천막을 강제 철거했다. 지난달 10일 우리공화당이 광화문광장에 기습적으로 천막을 설치한 이후 46일 만이다. 서울시는 이날 오전 5시 20분쯤 서울시 공무원 500여 명과 용역업체 직원 400여 명, 경찰 24개 중대 800여 명, 소방 100여 명 등 2000여 명에 가까운 인원을 투입해 우리공화당이 광화문광장에 기습으로 불법 설치한 천막‧차양막 3동 및 적치물을 철거하는 행정대집행에 돌입했다. 철거작업은 약 두 시간 가량 진행되었으며 서울시는 오전 9시 10분쯤 행정대집행 종료를 선언했다. 이 과정에서 우리공화당은 서울시와 용역업체 소속 직원들과 충돌했다. 용역업체 직원들이 본격적인 철거에 나서자 천막을 지키던 당원과 지지자 등 300여 명이 철거를 반대하며 용역 직원들에게 물병을 던지거나 스프레이를 뿌리며 거세게 항의했고, 바닥에 드러누워 서로가 팔짱을 낀 채 저항했다. 우리공화당 측은 이날 "세월호 텐트는 내버려두고 우리만 철거한다"며 강력하게 반발한 가운데 20여 명이 다치거나 실신했다. 또한 몸싸움까지 벌

바른미래당, 정헌율 익산시장과 황교안 한국당 대표의 외국인 차별발언 규탄 성명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바른미래당 다문화행복위원회는 25일 국회정론관 기자회견을 통해 정헌율 익산시장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외국인 차별발언'을 규탄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지난달 11일 '2019년 다문화가족을 위한 제14회 행복나눔 운동회'에서 다문화 가정 자녀를 빗대 ‘잡종강세’라고 표현해 공분을 사고 있다. 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지난 19일 부산상공회의소 조찬간담회에서 "외국인은 똑같이 임금 수준을 유지해줘야 한다는 건 공정하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말해 외국인 차별발언으로 논란을 빚었다. 우태주 바른미래당 다문화행복위원장은 이날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가진 기자회견을 갖고 성명서에서 "위의 두 정치인의 이 같은 발언은 시대감각 없는 차별의식에서만 나올 수 없는 발언"이라며 "다문화시대가 급속히 진행되는 현재 우리나라 상황에서 중요 정치인들의 다문화 인식에 대해 심각한 우려가 생겨 각성을 촉구하기 위해 성명서를 발표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우 위원장은 "국내거주 장기체류 외국인이 급격하게 늘어나고 있는 추세로 다문화는 우리나라 경제성장을 위한 필수적인 요건이 됐다"며 "이에 따라 외국인과 그 문화에 대해 차별의식을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