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9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탐방] 사랑채노인복지관, 어르신 문화활동가 특수 교육프로그램 과정

지역사회 어르신 전문교육으로 아름다운 삶 영위

(서울=미래일보) 정정환 기자 = 경기도 의왕시 소재 사랑채노인복지관(관장 금유현)에서 주관하는 ‘2016년도 어르신 문화활동가’ 특수 교육프로그램 과정(사진 영상반)의 강의가 한참 진행 중이다. 이 과정은 4월 4일부터 개강했으며 매주 2회(월, 화요일 오후) 실시하며 1회에 1시간 30분 동안 강의가 진행되고 있다.

 

이과정의 종강은 오는 7월17일 까지 이며 7월과 8월 중에 4주 동안은 여름방학에 들어 갈 예정으로 교육운영계획서에 잡혀 있다. 현재 본 프로그램에 참여한 대부분의 수강생들은 평소 컴퓨터/인터넷 활용이 가능한 어르신들로서 카메라촬영에 소질이 있는 사람들이 모였다.

 

이곳에 모인 약 20 여명의 수강생들은 시작과 함께 카페(온에어영상반)도 만들어 자율적으로 활발하게 운영하고 있다. 첫날부터 사진 촬영 및 글쓰기, 동영상 교육프로그램에 열정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어르신들의 보습을 바라보니 참으로 아름답고 훌륭하게 엿보였다.

 

주변에 어떤 어르신 중에는 “나이가 들었는데 이제 배워서 뭐하느냐” 면서 은근히 비꼬는 사람들의 소리도 들을 수 있었다. 나이가 들어도 허송세월로 무의미하게 시간을 보내는 것보다 이렇게 여가를 선용한다는 것은 노년기에 들어서서 아름다운 삶을 살아가는 것이다.

 

교육은 평생교육이 중요하며 따라서 나이와 관계없이 평생 동안 다양한 사회교육이 진행돼야 한다는 목소리도 점점 높아가고 있는 실정이다. 이처럼 교육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상황 속에서 사진 영상반의 강의계획서를 살펴봤는데 잘 모르는 새로운 용어들도 많았다,

 

주요 강의 내용을 요약해 보면 다음과 같다. 첫날에는 강의 방향 등 오리엔테이션에서 시작됐다. 특히 강사(김태욱)소개과정에서는 “사진 영상 분야에 훌륭한 전문 강시님을 모셨다”고 주무교육담당은 소개했으며, 이와 함께 수강생들로부터 박수갈채도 받았다.

 

앞으로의 알정에 대한 계획서를 좀 더 자세히 살펴보았더니 기초적인 용어에서부터 잘 모르는 전문 용어들이 보였다. 영상기법, 뉴스, 다큐멘터리 이해, 촬영지세, 촬영기법, 큐 컷, 촬영구도, 촬영영상 컴퓨터 전송, 무비메이커 설치. 타임라인에 영상 올리기, 음악합성 렌더링, 뉴스 영상 편집 등이다.

 

이러한 전문적인 다양한 사진 촬영 영상 기법 등을 배운다는 것이 참으로 어르신들에게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할 수 있으며 대견스럽게 여겨진다. 최후 종강 시 까지 한 분도 낙오된 분이 없이 무사히 강의를 마치고 문회활동가로서 지역사회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jhj0077@hanmail.net




 



포토리뷰



인천시 민주당 의원들, 인천시에 제3연륙교 착공 촉구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 박남춘·송영길·홍영표·윤관석·신동근·유동수·박찬대 의원 등 더불어민주당 인천지역 국회의원들이 유정복 인천시장에게 인천 제3연륙교 조속 착공을 촉구하고 나섰다. 더불어민주당 인천시당 의원들은 2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같이 주장했다. 인천 제3연륙교는 인천 영종도와 청라를 연결하는 총연장 4.88㎞ 해상연륙교로 2005년 개발계획이 수립됐다. 그러나 인근 민자도로인 영종대교와 인천대교의 손실보상 문제로 사업 착수가 12년째 답보상태다. 인천시당 의원들은 "국토교통부는 제3연륙교 건설로 인해 발생하는 민자법인의 손실에 대해 인천시가 부담하겠다고 확약하기만 하면 제3연륙교의 건설을 제한 없이 허용하겠다는 입장"이라고 말했다. 이들은 "인천시가 추정한 제3연륙교 건설에 따른 영종대교·인천대교 손실보전금은 약 6,000억원에 달한다고 한다"며 "그러나 제3연륙교의 손실보전금은 인천시의 의지에 따라 그보다도 훨씬 적은 금액, 경우에 따라서는 손실보전금이 전혀 발생하지 않는 상황도 가능하다는 사실을 밝히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들은 “도로법상 제3연륙교 통행료 책정의 권한은 국토교통부가 아니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