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4 (금)

  • 흐림동두천 24.8℃
  • 흐림강릉 21.5℃
  • 흐림서울 24.0℃
  • 대전 21.9℃
  • 대구 22.5℃
  • 울산 22.4℃
  • 흐림광주 22.6℃
  • 부산 21.6℃
  • 흐림고창 22.2℃
  • 구름조금제주 26.3℃
  • 흐림강화 24.5℃
  • 흐림보은 20.5℃
  • 흐림금산 21.1℃
  • 흐림강진군 23.7℃
  • 흐림경주시 22.8℃
  • 흐림거제 22.2℃
기상청 제공

한국민속촌, 추석연휴 특별행사 ‘한가위 좋을씨고’ 개최

22일부터 26일까지, 놀부네 풍년잔치에서 송편 빚기, 떡메치기 체험 기회 제공

(서울=미래일보) 장문경 기자=  전통문화 테마파크 한국민속촌이 다가오는 명절을 맞아 22일부터 26일까지 5일 간 추석연휴 특별행사 ‘한가위 좋을씨고’를 진행한다. 민족 대명절 추석연휴 동안 민속놀이와 전통풍습 체험프로그램, 다양한 특별공연을 마련해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풍성하게 마련했다.

한가위 좋을씨고 행사 메인 프로그램으로 진행하는 ‘놀부네 풍년잔치’에서는 전통 떡을 직접 만들어 보는 체험이 가능하다. 잔치가 열리는 놀부네 집에서는 송편 빚기와 떡메치기를 체험할 수 있다. 또한 전통생일상을 재현한 포토존에서 흥겨운 잔칫집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으며 한가위와 관련된 퀴즈의 정답을 맞히면 전통 떡을 선물 받을 수 있다.

한가위 분위기에 어울리는 세시풍속 행사와 민속놀이도 준비돼 있다. 집안의 평화와 풍년을 기원하는 성주고사는 추석을 대표하는 전통풍습이다. 민속촌 농악단의 흥겨운 장단에 맞춰 진행되는 의식이 끝나고 나면 고사에 사용한 고사떡과 음복주를 나누는 음복행사가 이어진다. 명절에 즐기는 민속놀이 윷놀이, 투호놀이, 그네뛰기, 줄넘기 등을 체험해 볼 수도 있다.

가을시즌 축제 ’조선동화실록’과 맞물려 다양한 공연이 넘쳐난다. 우리민족 고유의 멋과 흥겨움을 재현하는 농악놀이, 줄타기, 마상무예, 전통혼례는 민속촌이 자랑하는 전통 예술 공연이다. 제3야전군사령부 태권도 시범공연단의 특별공연도 9월 22일과 25일에 열린다.

여기에 전래동화 캐릭터들이 펼치는 마당극 ‘이상한 나라의 흥부’는 연휴기간 동안 매일 두 차례씩 선보일 예정이며,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있는 율동과 흥미로운 스토리텔링으로 재미를 더한 인형극 ‘해와 달이 된 오누이’는 하루에 세 번씩 진행된다.

놀이마을 특설무대에서는 가족단위 관람객들이 즐기기에 안성맞춤인 ‘패밀리 콘서트’가 펼쳐진다. 눈과 귀를 사로잡는 마술공연과 버블쇼가 이어지는 패밀리 콘서트는 특히 어린이 관람객들에게 인기가 높은 공연이다.

한국민속촌은 명절에 차려 입는 한복을 입고 방문하는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자유이용권을 최대 44%까지 할인해주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행사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민속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dbc-hkmd1@naver.com

제4회 국제삼보연맹회장배 '인천국제삼보대회' 9일 강화 고인돌체육관서 개막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대회 개막 직전 개최 도시의 갑작스런 개최 불가 통보로 무산될 뻔한 국제삼보대회가 국제연맹회장의 지원으로 장소를 옮겨 개막식을 치룰 수 있게 되었다. 사단법인 대한삼보연맹(회장 문종금)이 주최한 제4회 국제삼보연맹회장배 인천국제삼보대회가 오는 9일(일) 오후 인천시 강화 고인돌체육관에서 개최된다. 일본과 프랑스, 몽골 등 10여 개국 200여 명이 출전하는 이번 대회 개막식에는 바실리 쉐스타코프 국제삼보연맹회장과 안드레이 쿨릭 주한러시아대사, 이용범 인천시의회의장, CJ그룹회장인 손경식 대회조직위원장, 장만길 한러 친선협회 이사장 등 주요인사가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 대회는 삼보가 정식 종목으로 채택된 2018 아시안게임이 끝난 직후에 처음 개최된 국제대회로 이 종목의 국제적 위상을 높이는 기념대회의 의미를 갖고 있다. 당초 이번 대회는 2016년부터 대회를 개최해오던 강원도 동해시가 올해도 계속 개최를 약속해 준비를 추진 중이었으나 개최를 20여 일 앞두고 갑자기 개최 불가를 통보해 오면서 자칫 대회개최 자체가 무산될 뻔 했다. 엔트리 접수와 비자발급 등 절차를 밟고 있던 대한삼보연맹은 국제연맹에 사정을 호소했고 쉐스타코프


포토리뷰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 2018 조혈모세포 기증 감사의날 개최 (서울=미래일보) 장문경 기자=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는 ‘2018 조혈모세포 기증 감사의 날’ 기념식을15일 오후 2시부터 홍익대 비보이 전용극장에서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올해로 17회째를 맞이하는 ‘조혈모세포 기증 감사의 날’은 매년 9월 셋째 주 토요일인 ‘세계 조혈모세포 기증 감사의 날’을 기념하고자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 주최와 보건복지부 주관으로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생면부지의 혈액암 환자에게 아무런 대가없이 자신의 조혈모세포를 나눠준 기증자 및 기증희망자에게 감사의 마음을 표하는 동시에 대국민을 대상으로 조혈모세포에 대한 올바른 인식개선과 기증문화 확산을 목적으로 한다. 행사는 비혈연간 조혈모세포 기증 및 이식에 공헌을 한 분에게 감사패를 수여하는 기념행사와 ‘토크콘서트’, 비보이 공연 ‘KUNG’을 관람하는 순서로 진행된다. 행사에는 기증자 및 기증희망자 350여명과 의료진, 후원사 등 유관기관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한다. 특히 아버지와 아들이 조혈모세포를 기증한 부자 기증자도 참석해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혈연이 아닌 비혈연간 조혈모세포 이식은 2만분의 1이라는 확률로 유전자형이 일치해 기증을 할 수 있는 만큼 부자가 동시에 기증할 수 있는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