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5 (토)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0.8℃
  • 구름많음서울 22.4℃
  • 대전 21.1℃
  • 대구 20.3℃
  • 박무울산 20.6℃
  • 광주 20.3℃
  • 흐림부산 20.4℃
  • 구름조금고창 20.7℃
  • 제주 21.7℃
  • 흐림강화 23.1℃
  • 흐림보은 19.8℃
  • 구름많음금산 20.2℃
  • 구름많음강진군 20.6℃
  • 흐림경주시 20.6℃
  • 구름많음거제 20.6℃
기상청 제공

과학/IT

릭, 스포츠 최적화 완전 무선 블루투스 이어폰 윙스 와디즈 700%달성

블루투스5 기술로 끊김없는 청명한 사운드 구현, 스포츠에 적합한 맞춤핏

(미래일보) 김동은 기자 = IT 액세서리 전문 업체 릭은, 최신 블루투스 5기술을 적용하고 스포츠에 적합한 맞춤 핏을 구현한 완전 무선 블루투스 이어폰 윙스가 8월 2일 현재 크라우드 펀딩 700%를 달성했다고 지난 7일 밝혔다.

릭은 윙스를 지난 7월 24일 국내 최대 크라우드 펀딩 와디즈를 통하여 한국에서 론칭하였다. 펀딩 시작 후 10분 만에 퍼스트 얼리버드 판매수량이 매진되며 300%의 달성률을 기록하며 성공적인 펀딩을 향해 나아가고 있다.

완전 무선 블루투스 이어폰인 윙스는 좌우를 무선 블루투스로 연결하는 것이 특징이다. 선이 없기 때문에 기존 제품의 경우 귀에서 빠져서 분실하기 쉬운 문제점과 빠질 것 같은 불안감으로 움직임이 심한 운동 등에는 적합하지 않았다. 다양한 무선통신이 발달한 국내에서는 전파간섭으로 끊김이 잦은 문제가 있었다. 이 같은 문제 때문에 미국, 일본 등은 완전 무선이어폰이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지만, 국내시장에서는 보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윙스는 시큐어핏이라는 독자적인 구조를 통해 스포츠 레저 활동, 댄스 등 어떤 격한 움직임에서도 귀에서 빠지지 않는 안정감과 밀착감을 제공해준다. 또한 최신 무선 기술인 블루투스 5를 적용하여 연결의 안정성과 음질을 기존 제품보다 월등하게 향상시켰다.

사운드 면에서는 7㎜ 네오지움 드라이버를 사용하고 전문 오디오 엔지니어의 튜닝을 거쳐 어떤 영역에서도 밸런스 좋고 깨끗한 고음질 사운드를 즐길 수 있도록 하였다. 윙스에 채용된 FPC안테나는 수신 디바이스가 블루투스5 대응이 아닌 경우에도 안정적이고 강력한 무선연결을 제공하여, 대구경 스피커와 함께 음질에 상승효과를 가져온다.

윙스는 땀이나 비에 강한 방수 이어폰으로, 충전이 가능한 수납케이스도 IPX 5 등급의 방수 등급이 적용되었다.

윙스를 론칭한 릭의 프로젝트팀은 서포터 분들의 성원에 힘입어 좋은 결과로 마무리할 수 있도록 전 스텝이 노력 중이라며, 고객들 성원에 힘입어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 중이고 700% 달성을 기념하여 사은품 증정 이벤트를 실시할 예정이니 많은 사랑을 부탁한다고 밝혔다.

릭은 펀딩 중임에도 오프라인 매장을 통해서 실물을 만나볼 수 있도록 해 고객의 신뢰를 확보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와디즈 내 펀딩은 8월 19일 종료되며, 9월 초부터 온·오프라인의 소비자 마켓에서 만나볼 수 있을 전망이다.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윤석열 검찰총장 부인 김건희 씨, '사기와 사문서위조행사 혐의'로 검찰에 고발당해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시민단체인 '사법정의바로세우기시민행동(공동대표 김한메, 이하 시민행동)'이 23일 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48) 씨를 '사기와 사문서위조행사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김한메 시민행동 대표는 이날 오전 고발장을 접수하기 전 서울 중앙지검 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김건희 씨와 김 씨의 어머니 최 모 씨의 그동안 행태를 비판했다. 김 대표는 현재 의정부지법에서 재판 중인 윤 총장 장모 최 씨의 300억 원 대 잔고증명 위조사건에 대해 "잔고증명을 위조한 사람은 김건희 씨가 운영하는 회사의 간부"라며 "자신의 회사 간부가 한 일을 어떻게 김건희 씨가 모를 수가 있느냐? 이건 어머니가 시킨 것이 아니라 대표인 김 씨가 시킨 것일 수 있으므로 조국 전 장관 부인의 표창장 위조 수사 강도로 강력하고도 철저한 수사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자신을 "'사법정의 바로세우기 시민행동'의 공동대표로서 검찰사법 개혁 분야의 여러 현안과 관련하여 활발하게 활동해 오고 있다"고 소개한 김 대표는 이날 특히 검찰의 편파수사를 거론했다. 김 대표는 "윤 총장 취임 후 검찰은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법무부 장관으로 지명된 뒤 그의 부인인

정치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