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4 (월)

  • -동두천 24.2℃
  • -강릉 26.4℃
  • 구름많음서울 23.3℃
  • 구름많음대전 22.7℃
  • 구름조금대구 23.4℃
  • 구름조금울산 23.4℃
  • 구름많음광주 21.8℃
  • 연무부산 22.9℃
  • -고창 22.6℃
  • 구름많음제주 23.9℃
  • -강화 21.4℃
  • -보은 21.2℃
  • -금산 21.3℃
  • -강진군 21.6℃
  • -경주시 24.0℃
  • -거제 24.2℃
기상청 제공

빗썸, ‘비밀번호 변경하기’ 보안 캠페인 실시

비밀번호 변경하면 100명 추첨해 ‘3000빗썸캐시’ 증정

(서울=미래일보) 김정현 기자 =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은 고객 개인정보 및 자산 보호를 한층 더 강화하기 위한 보안 캠페인의 일환으로 지난 5월 31일부터 6월 7일까지 ‘비밀번호 변경하고 3000빗썸캐시 받자’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고객 스스로 보안 수칙 강화를 실천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해당 기간 빗썸 홈페이지에 접속해 로그인 비밀번호를 변경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3,000빗썸캐시를 지급한다.

빗썸측은 로그인 비밀번호를 변경하는 것은 보안성을 높일 수 있는 가장 손쉬운 수단이지만 평상시 그 중요성이 간과되고 있는 만큼 이번 캠페인을 통해 참여율을 높이고 실천을 독려하겠다는 취지라고 설명했다.


특히 최근 기승을 부리는 신종 사기 수법들의 행태를 보면 빗썸을 사칭해 로그인 비밀번호나 SMS, OTP 인증번호를 탈취하는 경우가 많아 고객들의 주의가 더욱 요구되는 상황이다.

로그인 비밀번호는 최소 3개월마다 변경하는 것이 바람직하며 이용하는 인터넷 사이트마다 비밀번호를 다르게 설정하는 것이 중요하다. 비밀번호의 조합은 영문, 숫자, 특수문자 등 3종류 이상의 문자를 조합해 8자리 이상으로 설정해야 보안성을 담보할 수 있다.

반대로 이 같은 요건을 충족하지 않거나 ID, 생년월일, 전화번호 등 개인정보와 관련되는 비밀번호, 동일한 문자열이 반복되는 패턴, 키보드 상 연속된 위치로 조합한 비밀번호 등은 안전성이 떨어져 피해야 한다.

빗썸 관계자는 "보이스피싱 등의 금융사기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선 거래소의 보안 시스템을 강화하는 것과 동시에 고객 스스로도 개인정보와 자산을 지키려는 노력이 수반돼야 한다"며 "가급적 자동 로그인 기능은 사용을 자제하고 의심스러운 로그인 정황이 포착된 경우엔 즉시 비밀번호를 바꾸고 고객센터에 문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빗썸 사이트에서는 고객이 직접 접속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접속 위치와 기종, 브라우저, IP 등의 로그인 기록이 최근 1개월까지 제공되는 만큼 확인되지 않은 로그인 기록이 발견되면 발빠른 조치가 필요하다. 유료 로그인 도용 방지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도 한 방법이다.

redkims64@daum.net

파워에이드, 테니스 스타 정현과 함께한 광고 촬영 현장 공개
(서울=미래일보) 신예진 기자 = 코카-콜라의 스포츠 음료 브랜드 파워에이드가 한국 테니스의 아이콘 정현과 함께한 파워에이드 광고 촬영 현장 비하인드 스토리와 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1월 호주오픈에서 4강 진출이라는 기염을 토하며 한국 테니스의 새 역사를 쓴 정현은 5월 현재 아시아 테니스 톱 랭커를 수성, 또 한번의 역사를 써내려 갈 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다. 한다. 될 때까지 한다!’라는 내용으로 진행된 이번 파워에이드의 광고는 서브 훈련, 짐 볼 훈련, 스매싱 훈련 등을 진행하며 더 높은 곳으로 나아가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는 정현의 모습을 담았다. 트레이드마크인 흰 안경을 쓰고 촬영장에 나타난 정현은 낯선 촬영장의 분위기에 처음엔 어색해하는 듯 했지만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가자 언제 그랬냐는 듯 180도 돌변, 실제 훈련을 방불케 하는 진지한 태도와 집중력을 보였다. 특히 코트 끝에서 네트 근처의 링을 통과해 반대편 코트에 있는 파워에이드를 쓰러트리는 정교한 샷을 연거푸 성공해내며 촬영장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구기도 했다. 아침부터 해가 질 때까지 실내 훈련장과 외부 테니스 코트를 오가며 오랜 시간 동안 촬영이 진행됐음에도 불구하고, 정현은 전혀


포토리뷰



윤후덕·정성호·유은혜 "남경필 '文정부와 연정' 발언은 위장선거운동" (서울=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더불어민주당 경기북부 지역 국회의원들이 문재인 정부와의 연정 의지를 밝힌 남경필 자유한국당 경기지사 후보에 대해 "문재인 정부의 높은 지지에 기대는 것 외에는 스스로의 힘으로 표심을 얻을 수 없다는 '능력부족의 고백'에 불과하다"고 비판했다. 경기 북부에 지역구를 두고 있고 이재명 캠프에서 선거를 이끌고 있는 윤후덕·정성호·유은혜 의원은 3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박근혜 정부의 호위무사를 자처했던 남경필 후보는 촛불혁명 때는 새누리당을 버리고 바른정당으로 갔다가 선거가 다가오자 다시 자유한국당으로 복당하는 그야말로 카멜레온 정치행보를 보였다"며 "이는 이미 국민이 탄핵한 구태정치의 표본"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이어 "남경필 후보가 아무리 평화와 연정을 말한다고 한들 그 말을 믿어줄 '경기도민'도, 그 말에 속아줄 '경기도민'도 아니라 오히려 심판할 '경기도민'이다"라고 밝혔다. 남 후보가 지난달 9일 경기지사 출마선언 기자회견에서 "경기도와 대한민국의 성장을 위해 문재인 정부와 경제 연정, 일자리 연정을 하겠다"며 "북한 비핵화와 남북평화 정착을 향한 문재인 정부의 노력에도 협조하고 접경지역 경기도의 특성을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