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조금동두천 12.9℃
  • 흐림강릉 17.4℃
  • 구름많음서울 16.1℃
  • 구름많음대전 15.7℃
  • 구름많음대구 15.0℃
  • 구름많음울산 17.5℃
  • 구름많음광주 18.5℃
  • 구름많음부산 17.7℃
  • 흐림고창 16.7℃
  • 구름조금제주 20.8℃
  • 구름많음강화 16.9℃
  • 구름많음보은 12.0℃
  • 구름많음금산 14.0℃
  • 구름많음강진군 18.2℃
  • 구름많음경주시 13.5℃
  • 구름많음거제 16.0℃
기상청 제공

에이치투케이, 한글 교육 앱 ‘소중한글’ 전면 개편… 업계 최초 AI 도입

1년 7개월 동안 8만명 아동에게 수집한 500만건 빅데이터로 인공지능 ‘아이(AI)’ 선생님 서비스 완성

URL복사

(서울=미래일보) 김동희 기자= 에이치투케이(이하 H2K)는 인공지능 기반의 ‘아이(AI) 선생님’ 서비스를 중심으로 소리 중심 한글교육 앱 ‘소중한글’을 전면 개편한다고 28일 밝혔다.

소중한글은 이번 개편을 통해 아동의 학습 진단 결과를 분석하고 맞춤형 교과를 골라주는 높은 수준의 인공지능 한글 교육을 제공한다는 목표다.

소중한글은 2018년 한글날 공식 출시된 유아동 대상 한글 교육 전문 앱이다. 기존의 단어 위주 교육과 달리 영어의 파닉스처럼 낱글자 소리로 한글을 체득할 수 있도록 돕는다. 소중한글은 한글 파닉스 교육 게임으로 주목을 받아 애플이 선정한 ‘2019년 올해 나온 멋진 앱’으로 소개된 바 있다.

이번 개편의 핵심은 아이(AI) 선생님을 통한 개인 맞춤형 교육이다. AI 선생님은 지난 1년 7개월여 동안 8만명의 아동에게 소중한글을 서비스하며 수집한 500만건의 빅데이터를 학습해 완성됐다.

AI 선생님은 총 3회에 걸친 진단을 통해 학습 취약점과 선호도를 분석하고 최대 120차시로 구성된 개인 맞춤형 교육 커리큘럼을 제공한다. 자녀의 입학 전 한글 해득을 목표로 하는 부모는 기존 가정 방문 선생님의 개별 학습 지도에 준하는 서비스를 시간과 장소의 구애 없이 더 저렴한 가격에 이용할 수 있다.

인공지능 기반 한글 교육 효과는 임상 연구를 통해 증명되고 있다. H2K이 한글 공부 경험이 없는 61명 아동을 대상으로 8주간 진행한 사전 체험 학습 결과에 따르면 아동들은 학습 전보다 학습성취도가 평균 53% 향상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하루 평균 15분 동안 소중한글 앱을 체험한 아동의 47%는 한글을 읽을 수 있는 수준에 도달해 짧은 기간 동안 높은 실력 향상을 보인 것으로 조사됐다.

H2K 홍창기 대표는 “소중한글은 한글 교육에 인공지능이 적용되는 첫 번째 사례”라며 “비식별화된 한글 학습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출시된 이번 서비스를 시작으로 더 많은 가정에서 수준 높은 한글 교육을 경험할 수 있도록 도와 교육 격차 문제를 해결하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소중한글은 앱스토어와 구글플레이에서 다운로드 가능하며 한글 학습 단계 진단에 따른 맞춤형 교육이 최대 일주일간 무료로 제공된다. 부모가 소중한글 앱에서 기초, 기본, 실력 등 난이도를 설정하면 한글 학습이 필요한 아동이 10분간 교육게임을 진행해 결과를 분석하는 방식이다. 무료 체험 기간이 종료되면 월 구독료 8500원에 아이(AI) 선생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한편 소중한글은 대구 한 초등학교에 도입돼 저학년 아동들의 한글 학습을 도우며 공교육에 일조하고 있다. 향후 H2K는 인공지능 분석 기술을 더 고도화해 언어치료 대상자와 외국인 한글 학습자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확장할 계획이다.


goquit@gmail.com

배너


배너

포토리뷰


사회

더보기
'평촌 지역주택조합' 임시총회, 비대위측 간의 대치…부상자 속출 (안양=미래일보) 장건섭 기자 = 안양시 동안구 평촌동 일원에 공동주택 신축을 위해 설립된 평촌동 지역주택조합(이하 '지역주택조합') 제2차 임시총회가 극심한 혼란 속에 조합 측과 비대위측 간의 대치상황이 이어졌다. 지역주택조합은 코로나19 집단감염 위험으로 인한 집합금지 행정명령에도 불구하고 23일 오전 11시 조합 매입토지에서 임시총회를 강행했다. 이날 임시총회는 150여명이 동원된 비대위측이 격렬하게 반대하는 가운데 위태로운 대치상황을 이어가다 이들이 임시총회장으로 물리적으로 진입하면서 강하게 충돌했다. 이 과정에서 몇몇 조합원이 쓰러지면서 119 구급대에 의해 실려 가고 경찰 1개 중대가 더 이상의 물리적 충돌을 막기 위해 양측을 갈라놓았다. 지역주택조합은 이날 비대위측의 반발을 예상한 후 서면결의서만으로 안건을 통과시키려고 했다. 실제 이날 비대위측이 확보한 임시총회 시나리오에 따르면 재적조합원 453명 중 서면결의서 참석 356명 가운데 찬성은 183명 반대는 158명 무효가 15명이라고 기록되어 있었다. 문제는 밀봉된 서면결의서가 조합원들 앞에서 공개적으로 개봉된 후 집계되기도 전에 이 같은 시나리오 문건이 확인되면서 비대위측은 조작 의혹을 제기


배너
배너